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이 좋다' 엄마의 빈자리, 故 김영애를 되새기다

티브이데일리 / 황서연 기자

2018-01-12 11:37:53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휴먼다큐 사람이 좋다'에서 배우 故 김영애의 삶을 되짚는다.


14일 방송될 MBC '휴먼다큐 사람이 좋다'(이하 '사람이 좋다')는 '엄마의 빈자리 배우 故 김영애' 편으로 꾸며진다.


◆ 별이 지다, 국민배우 故 김영애의 66년

1970년대 트로이카 타이틀을 거머쥐며 폭발적인 인기를 누린 국민배우 故 김영애. '민비' '형제의 강' '로열패밀리' '변호인' 등 100편이 넘는 드라마, 70편에 가까운 영화에서 대중의 심금을 울렸던 그가 지난해 4월, 67세의 나이로 눈을 감았다.
배우 생활 46년의 여정을 국민과 함께한 김영애, 빛나고 치열했던 그의 인생을 되돌아본다.


◆ 故 김영애 아들 이민우, 미국 생활 포기하고 달려올 수밖에 없었던 사연

이민우가 엄마 김영애와 오롯이 함께 보낼 수 있었던 시간은 2년 반 뿐. 김영애가 생계를 책임지느라 바쁘게 일을 했던 탓에 어린 시절 모자의 추억은 거의 없다.
사춘기 시절, 김영애와의 갈등으로 쫓겨나듯 파리로 떠난 이민우. 떨어져있던 시간이 아이러니하게 둘 사이의 틈을 메웠다.
미국으로 건너가 일을 시작하면서 처음으로 어머니와 함께 사는 미래를 꿈꿨다는 그. 영주권을 받기 직전, 한 통의 전화가 걸려왔다.
췌장암 재발로 6개월 시한부 선고를 받은 엄마 김영애의 전화였다.
그는 미국에서의 생활을 2주 만에 접고 한걸음에 달려와 어머니가 눈을 감은 마지막 날까지 함께 했다.


◆ 눈감는 순간까지 연기 투혼을 보인 천생배우 故 김영애

200편에 가까운 작품들에서 때로는 순수한 소녀로, 사려 깊은 아내로, 억척스러운 엄마로 배우 김영애는 국민들의 심금을 울렸다.
2012년 췌장암 판정을 받았을 때에도 그는 드라마 '해를 품은 달'에서 맡은 역할을 다하기 위해 복대로 배를 싸매고 연기에 임했다.
당시 갈비뼈가 부러지는 고통에도 힘든 내색 없이 작품에 임했다는데. 아픔에도 불구하고 연기하는 어머니를 앞장 서서 말렸다는 아들 이민우. 그럼에도 불구하고 그는 작품을 하지 않으면 고통스럽다며 눈을 감는 순간까지 열연을 펼쳤다.


◆ 아들 이민우, 어머니 김영애에게 미처 다 전하지 못한 이야기

2017년의 마지막 밤, 이민우는 어머니를 추억하는 수많은 사람들에게 감사함을 전했다.
어머니와 절친한 친구들을 초대해 살아생전 어머니께 만들어드렸던 음식들을 대접하기도 했다.
그는 어머니 친구들이 전하는 아들에 대한 김영애의 진심을 듣고 눈물을 쏟았다.
마음을 표현하는데 서툴러서 모자. 아들 이민우는 어머니와 함께한 2년 반 짧은 시간에 미처 다 전하지 못한 진심을 용기 내 고백한다.


배우 故 김영애의 빛났던 66년 인생과 아들 이민우의 어머니를 향한 고백은 오는 14일 일요일 오전 8시 '사람이 좋다'에서 만나볼 수 있다.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제공=MBC]
핫포토

스토리카드
의사들이 절대 먹지 않는 식중독 유발 음식
개 산책시킬 때 조심해야 하는 꽃이 있다?!
다크서클에 도움이 되는 특급 비법 3가지
시선강탈! 유쾌한 아이디어로 만든 미니어쳐 세상
토마토에 설탕 뿌려 먹으면 안되는 이유
헥헥! 매운 음식 먹을 때 효과 있는 음식 궁합은?
휘핑크림보다 설탕을 넣어 마시는 게 나은 이유
내성적인 사람이야말로 리더에 적합하다?
이 가족이 전세계에서 가장 유명해진 이유
쇼핑하면서 서핑도 한다? 그게 가능해?
나만 몰랐던 일상용품의 잘못된 사용법
고정관념을 바꾸면 더 편리해지는 사소한 행동들
거의 매일 사용하지만 건강에 치명적일 수 있는 물건 TOP5
AI가 누드화를 그렸다고????(당황)
빈 속에 우유마시면 안 좋다고 하는 과학적인 이유
도플갱어설 돈다는 이태임-이엘리야-클라라
요즘 가장 최신 트렌드 인테리어 디자인은?
조선 왕실 최초의 유치원
조선의 마지막 왕녀, 덕혜옹주가 일본에서 보온병을 들고 다닌 이유
남극 일진이라고 불리는 아델리펭귄의 횡포
한국 식당을 방문한 외국인이 깜짝 놀라는 문화
소속사는 다르지만 절친으로 소문난 아이돌들
대한민국 어느 집에나 있지만 사람들이 잘 모르는 다이어트 식품
최근 화제라는 헐리웃 스타의 자택 클래스
세상에서 가장 젊게 사는 `꽃할배` TOP5
디즈니 남자주인공을 실제로 만날 수 있다..?
쓰다듬고 싶은 멍뭉미 대표 남자 연예인 BEST5
전세계를 웃기고 울린 엄마라면 누구나 공감하는 일상들
초동안 얼굴로 20대에도 아역 연기한 배우들
마라톤 대회에서 꼴찌였던 학생이 우승한 이유
실시간 베스트
  • 1지코, 우진, 마크, 뷔... 남돌들의 깜짝 놀랄만큼 웃긴 재채기 모음
  • 2'일본전 퇴장' 산체스, SNS 통해 살해 위협 받았다
  • 3‘식샤를 합시다3’ 윤두준X백진희, 새 식샤메이트의 ‘새콤달콤’ 케미
  • 4나이가 어리다고 안심하면 안되는 것은?
  • 522개월 아기가 지능적으로 침대 탈출하는 현장
  • 6'불화설 제기' 독일... 뮐러, "현재 중요한 것은 남은 2경기" '부정'
  • 7'인랑' 정우성, 특기대 훈련소장 변신..숨막히는 카리스마
  • 8비싸도 너무 비싼 1층, '상가의 꽃' 이젠 2층?
  • 9한경연 "기업 2곳중 1곳 유연근무제...남성 육아휴직자는 10%미만"
  • 10매니큐어로 그림을 그렸을 때 일어나는 일
  • 11하늘에 커다란 구멍이 나 물이 쏟아지는 것 같은 희귀한 자연현상!
  • 12이란 케이로스 감독, "이란은 여전히 생존해 있고, 꿈을 꾸고 있다"
  • 13"사막 와서 제일 힘든 건 엉덩이"..'거기가 어딘데' 조세호, 2일차에 심각 속내
  • 14하반기 원구성 급한 與…'선거 참패' 수습 바쁜 野
  • 15文대통령 오늘 러시아방문…'스트롱맨' 푸틴과 한·러 정상회담
  • 16살고 싶은 세상에서 가장 작고 예쁜 초소형 주택
  • 17호날두 연관검색어에 여성편력이 뜨는 이유
  • 18조현우-김영권, 美 언론 선정 18일 WC 베스트 11 선정
  • 19"제주도서도 저장"…워너원, 11人의 청춘
  • 20'좋은 부모되기' 책·동영상 넘쳐나는데… '제각각' 훈육법에 부모들 혼란
  • 21고양이의 코를 건드려보자
  • 22멸종 위기에 있는 동물들의 초상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