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은, 올해 첫 금통위···"금리 동결 유력"

아주경제 / 양성모 기자

2019-01-23 14:01:16

12일 서울 중구 한국은행 본점에서 열린 금융통화위원회에 참석한 이주열 한은 총재가 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유대길 기자, dbeorlf123@ajunews.com]



올해 첫 금융통화위원회(금통위)가 24일로 예정된 가운데 국내 채권전문가들은 만장일치로 금리 동결을 점쳤다.

22일 금융투자업계에 따르면 KB증권, 신한금융투자, 하나금융투자, 대신증권, 유진투자증권 등 5개 증권사 채권전문가들은 오는 24일 열릴 금통위에서 1월 기준금리가 동결될 것으로 봤다.

또 금융투자협회가 104개 기관의 채권 관련 종사자 200명을 설문 조사한 결과 응답자의 99%가 1월 기준금리 동결을 답했다.

이처럼 전문가들이 금리동결을 점치는 이유는 경기둔화 징후가 뚜렷하기 때문이다. 수출 증가율은 지난해 12월 
-1.2%, 연초 이후 20일까지 -14.6%를 기록하는 등 부진한 흐름을 나타내고 있다.

공동락 대신증권 연구원은 "지난해 11월 금융안정을 근거로 기준금리가 0.25%포인트 인상된 이후 각종 실물 경제 지표들의 둔화 가능성이 제기되고 있다"며 "금리 동결이 이뤄질 것"이라고 전망했다.

동결 배경과 관련해 김상훈 KB증권 연구원은 "가장 큰 요인은 수출"이라며 "수출 증가율이 마이너스(-) 수준이고, 중국의 성장 둔화도 국내 경기에 부정적"이라고 설명했다.

올 한해 금리인상 가능성도 낮다. 미·중 무역분쟁 장기화와 국내 경기둔화가 당분간 이어질 것으로 전망되기 때문이다.

이미선 하나금융투자 연구원은 "최근 중국의 내수부진과 반도체 싸이클 하락, 미·중 추가 관세부과 불확실성 등을 고려하면 올해 수출 증가율은 적어도 상반기까지 마이너스 흐름이 이어질 것"이라며 "올해 분기 평균 0.6%씩 성장한다고 가정하면 연간 GDP성장률은 2.4%를 기록할 것으로 전망된다"고 말했다.

반대로 경기 하락에 따른 금리 인하 가능성도 높지 않다. 김 연구원은 "가계대출 증가율은 둔화되고 있지만 입주 등으로 주택담보대출이 다시 증가하고 있다"며 "한은은 금융안정을 강조하며 균형을 유지할 것으로 보여 금리 인하 가능성은 낮다"고 말했다.

신동수 유진투자증권 연구원도 "한은은 잠재 수준 내외의 성장 전망과 제한적인 정책 여력으로 기준금리 인하를 기대하기는 어렵다"면서 "미 연준의 금리인상 중단시 한은의 금리인하가 논의될 수도 있지만 시간이 필요하고 아직까지 미국 경제의 견조한 평가를 고려하면 미 연준의 금리인상 기조는 변화가 없다"고 말했다.

양성모 기자 paperkiller@ajunews.com
스토리카드
아들을 위해 아빠가 만들어준 세상에서 가장 순수한 그림
그 사람도 녹아버리고 마는 지구
[대공감주의] 시험기간 동안 우리의 모습
배낭여행 최고의 파트너는 누구?
파스타와 스파게티, 도대체 차이점이 뭘까?
4년이 지난 그 곳 그리고 우리의 약속
바다에 섬을 만든 사람이 있다
야채와 패션의 환상적인 콜라보레이션!
이런 직업이 실제로 있다고?!
듣기만 해도 소름이 돋는 영화 속 살벌한 명대사
라떼아트? 이제는 비어아트다!
네덜란드 사람들이 돈을 내고 쓰레기를 줍는 이유는?
여드름을 나게 하는 당신의 잘못된 생활 습관은?
`6톤` 진시황 동상, 강풍에 쓰러진 사건
남녀노소 피해갈 수 없는 관절염에 좋은 음식 5
25세에 집에서 떠난다는 것은
연령대별 권장되는 수면시간은?
예술 작품 같은 세계의 지하철역 5
버려진 빈집이 리모델링으로 다시 태어났다!
눈높은 남자들의 공통된 특징
명문대 타이틀 포기한 스타는 누구?
우리나라와 달라도 너무 다른 스페인의 문화충격 5
최근 홍콩에서 가장 핫하다는 사업
너무 절묘해서 놀라운 사진들
해외 부동산 투자에 성공한 스타 5
성공한 덕후가 된 스타 5
이국적인 분위기의 인테리어를 하고 싶다면?
뱃살을 줄여주는 음식 BEST5
SNS 스타는 사진을 얼마나 찍을까?
미국을 덮친 이상한 기후변화
인기콘텐츠

핫포토
인기콘텐츠
실시간 베스트
  • 1듣기만 해도 소름이 돋는 영화 속 살벌한 명대사
  • 2특이한 우산 6종 리뷰!! 뭐 이런 우산이 다있어?ㅋㅋ
  • 3MLB가 관심 보일 만해… 놀란 KBO “김광현이 진화했다”
  • 4안재현 “부끄러운 짓 한적 없다"vs구혜선 "女문제 싸움, 섹시하지 않다며 이혼 요구"[종합]
  • 5조국 딸 논란 촛불로 번지나?…고려대·서울대 학생들 촛불집회 추진
  • 6트럼프 "삼성과 경쟁하는 애플, 단기간 지원하겠다"
  • 7바다에 섬을 만든 사람이 있다
  • 8인간의 온도는 어디까지 떨어질까?!? 리얼 냉동인간 프로젝트ㅋㅋㅋㅋ
  • 9이근호의 진심 “FIFA 월드베스트, 언젠가 한국 선수도 뽑히길…”
  • 10장성규, 절친들과 가족 동반 휴가 인증샷..“박수칠 때 떠났다”
  • 11"남자친구 아버지가 내게 마약 투여" 경찰 수사
  • 12신비로운 오드아이를 가진 쌍둥이 고양이
  • 13교촌에서 안 팔리는 메뉴 VS 잘 팔리는 메뉴! 승자는?!
  • 1420세기 사람들이 상상한 미래
  • 15특이한 우산 6종 리뷰!! 뭐 이런 우산이 다있어?ㅋㅋ
  • 16조국 측 "아들, 이중국적 상태…내년에 군입대 할 예정"
  • 17광화문 세종대왕상에 화염병 던진 50대 체포
  • 18마블 코믹스와 명화의 컬래버레이션
  • 19반지 상자를 열면 펼쳐지는 새로운 세상
  • 20'광대들: 풍문조작단', '분노의 질주' 꺾고 예매율 1위
  • 21"필연처럼 찾아온 연인→부부→아들"..이필모♥서수연, 1년 내내 축하 봇물
  • 22"강간해보고 싶다" 고객 성희롱 벌떡 떡볶이 점주, 처벌 가능할까
  • 23노가다 뛸만할까?? 일당은 얼만데?? (서울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