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당국 체포한 ‘자유조선’ 회원, 해병대 출신 한국계 미국인

아주경제 / 곽예지 기자

2019-04-20 15:04:05

지난 2월 스페인 주재 북한대사관을 습격한 ‘자유조선’ 소속 회원 중 한명을 미국 정부가 체포했다. 한국계 미국인으로 알려진 회원이 체포되자 자유조선은 홈페이지에 성명을 내고 반발에 나섰다.

자유조선은 2월 22일 스페인 주재 북한대사관 습격하고, 김일성·김정일 영상을 훼손하는 등 반북 활동을 적극적으로 전개하고 있는 반(反) 북한단체다.

19일(현지시간) 로이터 통신은 복수의 소식통을 인용해 미국 당국이 전날 자유조선의 멤버인 크리스토퍼 안을 체포했다고 보도했다. 이어 그가 이날 로스엔젤레스 연방 지방법원에 출석해 기소 인정 여부 절차를 밟았다고 전했다.

앞서 미국 당국은 크리스토퍼 안 체포와는 별도로 자유조선의 리더이자 북한대사관 습격을 주도한 것으로 알려진 에이드리언 홍 창의 아파트를 급습했지만, 당시 홍 창이 집에 없었다고 통신은 전했다.

통신은 체포된 크리스토퍼 안이 북한대사관 습격에서 어떤 역할을 했는지 등 자세한 설명 없이 그가 미국 해병대 출신이자 한국계 미국인이라고 했다.

스페인 대사관 습격사건 후 에이드리언 홍 창의 이름은 언론에 자주 등장했지만 그는 알려지지 않은 새로운 인물이라 궁금증이 증폭됐다.
 

지난 2월28일 스페인 마드리드 주재 북한대사관 입구에 스페인 경찰차가 정차해 있는 모습. [사진=로이터·연합뉴스]


이와 관련 워싱턴포스트(WP)는 에이드리언 홍 창의 변호인을 인용해 ”크리스토퍼 안은 지난 2017년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이복형 김정남이 암살된 뒤 김정남의 아들인 김한솔을 마카오에서 피신시키는 과정과도 관련돼 있다”고 전했다.

크리스토퍼 안의 체포 소식이 알려지자 자유조선은 즉각 홈페이지에 성명을 내고 반발했다. 자유조선은 법률대리인 리 월로스키 변호사 성명을 통해 “미국 버발한 미국인들에 대한 체포영장을 집행한 것에 경악하고 있다”며 “우리는 표적이 되고 있는 미국인의 안전과 보안에 대해 미국 정부로부터 그 어떤 보장도 받지 못했다”고 주장했다.

이어 자유조선은 “가장 최근 북한에 억류됐던 미국 시민은 북한의 고문으로 불구가 돼 귀국했고 생명을 잃었다”고 언급했다. 이는 지난 2017년 북한에 억류됐다 식물인간 상태로 귀환해 목숨을 잃은 오토 웜비어 사례를 뜻하는 것으로 해석된다.

앞서 2차 하노이 북미정상회담을 닷새 앞둔 2월 22일 스페인 마드리드의 북한대사관에서는 괴한이 침입해 컴퓨터와 이동식 저장장치(USB) 등을 빼앗아 달아난 사건이 발생했다. 사건을 주도한 것으로 알려진 멕시코 국적의 미국 거주자 에이드리언 홍 창 등은 사건 후 미국으로 건너간 것으로 알려졌으며, 스페인 당국은 이들에 대한 범죄인 인도를 요청할 계획인 것으로 전해졌다.  
 
곽예지 기자 yejik@ajunews.com
     
스토리카드
기가 막히게 잘 선택한 그 배우의 아역 BEST5
다시 먹고 싶은 추억의 과자 BEST5
세계 각국의 신기한 기념일 5
앉아만 있으면 엉덩이 커진다는 말은 진짜일까?
사우나가 건강에 미치는 놀라운 효과!
머리카락의 7분의 1 크기의 몸에 해로운 이것!
떠오르는 다이어트 식품인 후추의 효능!
모두가 깜짝 놀란 계란의 변신!
아빠는 아들을 위해 다운증후군 히어로를 만들었다
지금도 전설로 회자되는 전쟁을 멈춘 축구선수
박지성이 축구계의 전설이 될 수 있었던 이유
다이어트 하라고 몸에서 보내는 다급한 신호
그것이 알고 싶다-규조토매트
36년 동안 로마 시내를 만든 고고학자의 클라스
설레는 순간을 포착한 '세계 최고의 약혼 사진' TOP10
안녕 나는 하치! 꽃밭에서 사진 찍었개
치과가 무서운 사람들을 위한 치아 관리 꿀팁!
사진 속 풍경 속 그림 액자
같이 사용하고 있는 화장품이라면 사용 주의!
동양인 25%가 가지고 있는 증상
단기간에 큰 돈 벌 수 있는 아르바이트
녹아내리는 빙산에 벽화를 그리는 남자
중국 모든 고전머리를 판빙빙으로 재현해보았다
연예인 뺨치는 베트남 미녀 권투선수 수준
성인도 베이비샴푸를 써야 한다?
멸종되지 않았다면 인간을 멸종시켰을 동물들
연예인들이 실제로 소유해 화제가 된 슈퍼카 TOP5
"멍~ 때리기" 잘 하는 사람이 더 똑똑한 이유!
"허언증" 있는 사람 구별법!
왼손잡이는 엄마 뱃속에서 결정된다!
인기콘텐츠
40대 女 -22kg 속성 다이어트!
40대女 주름 사라져! 최근 방송에도 나온 '이것'
금주 로또1등 예상번호 "1,26,29,..."

핫포토
실시간 베스트
  • 1특이점이 온 20세기 기상천외한 육아법!
  • 2쾌감 쩌는 아이언맨 수트 입는 장면 총정리(MARK 50까지)
  • 3JYP 신인 류원, 할리우드 영화 'PEEL' 캐스팅...'에밀 허쉬와 호흡'
  • 4펭귄 문제 프사 정체… 추적 해보니 '일본 피규어'
  • 5'숙명여고 문제유출' 중형 이유는…"1년만에 암산 만으로 만점?"
  • 6만주침략한 4사단 사령부 '오사카성'에서 G20 기념촬영 한다는 일본
  • 7냉면 먹는 유형 골라보기!
  • 8꽃보다 할배, 84세 패셔니스타!
  • 9허송연 전현무 열애설, “너무 힘들었다”
  • 10올라간 손흥민 위상...살라-마네-케인과 함께 UCL 결승 중심에 서다
  • 11여경·여군, '여성 수호자'는 왜 불신받는가… 힘이 약해서?
  • 12"여학생, 내 무릎에 앉으면 수행평가 만점" 스쿨미투 지목된 50대 남교사 기소
  • 13안녕 나는 하치! 꽃밭에서 사진 찍었개
  • 14돈 아끼는 꿀팁ㅋㅋㅋ
  • 15웹툰 '외모지상주의' 무슨일이길래, 화제?
  • 16정우성, 故 노대통령 추모에 난민 지원까지..옹골찬 마이웨이
  • 17이낙연 "3년간 학대로 목숨잃은 아이 104명···기존정책 뛰어넘자"
  • 18강릉 벤처공장서 수소탱크 시험 중 폭발…"2명 사망·4명 부상·1명 매몰"
  • 19뒷담화를 당사자한테 직접...? 카톡 잘못 보냈을 때 대처법
  • 20설레는 순간을 포착한 '세계 최고의 약혼 사진' TOP10
  • 21펭귄문제 정답은?…틀리면 3일간 펭귄 프사로 사는 '인싸놀이'
  • 22마동석표 액션 ‘악인전’, 칸 영화제서 5분 기립박수
  • 23"소란 피우고 수업 방해해" 초등학생 얼굴에 스테이플러 던진 50대 교사
  • 2420대 남성 2명, 10대 여러명에게 약 먹이고 상습성폭행했지만 '전자발찌' 부착은 없다…왜?
  • 25미국인은 탕수육을 찍먹?? 부먹?? 결과 공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