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출 국가대표' LCD 날개없는 추락

아주경제 / 김지윤 기자

2019-02-12 15:02:22

삼성디스플레이 직원이 15.6형 크기의 UHD(3840X2160) OLED가 적용된 노트북을 소개하고 있다. [사진=삼성디스플레이 제공]



한국의 대표적인 효자 수출품목으로 꼽히는 액정표시장치(LCD) 산업에 짙은 먹구름이 몰려오고 있다.

올들어 글로벌 LCD 가격하락이 가팔라진 데 이어, 대형부터 중소형에 이르기까지 출하량 감소세가 전방위로 확산되고 있기 때문이다.

여기에 새해 경제 불황 등으로 인해 시장 자체가 정체기에 접어들면서 엎친 데 덮친 격으로 악재를 겪는 모양새다.

◆LCD 패널 전방위 하락세 뚜렷
11일 IHS마킷과 IBK투자증권에 따르면 지난 1월 LCD 출하량은 작년 12월 대비 12.1% 감소한 것으로 전망된다. 특히 LCD TV 등 대형 제품뿐 아니라 노트북, 모니터, 태블릿 등 중소형 제품까지 모두 하락한 것으로 추정된다.

LCD TV의 경우 작년 12월 대비 올 1월 8.7%, 노트북은 5.1%, 모니터는 9.9%, 태블릿은 24.8% 감소한 것으로 예상된다. 스마트폰 패널 출하량 역시 감소했다. 삼성디스플레이의 경우 애플향 플렉시블 OLED와 중국향 OLED 물량 감소, LG디스플레이의 경우 아이폰XR 판매 부진 등의 영향을 받았다.

이로 인해 국내 양대 디스플레이업체인 삼성디스플레이와 LG디스플레이의 실적에 대해 올 1분기부터 우울한 전망이 쏟아지고 있다.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쉽지 않은 한 해가 될 것이라는 게 중론이다.

실제 증권가에서는 삼성전자 디스플레이 부문의 올 1분기 영업이익은 손익분기점 수준을 보일 것으로 예측하고 있다. 지난해 1분기보다 약 4000억원이 줄어드는 것이다. LG디스플레이도 같은 기간 적자폭이 400억원가량 늘어나 1360억원의 영업손실을 기록할 것으로 관측된다.

앞서 중국의 디스플레이 굴기가 본격화되면서 삼성디스플레이는 지난해 영업이익 2조6200억원을 기록했는데, 이는 2017년 대비 51.5% 하락한 수치다. LG디스플레이도 같은 기간 96.2% 감소한 929억원의 영업이익을 거두는 데 그친 바 있다.

앞으로가 더 문제다. TV패널의 경우 32형 등 중소형을 중심으로 재고가 쌓이고 있는 데다가 중국 업체들의 신규 공장 가동이 본격화하면서 LCD 시장을 놓고 경쟁이 더욱 심화될 것으로 예측되기 때문이다. 중국 디스플레이 업체인 BOE는 1분기에 10.5세대 LCD, HKC는 2분기에 8.6세대 LCD 신규 공장을 가동할 예정이다.

◆중국, 나홀로 성장
이로 인해 선두주자였던 국내 업체들은 위기지만 중국 업체들은 본격적인 성장궤도에 올라선 분위기다. BOE, CSOT 등 중국 디스플레이 업체들은 자국 정부의 막대한 지원을 바탕으로 LCD 시장에서 공격적으로 세를 확장하고 있다.

IHS마킷에 따르면 2017년 전 세계 대형 TFT-LCD 패널 시장에서 BOE가 23%의 점유율로 LG디스플레이(20%)를 제쳤다. 대만 이노룩스(17%)와 AUO(15%)도 삼성디스플레이(8%)를 앞질러 각각 3, 4위에 오르기도 하는 등 중화권 업체들의 약진이 두드러지고 있다.

여기에 우리나라가 지난 10년간 1위를 차지했던 LCD TV 시장 역시 작년 1~3분기 중국이 사상 처음으로 한국을 제치고 판매량 1위로 올라섰다.

전문가들은 국내 업체들이 시장 선두 지위를 유지하기 위해서는 OLED(유기발광다이오드) 등 프리미엄 위주로 제품을 다변화하는 등 기술 격차를 꾸준히 유지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서광현 한국디스플레이산업협회 부회장은 "디스플레이 업체들은 기술 혁신을 통해 다음 세대 제품을 준비하는 것밖에는 방법이 없다"며 "기업의 자발적 노력 외에도 정부의 전폭적인 지원도 더해져야 한다"고 강조했다.

임종화 경기대 무역학과 교수는 "중국 정부는 공장 부지, 설비, 개발 등 LCD와 OLED 투자에 자금을 쏟아붓고 있다"며 "올해 LCD 패널 공급에서 중국의 비중은 30%를 넘어설 전망"이라고 말했다.

김지윤 기자 jiyun5177@ajunews.com
     
스토리카드
파스타와 스파게티, 도대체 차이점이 뭘까?
평범한 달걀프라이도 난 그냥 먹지 않는다
밥 잘 얻어먹는 예쁜 동생 정해인의 사소한 Q&A
이것이 마지막 메시지일지도 모른다고 생각했을 때
바다에 섬을 만든 사람이 있다
야채와 패션의 환상적인 콜라보레이션!
이런 직업이 실제로 있다고?!
듣기만 해도 소름이 돋는 영화 속 살벌한 명대사
라떼아트? 이제는 비어아트다!
네덜란드 사람들이 돈을 내고 쓰레기를 줍는 이유는?
눈높은 남자들의 공통된 특징
명문대 타이틀 포기한 스타는 누구?
우리나라와 달라도 너무 다른 스페인의 문화충격 5
갖고 싶은 욕구가 들게 하는 실과 바늘로 만든 풍경화
여드름을 나게 하는 당신의 잘못된 생활 습관은?
`6톤` 진시황 동상, 강풍에 쓰러진 사건
남녀노소 피해갈 수 없는 관절염에 좋은 음식 5
25세에 집에서 떠난다는 것은
연령대별 권장되는 수면시간은?
예술 작품 같은 세계의 지하철역 5
너무 절묘해서 놀라운 사진들
혼자 사는 싱글남을 위한 인테리어 추천!
이유를 알 수 없는 외국에서 난리난 의외의 한류 상품
향이 매력적인 헤이즐넛의 효능5
해외 부동산 투자에 성공한 스타 5
성공한 덕후가 된 스타 5
이국적인 분위기의 인테리어를 하고 싶다면?
뱃살을 줄여주는 음식 BEST5
SNS 스타는 사진을 얼마나 찍을까?
미국을 덮친 이상한 기후변화
인기콘텐츠
40대 女 -22kg 속성 다이어트!
40대女 주름 사라져! 최근 방송에도 나온 '이것'
금주 로또1등 예상번호 "1,26,29,..."

핫포토
실시간 베스트
  • 1보자마자 라면 땡기는 만화 속 라면 먹방 TOP5
  • 2수저 밑에 휴지 까는 게 정말 위생적일까?
  • 31세대 코미디언 이상해 "대마초 사건, 후배 사정에 거짓 진술"
  • 4씨제스 엔터테인먼트 검색하면 박유천 존재 無…'본인이 판 무덤'
  • 5손혜원, ‘극우 유튜버’ 등 28명 무더기 고소…“허위사실 유포·명예훼손”
  • 6북러정상 8년만의 대면…김정은·푸틴, 오늘 첫 정상회담
  • 7종이 맞아? 전 세계 금손들의 놀라운 종이 예술
  • 8매일 30분씩 걸으면 몸에 나타나는 변화 5가지
  • 9이민호, 오늘(25일) 소집해제..첫출근vs마지막 출근
  • 10장우수♥주희 누구? "속도 위반 아냐"
  • 11박근혜 형 집행정지, 이르면 오늘 결정
  • 12지친 당신의 면역력을 높여줄 음식 7가지
  • 13공대생이 몰카하면 무서운 이유ㅋㅋㅋㅋㅋㅋ역대급 몰래카메라ㅋㅋㅋ
  • 14르네상스시대 명화로 재탄생한 디즈니 공주들은 어떤 모습일까요?
  • 15북극 한가운데 식인상어와 함께 고립된 남녀의 운명은..?
  • 16'비밀의 정원' 성락원 200년만에 일반에 개방, 어떻게 관람하나
  • 17일상 물건으로 만든 마블 영화 포스터
  • 18클래식에도 저작권이?
  • 19강다니엘vsLM, 오늘(24일) 전속계약 분쟁 첫 심문기일..관심 집중
  • 20"몹시 지친 모습"...英 매체, 손흥민에 토트넘 최저 평점 부여
  • 21행인에 '무차별 흉기난동' 50대 징역 3년…"심신미약 인정"
  • 22따로 운동하지 않아도 다이어트 되는 자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