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감백신 접종 사망 고교생, 부검서 아질산염 검출…유족 "억울한 죽음"

아시아투데이

사진=연합/식품의학품안전처 제공

 


아시아투데이 박세영 기자 = 독감 예방접종을 맞고 사망한 고교생의 시신에서 아질산나트륨(아질산염)이 다량 검출됐다는 부검 결과가 나왔다.

27일 경찰 등에 따르면 국립과학수사연구원은 인천 모 고등학교 3학년 A군 시신에서 치사량 이상의 아질산염이 검출됐다는 부검 결과를 경찰에 통보했다.


아질산염은 흔히 육류의 선홍빛을 유지시키는 보존제로 많이 사용되지만 치사량 이상 섭취할 경우 심각한 호흡곤란과 함께 사망에 이를 수 있다.

국과수는 지난 18일 A군 시신 부검을 진행한 뒤 ‘사인미상’이라는 1차 구두 소견을 경찰에 통보한 이후 정확한 사인을 파악하기 위해 정밀조직검사 등을 진행했다.

사건을 수사 중인 경찰은 A군이 극단적인 선택을 하기 위해 아질산염을 복용했거나 혹은 비슷하게 생긴 소금, 설탕 등으로 오인해 섭취했을 가능성 등을 모두 열어두고 있다.

유족 측은 A군이 극단적인 선택을 할 이유가 없다는 입장이다.

A 군의 형이라고 밝힌 한 누리꾼은 27일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 ‘제 동생의 죽음의 억울함을 풀어주세요’라는 제목의 청원글을 게시했다.

글쓴이는 “국과수 검수 결과 ****(아질산염)이 치사량으로 위에서 검출됐다고 한다. 독감 백신과의 상관관계를 조사하지 않고 자살 혹은 타살로 사건을 종결 지으려 한다”고 적었다.

이어 “동생 책상 위에 있던 물병의 행방을 묻더니 어머니가 버렸다고 하니까 쓰레기장을 찾아 19개의 물병을 찾았는데 그 중 한 개의 물병에서 ****(아질산염)이 검출됐다고 한다. 저희 집에서 나왔는지 확실하지 않다더라”고 밝혔다.

또한 “극단적 선택 징후에 대해 묻던데 평소 제 동생은 우한폐렴을 걸릴 수 있다고 kf80이상 마스크만 착용하는 등 비위생적인 것은 섭취 안했다”며 “학교 성적도 상위권이고 입시도 거의 다 마쳐 대학 생활을 위한 전자기기 등을 알아봤다. 극단적 선택할 이유가 전혀 없다”고 강조했다.

그는 “제 동생 사건이 극단적 선택으로 종결된다면 너무 억울한 죽음이 될 것 같다. 하나뿐인 동생의 억울함을 풀어주고 싶다”고 호소했다.


실시간 베스트
  • 1남자가 남자 바지 내리면 '무죄?'…임효준 선수 2심 왜 뒤집혔나
  • 2전직 검사장들, 秋장관 행보 겨냥..."법치주의 훼손, 위법·부당해"
  • 3초신성, 여행 중 일탈이라더니…이번엔 아바타 도박 의혹
  • 4'손흥민 70M 원더골' 푸스카스상 후보...지소연, 올해의 여자선수 후보
  • 5마라도나, 신의 곁으로 떠난 '축구의 신'…심장마비로 별세
  • 6코로나 3단계 기준이 하루 확진자 800명 이상? 지금보다 심각해야 격상 가능
  • 7당정, 흉악범 출소 후 재격리 추진…"조두순 적용은 불가능"
  • 8홍남기 "배달앱도 외식쿠폰 대상에 포함…디지털 신분증 등 비대면 산업 집중 지원"
  • 9윤석열 '직무정지'…국민 56.3% "추미애, 잘못한 일"
  • 10정진석 "추미애 앞세운 文정권의 '전대미문 법치유린'…비겁한 대통령"
  • 11김택진이 치켜든 '집행검'…NC다이노스 우승 세리머니, 해외서도 '난리'
  • 12'백혈병 재발' 최성원 "건강히 퇴원" 근황 공개
  • 13강경화 "그간 위안부 문제 해결 노력 부족...文정부, 당사자 의견 청취"
  • 14美 총무청 "바이든 승인 준비"… 정권 인수작업 드디어 시작
  • 15故 구하라 사망 1주기, 여전히 거짓말 같은 비보..'구하라법' 어떻게 됐나
  • 16윤지오 사망설? 지인 "통화로 무사한 것 확인, 계정 해킹돼"
  • 17서울시 대중교통 감축에 '지옥철' 우려…"혼잡 노선은 즉각 복원"
  • 18"또 한 번 트럼프의 패배"...美 미시건州, 결국 바이든 승리 확정
  • 19수도권 '강제멈춤' 시작…3차 대유행 관건은 '자발적 격리'
  • 20서현진, 해킹+피싱 사기 피해 "금전적 손해…경찰 출석할 것"
  • 21'신천지' 이만희, 보석 후 처음 한 일…"전교인 온라인 시험 보게 하겠다"
  • 22달샤벳 출신 수빈, 4중 추돌 교통사고…"안전벨트 착용 큰 부상 피해"
  • 23'프듀 조작' 안준영PD·김용범CP, 2심서도 실형 선고…징역 2년·1년 8월
  • 24전세계 팬데믹 사령탑 WHO도 집단감염...65명 발생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