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 '패덱스 때리기' 강화... "소포에서 총기 발견" 조사 착수

아주경제 / 곽예지 기자

2019-08-19 08:08:23

중국이 미국과 무역전쟁 보복카드로 미국 기업 ‘때리기’에 돌입한 가운데 운송업체인 페덱스에 대한 조사에 착수한다고 밝혀 주목된다.  

18일 중국 관영 환구시보에 따르면 중국 푸젠((福建)성 푸저우시 공안국은 최근 미국 고객이 페덱스를 통해 중국 스포츠용품 회사에 전달한 소포에 총기가 들어 있어 조사에 착수했다.

공안국은 “관련 제보를 받아 사건을 인지하게 됐다”며 “발견된 총기는 압수했다”고 밝혔다.

환구시보는 이와 관련 사평을 통해 “민간의 총기 소지를 엄금하는 중국에서 이는 매우 심각한 사건”이라며 “세계 최대 택배회사가 소포에서 총기와 같은 치명적인 무기를 찾아낼 능력이 없다는 것은 매우 끔찍한 일”이라고 비난했다.

이번 사건은 미국의 중국 통신 장비업체 화웨이 공격에 맞서 중국이 미국 기업 때리기에 돌입한 가운데 불거졌다.

앞서 미·중 무역 분쟁이 한창이던 지난 5월 페덱스는 화웨이가 일본에서 중국내 화웨이 사무실로 보낸 화물 2개를 미국 테네시주 멤피스 페덱스 본부로 운송하면서 논란에 휩싸였다. 중국 정부는 강력히 반발하며 페덱스에 대한 대대적인 조사에 나서겠다고 경고한 바 있다.

뒤이어 중국은 ‘신뢰할 수 없는 외국 기업 리스트’를 만들겠다고 예고하며 그  기준을 △중국 기업에 차별적인 조치 △비상업적 목적으로 시장 규칙과 계약 정신 위배 △중국 기업과 산업에 손해 △국가 안전에 위협이라고 소개했다. 미국이 화웨이가 허가를 받지 않고 미국 기업과 기술, 부품을 거래하지 못하도록 ‘블랙리스트’에 이름을 올린 것과 유사한 조치다.

홍콩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는 19일 중국의 이번 페덱스 조사와 관련  “페덱스는 중국의 신뢰할 수 없는 외국 기업 리스트’에 추가될 첫번째 기업 중 하나로 여겨진다”고 평가했다.  

[사진=시각중국 캡쳐]



곽예지 기자 yejik@ajunews.com
     
스토리카드
남극에서 요리를 하면 벌어지는 일
어떤 자세로 자는 것이 가장 좋을까?
여자친구 인생샷 찍어주는 세계의 남자들
디즈니 만화 속 배경이 된 실제 장소 7
머리카락으로 독특한 예술세계를 보여주는 여자
피사의 사탑은 지진이 나도 괜찮을까?
얼어 죽어도 아이스를 외쳐야 하는 이유
로마 명소의 2천 년 전과 현재의 모습
현실판 라푼젤이 등장했다!
두 달 동안 침대에 누워 생활하면 2천만원 버는 알바
반려묘가 중요한 과학적인 이유
탈묘 치료하려면 감자튀김 먹으면 된다고?
뉴스에 단골로 등장하는 '포토라인'은 왜 있는 걸까요?
다이어트 정체기, 어떻게 극복할까?
아침식사 '밥 vs 빵' 승자는?
디즈니 왕자들이 현실에 존재한다면 어떤 모습일까요?
종이와 수채화로 만든 미니 새들
행운을 가져다준다는 나라별 미신 6
슈퍼히어로가 평균체중이라면?
간호사 9명이 동시에 임신한다면?
스누피가 당신에게 전하는 위로
'3월 30일'은 지구촌 전등 끄는 날
수박 먹을 때 수박씨를 먹어야 하는 이유
조선 왕들이 사랑했던 약재, 생강의 효능은?
종이 예술의 끝판왕! 종이 가발 등장이요~
아직도 반려견에게 신발을 신기시나요?
구제쇼핑 성공하는 꿀팁
역대급 미소로 키즈모델 꿰찬 다운증후군 소년
고양이는 왜 상자를 좋아하나
알아두면 쓸모 있는 나라별 미신
인기콘텐츠
40대 女 -22kg 속성 다이어트!
40대女 주름 사라져! 최근 방송에도 나온 '이것'
금주 로또1등 예상번호 "1,26,29,..."

핫포토
오늘추천
콘텐츠 더보기
실시간 베스트
  • 1'소년24''프듀2' 출신 5인조 마이스트 3월 데뷔(공식)
  • 2방탄소년단 슈가, 코로나19 방지 대구 1억 기부(공식)
  • 3수지, 말이 필요 없는 봄여신…'수지 is 뭔들' [화보]
  • 4'인비저블맨', 이틀 연속 흥행 1위..코로나19 여파 관객은 1만 9천명 [공식]
  • 5방탄소년단, 'ON' 뮤비 최단기간 1억 뷰를 향해
  • 6"대구는 특별한 곳" 손예진, 코로나19 방지 위해 1억원 기부 [공식]
  • 7'욱토크' 보아, 무대공포증 극복→오리콘차트 1위… 20년 되돌아본 토크
  • 8사거리 그오빠 "어떤 음악 하는 밴드인지 적극 어필하고파" [화보]
  • 9김재환, '올해 가장 기대되는 쥐띠 아티스트' 1위…2위 강다니엘 [공식입장]
  • 10스티븐 스필버그, 39년 만에 '인디아나 존스'떠나나..새 감독 논의[Oh!llywood]
  • 11김우빈, 코로나19 확산 방지 위해 1억 원 기부
  • 12몰카범죄 10명 중 7명은 또 저지른다
  • 13JYP "데이식스 사생활·인격권 침해, 법적제재 포함 강경 대응" [전문]
  • 14김준수, '헤이즈 일기' 전격 출연..뮤지컬+'미스터트롯' 토크 풍성 [Oh!쎈 예고]
  • 15방탄소년단 새 앨범, 日 오리콘 데일리 앨범 차트 1위…美-英 차트 1위 ‘예약’
  • 16'도망친 여자' 홍상수x김민희x서영화, 70회 베를린영화제 석권할까[종합]
  • 17'날찾아' 박민영X서강준, 감성 온도 높일 新 서정멜로 탄생
  • 18'침입자' 송지효, 180도 다른 두 얼굴..극과 극 반전 매력
  • 19방탄소년단, 정규 4집으로 美 빌보드 1위…새 역사 쓴다
  • 20황보, 코로나19 韓 혐오 우려에 "안전히 일하는 중"
  • 21'반의반' 이하나, 첫 촬영 스틸 공개…피톤치드 매력 폭발
  • 22최우식, 담요 둘둘 감싸고 커피차 인증 '사랑스러워' [in스타]
  • 23이재욱 "연기, 채워도 채워도 부족한 기분" [화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