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년만에…포항 앞바다서 규모 4.1 지진

아주경제 / 조현미 기자

2019-02-11 16:02:21

10일 오후 12시 53분쯤 포항 북구 동북동쪽 50km 해역에서 규모 4.1의 지진이 났다. 발생 위치는 북위 36.16도, 동경 129.90도이며 발생 깊이는 21㎞다. [기상청 제공]



10일 경북 포항 앞바다에서 규모 4.1의 지진이 났다. 국내에서 4.0 이상 지진이 발생한 건 지난해 2월 11일 포항 지역 지진 이후 1년 만이다.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낮 12시 53분 38초쯤 경북 포항시 북구 동북동쪽 50㎞ 해역에서 규모 4.1의 지진이 발생했다. 발생 위치는 북위 36.16도, 동경 129.90도로 발생 깊이는 21㎞다.

이어 오후 2시 12분 38초쯤 포항시 북구 동북동쪽 45㎞ 해역에서 규모 2.5의 지진이 났다. 북위 36.16도, 동경 129.85도에서 발생했으며 깊이는 21㎞다. 이 지진은 앞서 발생한 지진의 여진이라고 기상청은 설명했다.

국내에서 규모 4.0 이상인 지진이 발생한 건 꼭 1년 만이다. 앞서 지난해 2월 11일 오전에 포항 북구 북서쪽 5㎞ 지역에서 규모 4.6 지진이 났다.

기상청에 따르면 포항 앞바다는 지진이 자주 일어나는 지역으로, 이번 지진으로 인한 피해는 아직까지 없는 것으로 파악됐다. 기상청 관계자는 “지진이 자주 발생하는 지역인데 이번엔 평소보다 규모가 크다”면서 “다만 육지와 50㎞ 정도 거리가 있어서 피해가 접수된 것은 없다”고 밝혔다.

해일(쓰나미)은 없을 것으로 예측됐다.  기상청은 “이번 지진은 규모가 6.0에 못 미쳐 해일은 없을 것으로 보인다”고 내다보며 “앞으로 있을 수 있는 지진은 계속 감시 중”이라고 덧붙였다.  

이번 지진은 경북·울산·부산 등에서도 감지됐다. 지역별 계기 진도는 경북·울산 지역은 Ⅲ, 강원·경남·대구·부산 지역은 Ⅱ로 측정됐다.

계기 진도 Ⅲ은 실내 특히 건물 위층에 있는 사람이 뚜렷하게 진동을 느끼고, 정지 중인 차가 흔들리는 수준을 말한다. 계기 진도 Ⅱ는 조용한 상태에 있거나 건물 위층에 있는 소수 사람만 진동을 느끼는 수준이다.

영남권 전체에선 지진동도 감지됐다. 소방청에 지진을 느꼈다며 들어온 ‘유감’ 신고는 이날 오후 2시까지 경북 10건, 경남 10건, 울산 6건, 창원 3건, 부산 2건, 대구 2건으로 집계됐다. 이외 지진과 관련한 119 문의 전화는 35건이 들어왔다.

기상청은 지진 규모 기준에 따라 경북과 대구 전역에 지진 발생을 알리는 재난안전문자를 발송했다.
조현미 기자 hmcho@ajunews.com
     
스토리카드
낮잠, 얼만큼 자야 내 몸에 적당할까?
심심해서 종이를 접었을 뿐인데 스타가 됐다?
폰이 꺼지기 직전에만 들어갈 수 있는 앱이 있다고?
이런데서 용무를? 일본의 독특한 화장실
실제 존재하는 놀라운 세계 기괴한 건축물들
동물을 죽이지 않고 진짜 고기를 만들 수 있다면?
한없이 순수한 웨딩사진
의외의 악역 캐스팅이 빛났던 영화들
여드름이 났을 때 하면 안되는 행동
남자들의 세상 무너지는 것 같은 사소한 순간들
땅값 비싼 곳 어디에나 있다는 트럼프 타워 구경하기
윙크가 아름다운 나라, 헝가리 여행 간접 체험
비교하는 재미가 있다! 국내 영화의 해외 포스터
정당방위의 기준은 정당할까?
콜레스테롤 수치 낮춰주는 일등 음식은?
몸이 너 좀 쉬라고 보내는 강력한 신호
숨만 쉬어도 살 빠진다는 신진대사 높은 사람 특징
운동 후 먹으면 더 맛있고 건강한 음식
카페인은 가라! 졸음 방지 음식 5가지
피로는 가라! 간 기능 향상 시키는 법
우리집 댕댕이는 몇 위? 똑똑한 강아지 Best5
요즘따라 너무 건조한 내 눈을 위한 안구건조증 예방법
식은 피자 촉촉하게 데우는 초간단 방법!
면접관은 당신의 외모보다 이것을 더 보았다
언니가 있다면 공감할 수 있는 일들
비만인 강아지에게 맞는 다이어트 방법이 따로있다.
반려식물이 우리집에 주는 효능
이 꽃이 정말 몸에도 좋다고?
치즈 종류에 대해 얼만큼 알고 있는가 ?
전세계 나라 별 해장 음식 BEST7
인기콘텐츠
40대 女 -22kg 속성 다이어트!
40대女 주름 사라져! 최근 방송에도 나온 '이것'
금주 로또1등 예상번호 "1,26,29,..."

핫포토
콘텐츠 더보기
실시간 베스트
  • 1랜턴맨이 사진 찍는 법
  • 2만렙 축구 기술 6가지 공개할게요ㄷㄷ
  • 3구하라, 오늘 ‘상해’ 전 남친 최종범 재판 증인대 선다..재판은 ‘비공개’
  • 4정선아, '라이온 킹' 불법 촬영 사과…"무지함으로 심려 끼쳐 죄송"
  • 5"일본제품인지 보고 사세요"…노노재팬 사이트 '폭주'
  • 6인스타그램 오류, 또?... “인스타그램 작업이 차단되었습니다”
  • 7학교에 이런 애 꼭 있다 ㅋㅋㅋ유형 알아보기
  • 8저 바다에 누워~ 하루를 보내는 리조트!
  • 9'라이온 킹', 첫날 30만명..역대 디즈니 최고 오프닝
  • 10"강지환, 성폭행 뒤 노래방 기계 틀고 노래"…경찰, 마약 검사 의뢰
  • 11외국인 인구 늘어나는데…종량제 봉투 외국어 표기는 고작 20%
  • 12이제는 믿지 말아야 할 9가지 사실
  • 13물놀이 가서 각자 준비한 미션(?)으로 빠지타기ㅋㅋㅋ시원주의!
  • 14해리 스타일스, '인어공주' 물망..에릭 왕자 될까
  • 15'알라딘', '겨울왕국' 제치고 역대 외화 흥행 5위 등극
  • 16지난해 편의점에서 가장 많이 팔린 의약품은?
  • 17평양에서 전기자전거 배터리 폭발로 일가족 사망
  • 18그림노트로 연결한 현실과 예술
  • 19올여름은 이 물총이면 끝납니다!ㅋㅋㅋ 리얼 인싸템!! [여름 물총추천 Top3 !]
  • 20탑, 대마초·특혜 논란 속 뻔뻔한 근황 알리기
  • 21혜리, 1억원 기부 후원자 모임 '유니세프 아너스클럽 가입'
  • 22"학교 비정규직 요구 수용시 6100억원 추가예산 필요"
  • 23'채용비리' 서울공연예술고, '연예인 입시비리'도 추가
  • 24조선시대 버블티 원소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