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투데이포커스] 유영민 과기정통부 장관의 바쁜 '평창 행보'

아시아투데이 / 김민석

2017-12-08 06:00:00

17072437
유영민 과기정통부 장관./제공=과기정통부
아시아투데이 김민석 기자 = “준비는 끝났다. 이제는 실전이다. ” 유영민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이 평창올림픽을 ICT 올림픽으로 치르기 위한 본격적인 대외 행보에 나섰다.

유 장관은 7일 평창에서 주한 외국공관 대사와 주요 외신기자 등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2017 주한외교관 정책설명회’를 개최했다. 지난달 23, 29일에 이어 열흘여 만의 평창 현장 방문이다. 다만 그 동안의 방문이 ICT 올림픽 준비현황을 확인하기 위한 자리였다면 이번 행사는 준비된 결과물들을 해외에 소개하고 평창올림픽의 성공적 개최 분위기를 조성하기 위해 마련됐다는 점이 다르다.

과기정통부는 30년만의 올림픽 개최가 ‘세계최초 5G 시범 서비스’ 인공지능(AI)와 가상현실(VR) 등 ‘차세대 콘텐츠’를 해외에 선보일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으로 확신하고 있다. 이를 통해 우리나라가 다시 한번 글로벌 ICT 주도권을 확보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는 것이다.

이를 위해 유 장관부터 손수 나섰다. 주요국 대사 및 참석자들에 직접 5G·사물인터넷(IoT)·인공지능(AI) 등 첨단 ICT 서비스를 소개한 것이다. 지난달 29일 이미 평창 ICT 체험관을 방문해 해당 기술들을 점검하고 VR기기를 직접 착용하는 등 다양한 체험을 마친만큼 자세한 설명과 시연이 진행됐다.

이와 함께 과기정통부가 ‘평창ICT올림픽’ 추진 현황을 외교 사절과 외신들에 소개해 높은 관심을 받았다. 과기정통부는 평창 동계올림픽을 ICT올림픽으로 실현하기 위해 4차 산업혁명의 기술기반인 5G사물인터넷(IoT)·AI와 관람객의 체감도가 높은 초고화질영상(UHD)·가상현실(VR)을 5대 ICT서비스로 선정해 이들 기술을 평창올림픽에 접목시킬 예정이다.

문재인 정부의 과학기술·ICT 외교전략에 대한 소개도 있었다. ‘기술 + 산업 + 관계 + 확산’ 등 과학기술·ICT의 기본속성을 외교에 접목시켜 우리나라의 글로벌 혁신역량을 제고하고 4차 산업혁명 기술의 글로벌 시장진출을 촉진한다는 방침이다. 또 과학기술·ICT를 통한 국가외교 지원과 한국의 기술·경제 규모에 걸맞은 국제사회 기여를 위해 노력한다는 계획도 밝혔다.

한편 이날 유 장관은 주한 외교사절과 만난자리에서 “4차 산업혁명 대응과 기후변화 등 인류공동의 문제해결을 위해 과학기술·ICT 외교를 통한 혁신성장이 중요하다”며 ICT 분야의 외교협력을 강조해 주한 외교관들의 호응을 얻기도 했다.
핫포토

스토리카드
세상에서 가장 젊게 사는 `꽃할배` TOP5
디즈니 남자주인공을 실제로 만날 수 있다..?
쓰다듬고 싶은 멍뭉미 대표 남자 연예인 BEST5
전세계를 웃기고 울린 엄마라면 누구나 공감하는 일상들
초동안 얼굴로 20대에도 아역 연기한 배우들
마라톤 대회에서 꼴찌였던 학생이 우승한 이유
내 나이 60세, 새로운 삶을 시작하게 됐다
광고를 보면 택시 요금이 무료?!
제모할 때 꼭 알아야 되는 주의사항
국수 두 그릇 먹고도 살 안 찌는 방법
연예부 기자가 직접 뽑은 실물 갑 연예인 BEST7
외로움을 사랑이라 착각하는 사람들의 특징
일상생활에서 모르는 사람과 신경전을 벌이게 되는 순간
봄,여름 맞이 10평대 원룸 인테리어 추천
얼린 수박, 감춰왔던 진짜 속살 살펴보니…
앞에서 못할 말, SNS로 퍼트린 김기수 안티팬
정신력이 강한 사람들이 절대 하지 않는 행동
[공감주의] 남자가 식욕을 잃어버리는 순간
대충 끄적인 낙서가 예술이 되는 순간
왜 영국 왕실 행사에 모자를 쓰는 걸까?
엘리자베스 여왕이 눈에 잘 띄는 옷을 입는 이유
그녀가 레드카펫에서 하이힐을 벗어던진 이유
혹시 우리집 강아지만 이러나요
외국여행 중에 생긴다는 한국인의 이상한 경제관념
일본 여행 가서 이렇게만 하면 됨. (꿀팁)
독특한 컨셉 사진으로 한숨에 SNS 스타가 된 주부
`공`중에서 농구공만 주황색인 이유
오사카에서 먹는걸로 시작하고 먹는걸로 끝이 나는 이유
디저트 덕후에게 천국이라는 이 곳
나를 집어삼키는 어두운 마음에 대하여
실시간 베스트
  • 1제모할 때 꼭 알아야 되는 주의사항
  • 2박정민 "학창시절 전교 1등..주변 학원서 영입 들어와"
  • 3'첫 태극마크' 오반석 "공격에서도 높이 살리고 싶다"
  • 4폴 크루그먼 "신흥국 위기상황 1990년대 닮은꼴"
  • 5몰카 6000장 찍은 몰카범…잡고 보니 '구청 직원'
  • 6집사들 필독! 고양이가 밥을 많이 먹는다면, 그 이유는?
  • 7광고를 보면 택시 요금이 무료?!
  • 8유이, 서른한 살 느린 호흡으로 [인터뷰]
  • 9西 언론 "발렌시아, 이강인과 재계약 추진…접촉 있었다"
  • 10외환위기 문턱에 선 터키… 기준금리 3%P 인상 '환율 긴급 방어'
  • 11‘외모지상주의’ 박태준 “‘밤토끼’ 운영자 검거 감사” 편지 공개
  • 12인기 유튜버 대륙남, 대만 내 혐한 조짐에 택시 영상 삭제하고 사과
  • 13내 나이 60세, 새로운 삶을 시작하게 됐다
  • 14AOA "함께 있을 때 가장 행복하고 힘이 된다"
  • 15이덕희, 25일 오후 '프랑스오픈' 예선 결승..본선 눈앞
  • 16트럼프, 북미 정상회담 전격 취소 "지금은 부적절"
  • 17KBS·MBC이어 MBN도…일베 이미지 사용 파문
  • 18손예진·서현, 영정사진 만든 중국 예능…실제 사진 보니
  • 19마라톤 대회에서 꼴찌였던 학생이 우승한 이유
  • 20모건 프리먼이 성추행? '성희롱도 있었다' 여성 16명 폭로
  • 21한화이글스 이동걸 은퇴…전력분석 연수 받는다
  • 22넷플릭스 가치, 디즈니 제쳐…“세계 최고 엔터회사” 자리매김
  • 23'판사 블랙리스트' 3차 조사결과...어떤 내용이든 후폭풍 불가피
  • 24과대포장도 역시 대륙은..못 이겨
  • 25초동안 얼굴로 20대에도 아역 연기한 배우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