미 코로나19 사망자 20만명 넘어..."내년 1월 1일까지 38만 사망"

아시아투데이

UN General Assembly
미국 존스홉킨스대학은 집계에 따르면 22일 오후 6시 23분(미국 동부시간·한국시간 23일 오전 7시 23분) 미국의 코로나19 누적 확진자 수를 688만9086명, 사망자 수는 20만641명이다. 사진은 문재인 대통령이 이날 미 뉴욕 유엔 본부에서 제75차 유엔 총회 ‘일반토의(General Debate)’ 화상 연설을 하는 모습./사진=유엔 제공 AP=연합뉴스

아시아투데이 하만주 워싱턴 특파원 = 미국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누적 사망자 수가 20만명을 넘어섰다.

미국 존스홉킨스대학은 집계에 따르면 22일 오후 6시 23분(미국 동부시간·한국시간 23일 오전 7시 23분) 미국의 코로나19 누적 확진자 수를 688만9086명, 사망자 수는 20만641명이다.

전 세계 확진자 수는 3143만9197명, 사망자 수는 96만7305명이다. 전 세계에서 미국의 비중은 확진자 수는 22%, 사망자 수는 20.7%를 차지했다.

CNN방송은 미국 내 코로나19 누적 사망자 수가 “2월 6일 미국에서 코로나19 사망자가 처음 나온 후 매일 평균 858명 이상이 이 질병으로 사망한 셈”이라며 “한국전쟁(3만3739명)·베트남전(4만7434명)·이라크 전쟁(3519명)·아프가니스탄 전쟁(1909명)·걸프 전쟁(148명) 등 가장 최근 5개 전쟁의 전사자를 합친 것보다 많다”고 전했다.

또 코로나19로 인한 희생자가 “9·11 테러가 66일간 연속으로 발생한 셈”이며 “허리케인 카트리나가 109번 발생한 셈”이라고 설명했다.

뉴욕타임스(NYT)는 “베트남전과 한국전쟁에서 전사한 미군 수의 거의 2.5배”라며 “일부 전염병학자들은 미국에서 올해 말까지 사망자 수가 30만명까지 증가할 수 있다고 말한다”고 전했다.

미 워싱턴대학 의과대 보건계량분석연구소(IHME)는 내년 1월 1일까지 37만8320명이 사망할 수 있다고 예측했다.

IHME에 따르면 미국에서 코로나19는 심장병에 이어 두 번째로 많은 사망 원인이 됐다.

다만 IHME는 “마스크 사용을 95%까지 올리면 예상 사망자 수가 62.7% 감소, 11만5000명에 가까운 목숨을 구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

CNN은 마스크 착용·사회적 거리두기·손 씻기는 보건관리시스템을 압도할 수 있는 독감과 코로나19의 ‘트윈 팬데믹(세계적 대유행·twin-demic)을 회피하는 데 도움을 줄 수 있다고 지적했다.

미 백악관 코로나19 테스크포스(TF) 진단팀장인 브렛 지로어 보건복지부 보건담당 차관보는 “물리적 거리두기를 할 수 없을 때 마스크를 쓰고, 군중을 피하며 위생을 유지하고, 스마트 검사를 통해 (발병) 곡선을 평평하게 하고 확산을 늦출 수 있다”고 말했다.

핫포토
실시간 베스트
  • 1검찰, 조주빈에 무기징역 구형… "반성만으로 상황 무마 안돼"
  • 2비와이 손편지로 여자친구와 결혼 소감 남겨
  • 3'삼진그룹 영어토익반' 개봉 첫 날 박스오피스 1위…실관람객 호평
  • 4아이린·슬기 갑질? 에디터 '폭로글' 파장
  • 5랍온어비트 "국내 래퍼 다 대마 핀다" 충격 발언…대마 옹호론 펼쳐
  • 6래퍼 니안, 대마초 혐의로 적발…메킷레인 작업실서 오왼 등과 집단 흡입
  • 7서울시, 지하철·버스 요금 오른다…지하철 1550원, 버스 1500원
  • 8아이폰12 배터리 사양 9% 줄었다…미니는 21% 작아
  • 9수능 감독하던 교사, 수험생에 "마음에 든다"…응시원서 보고 연락
  • 10北·中 정상 '축전교환' 친분 과시…김정은 "북·중 친선 새 활력기 들어섰다"
  • 11오왼, 대마 적발 숨기고 '쇼미9' 출연…제작진 "출연분 삭제·하차"
  • 12만취 승객 성폭행한 택시기사…다른 피해자들은 신고도 못했다
  • 13"반성 중" 나플라·루피·오왼·블루·영웨스트, 대마초 파문…'쇼미9' 불똥
  • 14'당근마켓'에 올라온 아기, 미혼모와 떨어져 제주 보육시설에 입소
  • 15로건 아내, 끝내 유산…"원인 제공자 처벌할 것"
  • 16재외동포재단 이사장 "유승준, 입국허용해야"…엿새전 병무청장 "안돼"
  • 17크러쉬, 11월 12일 입대…"이번 앨범 모든걸 쏟아 부어, 다시 만날 날 고대해"
  • 18월성1호기 폐쇄 감사결과 '판도라의 상자' 내일 열린다
  • 19큐브 측 "펜타곤 후이, 12월 3일 훈련소 입소…사회복무요원 복무 예정"
  • 20"코로나는 거짓말" 33세 인플루언서…결국 감염으로 사망
  • 21군인권센터 "훈련병 휴대폰 사용금지는 차별"…인권위 진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