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8살 박현경, KLPGA 개막전 선두..최혜진-오지현 부진

아시아투데이 / 정재호

2018-12-07 18:26:49

박현경 KLPGA
박현경. 사진=KLPGA
아시아투데이 정재호 기자 =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에서 또 한 번 10대 돌풍이 몰아칠 기세다.

7일 베트남 호찌민 근교 트윈도브스 골프클럽(파72·6579야드)에서 막을 올린 KLPGA 투어 2019시즌 개막전인 효성 챔피언십(총상금 7억원) 1라운드에서 데뷔전을 치른 18살 신인 박현경과 이지현3(20)이 5언더파를 치며 공동 선두로 나섰다.

이들은 박민지(20), 박지영(22), 박신영(24) 등 선배 3명과 선두권을 형성했다.

이날 버디 6개, 보기 1개를 친 박현경은 지난해 송암배 아마추어 골프 선수권 대회 최종 라운드에서 국내 72홀 최소타 신기록(259타)을 세운 무서운 루키다. KLPGA에서 이지현3으로 등록된 이지현 역시 이글 1개, 버디 4개, 보기 1개로 좋았다.

박현경은 “정규투어 데뷔전이어서 긴장도 되고 흥분도 된다”며 “첫 홀 스리퍼트 보기로 출발이 좋지 않았지만 홀을 거듭할수록 퍼트감이 올라와 마지막까지 차분히 타수를 줄일 수 있었다”고 말했다. 이어 “경기 시작 전에는 데뷔전인 만큼 톱20 안에만 드는 것이 목표였지만 1라운드를 잘 마친 만큼 남은 라운드 잘 준비해서 톱10 안에 들고 싶다”고 덧붙였다.

디펜딩 챔피언인 최혜진은 버디 3개와 보기 1개로 2언더파를 때려 공동 13위의 출발을 끊었다. 선두와 3타 차여서 역전이 가능한 포지션이다. 반면 오지현(22)은 1타를 잃고 공동 44위로 1라운드를 마쳐 우승권에서 멀어졌다. 시드전 1위 조아연은 이븐파를 기록했고 이가영은 7오버파의 난조로 무너졌다.
     
스토리카드
들어도 들어도 또 까먹는 일본 라면 종류
고지혈증 환자가 자몽을 먹으면 생기는 일
바나나 먹으면 큰일나는 유형
어렵지 않은 셀프 마사지로 피로를 회복하자!
아역으로 데뷔해 지금은 비쥬얼 깡패가 된 3명
인형을 뽑으면 경품이 여자라구요!?
금수저 걸그룹 멤버는 누구?
장수 하는 개의 비결이 바로 이것?
통유리로 된 공중 식당에서 식사를 한다고?
제주 사람이 추천하는 진짜 기념품
무릎이 아프다면 절대 하면 안되는 행동
3천년 동안 보관해도 되는 음식
편리하지만 무서운 전자레인지의 위력
꼭 알아야 할 골반 교정 자세
식후에 꼭 커피 마시는 사람이 알아야 할 사실
헤어지지 못하는 연인들이 알아야 할 것들
남한테 관심없는 사람들 특징
강아지가 눈을 보고 폴짝폴짝 뛰는 이유
'News'의 어원을 알아보자
회 시키면 밑에 깔려있는 '이것', 먹어도 되는걸까?
20년 전 스마트폰을 예언한 사람이 있다
임산부의 배를 만지면 안되는 이유
호불호 심하게 갈리는 과자들
호불호 심하게 갈리는 음료수 TOP7
여우를 집에서 키운다면 개의 반응은 어떨까?
카페 알바생들이 말하는 꿀시간은 언제?
스마트폰과 함께라면 될 공부도 안된다
걸어도 걸어도 살이 안 빠지는 이유
할머니들의 귀여운 파티현장 급습!
워런 버핏과 아침식사는 같이 하면 안되는 이유
인기콘텐츠
40대 女 -22kg 속성 다이어트!
40대女 주름 사라져! 최근 방송에도 나온 '이것'
금주 로또1등 예상번호 "1,26,29,..."

핫포토
실시간 베스트
  • 1바나나 먹으면 큰일나는 유형
  • 2마이크로닷 잠적 소식에 "진짜 소름" "평생 못 숨을 텐데 왜 잠적했을까"
  • 3'스크키컵 결승' 베트남 TV 광고료 중 역대 최고, 얼마길래? '박항서 매직' 안 끝났다
  • 4英 메이 총리, 신임투표서 승리...내년말까지 총리직 수행
  • 5'극단적 선택 암시' 메모 남긴 택시기사 무사…"카풀 항의 취지…술김에 작성"
  • 6마술사 최현우가 김정은 바로 뒤에서 실제로 들었다는 소름 돋는 한 마디
  • 7금수저 걸그룹 멤버는 누구?
  • 8'임신 발표' 아오이 소라, 남편 DJ NON 누구?
  • 9박항서호' 베트남 축구, A매치 15G 연속 무패 프랑스와 타이…스즈키컵 우승시 신기록
  • 10"中, '중국제조 2025' 계획 10년 늦출 수도"-WSJ
  • 11“학대당해 죽은 아이 고모입니다”…가족들, 위탁모 엄벌 촉구 나서
  • 12황교익 유튜브 채널 개설, 또 백종원 저격?
  • 13통유리로 된 공중 식당에서 식사를 한다고?
  • 14조수애가 든 은방울꽃 부케, 1000만원 아닌 40만원…박서원 "비싸긴 하네"
  • 15'최고의 포수' 양의지 NC행…네티즌 "2019년 한국 시리즈는 우리 것"
  • 16이집트 '노란조끼' 판매금지… 제2 '아랍의 봄' 우려
  • 17제이플라, 한국 1인 크리에이터 '최초' 유튜브 구독자 1천만 명
  • 183천년 동안 보관해도 되는 음식
  • 19치어리더 황다건, 성희롱 폭로에 박기량 발언 재조명…"술 따르라 하기도"
  • 20'박항서 매직'에 베트남 숙원이 눈앞에…
  • 21美국무부, 北 17년 연속 '종교자유 특별우려국'에
  • 22'스쿨 미투' 조사 받던 고교 교사 숨진채 발견
  • 23사람 말을 알아 듣는 강아지
  • 24남한테 관심없는 사람들 특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