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F초점] '불사조' 김학의 결국 무너졌다

더팩트 / 장우성

2019-05-17 01:00:10

뇌물수수·성범죄 의혹을 받는 김학의 전 차관이 16일 오전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방법원에서 열린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을 받기 위해 법정으로 향하고 있다.
 /이동률 기자
뇌물수수·성범죄 의혹을 받는 김학의 전 차관이 16일 오전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방법원에서 열린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을 받기 위해 법정으로 향하고 있다. /이동률 기자

2013~2014년 조사 무혐의…뇌물 집중한 검찰 전략 주효

[더팩트 | 장우성 기자] 검경 수사를 뛰어넘어온 '불사조'도 삼세번은 피해가지 못 했다. 성범죄와 뇌물수수 혐의를 받는 김학의 전 법무부 차관이 결국 구속됐다.


김학의 전 차관은 2013년 특수강간 혐의, 2014년 성폭력특례법 위반 혐의 등으로 두차례 검경 수사를 받았으나 모두 석연치 않게 무혐의 처리됐다.


이 두 번의 수사에서는 병원 방문 조사, 비공개 소환 각각 한차례 외에 직접 조사도 받지 않았다. 당시 경찰이 체포영장, 통신사실조회, 압수수색영장, 출국금지 등 총 10번이나 영장을 신청했지만 모두 기각됐다. 한마디로 '언터처블'이었다.


대검찰청 검찰과거사위원회의 권고와 문재인 대통령의 철저 수사 지시로 시작된 세번째 수사의 칼날은 성범죄 의혹 6년만의 공개소환, 구속으로 이어졌다.


조여오는 압박에 쫓긴 김 전 차관은 몇몇 자충수도 저질렀다. 지난 3월 15일 검찰 진상조사단의 소환은 강제성이 없다는 이유로 아무런 통보없이 불응했다. 특히 지난 3월 23일 심야 출국 시도 끝에 긴급 출국금지를 당하면서 여론에 불을 질렀고 검찰 수사단 출범을 앞당겼다.


공범인 건설업자 윤중천 씨가 검찰 조사 과정과 언론 인터뷰에서 범죄 사실을 하나씩 털어놓는데도 "윤중천은 모르는 사람"이라고 모르쇠로 일관했다. 심지어 검찰이 소환조사에서 윤 씨와 대질을 시도하자 "모르는 사람과 왜 대질을 하느냐"며 버티기도 했다.


육안으로도 식별이 뚜렷한 성접대 의혹 동영상이 공개됐는데도 "동영상에 대해서 아는 바 없다"고 잡아뗐다. 자신에게 성폭행 당했다고 증언한 여성들도 일면식도 없다며 무고죄로 고소하기도 했다.


'별장 성접대 의혹'을 받고 있는 김학의 전 법무부 차관이 지난 22일 밤 인천공항에서 태국으로 출국을 시도하다 법무부 출입국심사대 심사 과정에서 출국을 제지당했다.
(사진=JTBC 영상 캡쳐)/뉴시스
'별장 성접대 의혹'을 받고 있는 김학의 전 법무부 차관이 지난 22일 밤 인천공항에서 태국으로 출국을 시도하다 법무부 출입국심사대 심사 과정에서 출국을 제지당했다. (사진=JTBC 영상 캡쳐)/뉴시스

피의자가 기본적인 혐의조차 강력히 부인할 수록 영장 발부 가능성은 상대적으로 높아진다. 심야 출국 시도로 도주의 우려도 더했다. 김 전 차관은 뒤늦게 16일 영장실질심사에서 윤 씨를 안다는 취지로 진술해 입장을 바꿨지만 이미 늦었다.


윤중천 씨의 구속영장 기각과 공소시효 문제로 애를 먹던 검찰 수사단은 일단 숨통이 틔였다. 출범 48일만의 개가다. 특히 아직 입증이 어려운 성범죄 혐의보다 뇌물수수죄에 초점을 맞춘 게 주효했다.


김 전 차관의 혐의를 윤중천 씨에게 2006~2008년 받은 1억3000만원 상당의 금품 100차례 이상 성접대 스폰서 격인 최모 씨에게 2007~2011년 받은 3000만원 상당의 금품 등으로 구성하고 특정범죄가중처벌법상 뇌물수수죄를 적용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이중 1억원은 제3자 뇌물수수죄를 적용했다. 이로써 뇌물가액이 1억원이 넘어 공소시효 15년을 확보하는데 성공했다.


김 전 차관의 신병을 확보한 검찰은 앞으로 이번 영장에 집어넣지 못한 성범죄 혐의를 집중적으로 수사할 것으로 보인다. 2013년 수사 당시 외압을 넣은 의혹이 있는 곽상도 전 청와대 민정수석에 대한 수사도 탄력을 받을 전망이다.


leslie@tf.co.kr


     
스토리카드
흔히 볼 수 없는 귀한 냥이 품종 Best 5
맥주와 생맥주의 차이는?
생맥주로 즐겨야 더 맛있는 맥주 Best4
중고나라 만든 사람이 지금 하고 있는 일
크림 생맥주에는 크림이 들어갈까?
날씬한 애들이 많이 먹는 견과류 BEST5
그 물건의 내부가 궁금하다!
영화 속 남장한 여배우들과 그 사연은?
밤샘 벼락치기, 소용없는 이유
연애 초반, 여자가 남자 몰래 하는 행동들
잠이 부족하면 살찌는 이유
짝사랑 중, 이런 행동이 서운하다.
고양이가 먹으면 안 되는 음식 5가지
꼭 알아둬야 할 강아지 치매 증상 5가지
언니보다 잘 나가는 할리우드 대표 동생 3명
하체비만을 만드는 당신의 사소한 습관은?
누런 치아를 하얗게 만드는 꿀팁 공개
불면증인 당신이 꼭 먹어야 하는 음식
낮잠, 얼만큼 자야 내 몸에 적당할까?
심심해서 종이를 접었을 뿐인데 스타가 됐다?
폰이 꺼지기 직전에만 들어갈 수 있는 앱이 있다고?
이런데서 용무를? 일본의 독특한 화장실
실제 존재하는 놀라운 세계 기괴한 건축물들
동물을 죽이지 않고 진짜 고기를 만들 수 있다면?
한없이 순수한 웨딩사진
의외의 악역 캐스팅이 빛났던 영화들
여드름이 났을 때 하면 안되는 행동
남자들의 세상 무너지는 것 같은 사소한 순간들
땅값 비싼 곳 어디에나 있다는 트럼프 타워 구경하기
윙크가 아름다운 나라, 헝가리 여행 간접 체험
인기콘텐츠
40대 女 -22kg 속성 다이어트!
40대女 주름 사라져! 최근 방송에도 나온 '이것'
금주 로또1등 예상번호 "1,26,29,..."

핫포토
콘텐츠 더보기
실시간 베스트
  • 1익스트림 오스트레일리아에서 발견할 수 있는 것
  • 2뽁뽁이 10000개를 걸치면 과연 고통을 못느낄까??
  • 3‘폭탄 발언’ 이강인 “떠나고 싶다…발렌시아에 공식 이적 요청”
  • 4정병국 이전에 김상현 있었다…음란행위로 스포츠계 '수치'
  • 560대 여성이라 '성적수치심' 적다?…황당 판결
  • 6"불매운동? 일본 국민은 한국에 당하고 있다 생각"
  • 7외계인 치킨먹방 ㅋㅋㅋㅋㅋ
  • 8새로운 에리얼 등장 후 넘쳐나는 팬아트들
  • 9‘라이온킹’ 개봉 이틀째 박스오피스 1위 ‘54만 돌파’
  • 10양현석, 성접대 알선 의혹 수사 난항 "승리 성접대 의혹과 유사"
  • 11태풍 다나스 위력 어떻길래…다나스 북상 경계 이유가 '장마전선' 때문?
  • 12고유정 교도소 독방 요구, 자해 위험에 불허…"현재 다른 재소자들과 잘 지내"
  • 13심쿵 주의! 사람처럼 누워서 자는 고양이
  • 14보디빌더가 인정한 연예인 최고의 몸은?
  • 15구하라, '폭행·협박 혐의' 前연인 재판서 비공개 증언
  • 16인터파크, '성접대 의혹' 싸이 콘서트 전액 환불 결정
  • 17중대 페미니즘 대자보 찢은 대학생, 기소의견으로 검찰 송치...“실수로 찢은 것”
  • 18'노노재팬' 사이트 뭐길래…일본 불매운동 대체품 찾아주는 '똑똑이'
  • 19랜턴맨이 사진 찍는 법
  • 20만렙 축구 기술 6가지 공개할게요ㄷㄷ
  • 21구하라, 오늘 ‘상해’ 전 남친 최종범 재판 증인대 선다..재판은 ‘비공개’
  • 22정선아, '라이온 킹' 불법 촬영 사과…"무지함으로 심려 끼쳐 죄송"
  • 23"일본제품인지 보고 사세요"…노노재팬 사이트 '폭주'
  • 24인스타그램 오류, 또?... “인스타그램 작업이 차단되었습니다”
  • 25학교에 이런 애 꼭 있다 ㅋㅋㅋ유형 알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