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중' 이시언 "서울예대 동문 조정석, 잘 돼서 부러웠다" [종합]

티브이데일리 / 최하나 기자

2018-12-07 22:51:32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연예가중계' 배우 이시언이 다양한 이야기를 전했다.


7일 밤 방송된 KBS 예능프로그램 '연예가중계'의 '베테랑' 코너에서는 이시언과의 인터뷰가 공개됐다.


이날 여자친구 신비는 "자칭 고3 때 잘생겼다고 한 그의 사진은 인터넷을 통해 조명 받기도 했다"고 언급된 기사를 소개한 뒤 이시언의 고등학교 졸업사진을 공개했다.
이를 본 이시언은 부끄러워 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시언은 "학교 졸업 후 연기를 너무 하고 싶었다.
당시 MBC에서 영화 '친구'를 드라마로 제작한다고 하더라. 오디션을 봤는데 1600대1의 경쟁률을 뚫고 캐스팅됐다"고 했다.


이어 이시언은 서울예대 출신 스타에 대해 이야기했다.
이시언은 "동문인 조정석이 잘 돼서 부러웠다.
부럽다는 마음은 원동력이다.
저는 그런 자극제로 조정석 형을 많이 사용한다"고 말해 웃음을 더했다.


또 이시언은 같이 작품하고 싶은 배우로 조정석을 꼽았다.
그러던 중 조정석과의 깜짝 전화 연결이 성사됐다.


조정석은 이시언에 대해 "너무너무 좋은 동생이다.
유쾌하고 활발하고, 붙임성 좋은 친구다"라고 말했다.
조정석은 이시언에게 "연락 좀 해"라고 투정을 부렸다.
이에 이시언은 "형, 우리 만난지 한 달 정도밖에 안 된 것 같은데. 얼마 전에도 통화하지 않았느냐"고 말해 웃음을 더했다.


또한 이시언은 예능 출연에 대해 이야기했다.
이시언은 현재 방송 중인 MBC 예능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에 출연 중이다.
이시언은 "'나 혼자 산다'에 처음 들어 갔을 때 너무 힘들었다.
첫 촬영이 끝난 뒤 다시는 안 하겠다는 생각을 했었다"고 했다.


이어 이시언은 "처음에 반응도 안 좋았다.
집이 더럽다는 댓글이 많았는데 상처를 많이 받았다"고 했다.
이시언은 "두 번째 촬영이 할머니랑 함께 한 거였다.
그것도 재밌더라"면서 "두 번째 촬영이 끝난 뒤에도 예능을 그만두려고 했는데, 세 번째 촬영 때 해외에 보내준다더라. 세 번째 출연부터 잘 됐다"고 했다.


마지막으로 이시언은 "목표에 도달하지 못했을 때 제가 너무 힘들 것 같다.
목표 보다는 지금 했던 대로 차근차근 천천히 한 발짝 씩 갔으면 좋겠다"는 바람을 전했다.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news@tvdaily.co.kr/사진=KBS2 방송화면 캡처]
     
스토리카드
떠오르는 다이어트 식품인 후추의 효능!
모두가 깜짝 놀란 계란의 변신!
아빠는 아들을 위해 다운증후군 히어로를 만들었다
지금도 전설로 회자되는 전쟁을 멈춘 축구선수
박지성이 축구계의 전설이 될 수 있었던 이유
다이어트 하라고 몸에서 보내는 다급한 신호
그것이 알고 싶다-규조토매트
36년 동안 로마 시내를 만든 고고학자의 클라스
설레는 순간을 포착한 '세계 최고의 약혼 사진' TOP10
안녕 나는 하치! 꽃밭에서 사진 찍었개
치과가 무서운 사람들을 위한 치아 관리 꿀팁!
사진 속 풍경 속 그림 액자
같이 사용하고 있는 화장품이라면 사용 주의!
동양인 25%가 가지고 있는 증상
단기간에 큰 돈 벌 수 있는 아르바이트
녹아내리는 빙산에 벽화를 그리는 남자
중국 모든 고전머리를 판빙빙으로 재현해보았다
연예인 뺨치는 베트남 미녀 권투선수 수준
성인도 베이비샴푸를 써야 한다?
멸종되지 않았다면 인간을 멸종시켰을 동물들
연예인들이 실제로 소유해 화제가 된 슈퍼카 TOP5
"멍~ 때리기" 잘 하는 사람이 더 똑똑한 이유!
"허언증" 있는 사람 구별법!
왼손잡이는 엄마 뱃속에서 결정된다!
대륙의 보신탕 재료로 팔리는 멸종위기 '이 동물'
어벤져스 히어로들에게 베이비 필터를 씌워보았습니다!
타국에서 1,400개의 하트를 받은 한국 발레리나
아침으로 먹기 간단하지만 존맛인 사과 토스트
매일매일 닮아가는 애완동물과 주인
잦은 빈혈 확 없애주는 음식
인기콘텐츠
40대 女 -22kg 속성 다이어트!
40대女 주름 사라져! 최근 방송에도 나온 '이것'
금주 로또1등 예상번호 "1,26,29,..."

핫포토
실시간 베스트
  • 1냉면 먹는 유형 골라보기!
  • 2꽃보다 할배, 84세 패셔니스타!
  • 3허송연 전현무 열애설, “너무 힘들었다”
  • 4올라간 손흥민 위상...살라-마네-케인과 함께 UCL 결승 중심에 서다
  • 5여경·여군, '여성 수호자'는 왜 불신받는가… 힘이 약해서?
  • 6"여학생, 내 무릎에 앉으면 수행평가 만점" 스쿨미투 지목된 50대 남교사 기소
  • 7안녕 나는 하치! 꽃밭에서 사진 찍었개
  • 8돈 아끼는 꿀팁ㅋㅋㅋ
  • 9웹툰 '외모지상주의' 무슨일이길래, 화제?
  • 10정우성, 故 노대통령 추모에 난민 지원까지..옹골찬 마이웨이
  • 11이낙연 "3년간 학대로 목숨잃은 아이 104명···기존정책 뛰어넘자"
  • 12강릉 벤처공장서 수소탱크 시험 중 폭발…"2명 사망·4명 부상·1명 매몰"
  • 13뒷담화를 당사자한테 직접...? 카톡 잘못 보냈을 때 대처법
  • 14설레는 순간을 포착한 '세계 최고의 약혼 사진' TOP10
  • 15펭귄문제 정답은?…틀리면 3일간 펭귄 프사로 사는 '인싸놀이'
  • 16마동석표 액션 ‘악인전’, 칸 영화제서 5분 기립박수
  • 17"소란 피우고 수업 방해해" 초등학생 얼굴에 스테이플러 던진 50대 교사
  • 1820대 남성 2명, 10대 여러명에게 약 먹이고 상습성폭행했지만 '전자발찌' 부착은 없다…왜?
  • 19미국인은 탕수육을 찍먹?? 부먹?? 결과 공개!!
  • 20사진 속 풍경 속 그림 액자
  • 21강하늘, 오늘(23일) 만기 전역…차기적은 KBS2 '동백꽃 필 무렵'
  • 22"휘성 오해, 자숙하며 살겠다" 에이미, 휘성에게 사과
  • 23흉기·무차별 폭행에는 최대 '권총' 제압 가능…경찰 '물리력 행사 기준' 확정
  • 24“사용 금지된 오존층 파괴물질 中 동부에서 배출되고 있어”
  • 25익혀 먹지 않으면 독이 되는 음식들 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