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제원 페북서 황교안·나경원에 공개일침, "우국충정일까 총선 전초전일까"

아주경제 / 안효건 기자

2019-06-12 13:06:00

[연합뉴스]




장제원 자유한국당 의원이 12일 페이스북을 통해 황교안 대표와 나경원 원내대표의 리더쉽을 공개 비판해 눈길을 끌고 있다.

장 의원은 '내부 총질'이라는 비판을 받을 각오가 돼 있다고 말한 뒤, "단 하루를 정치하더라도 너무도 뚜렷한 민심 앞에 눈을 감고 외면하는 것은 비겁한 침묵"이라고 말했다. 최근 1500명 이상의 지역민들을 만났다는 그는 "그 놈이나 이 놈이나 다 똑같다"는 지역민 반응을 소개하며 "싸울 때 싸우더라도 할 일은 하라는 게 민심"이라고 주장했다. 그는 "(이런 국민의 질타에도) 자유한국당엔 소위 투톱정치밖에 보이지 않는다"고 지적했다. 이어 황교안 대표와 나경원 원내대표를 겨냥해 "제왕적 대통령제를 비판하면서 정작 우리는 제왕적 당 대표제·제왕적 원내대표제를 운영하고 있다"고 일갈했다.

그는 "정치의 중심인 국회는 올스톱 시켜 놓고, 당 지도부는 온통 이미지 정치에만 골몰하고 있다"면서 "국회의원들 페이스 북엔 온통 지역구에서 구민들과 악수하는 사진만 넘쳐난다"고 한탄했다. 장 의원은 이런 상황에도 당내 비판이 활발하게 이루어지지 않는 현실을 '침묵의 카르텔'이라 규정한 뒤, "도대체 누굴 위한 정치이고, 누굴 위한 당 입니까?'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한국당이 국민에 더 선명한 메세지를 던질 것을 촉구한 그는 "국민들의 '정치수준'이 얼마나 높아졌는지 선거결과가 나온 후에야 깨닫는다면 그 때는 후회해도 너무 늦을 것"이라고 경고했다.

장 의원의 이같은 발언은 총선을 채 1년도 남겨두지 않은 시점에서 공천룰을 논의하는 신(新)정치혁신특별위원회가 '현역 의원 대폭 물갈이'를 예고한 가운데 이루어진 것이라, 지도부에 존재감을 과시한 것이 아니냐는 예측이 제기된다. 친박계 홍문종 의원도 당내에서 박근혜 전 대통령 탄핵 책임론, 20대 총선 공천 실패 책임론 등이 거론되자 "이제 조금 있으면 한국당의 기천명 평당원들이 여러분과 함께 태극기를 흔들기 위해 탈당 선언을 할 것"이라고 해 대한애국당 입당을 시사하기도 했다.
 
안효건 인턴기자 gyrjs22@ajunews.com
     
스토리카드
하루를 기분좋게 시작할 수 있는 방법
잘 몰랐던 채소와 과일의 하루 권장량
사용기한이 있는 의외의 물건들 TOP 6
남은 음식 제대로 활용하는 방법
아이돌 팬계의 무기(?)라는 응원봉 모음!
경매에 나온 노벨상 메달, 얼마에 팔렸을까?
추억의 하두리 얼짱으로 유명했던 여자 아이돌들!
요즘 애들은 모르는 추억의 물건들
아이들 혼낸 후 꼭 나눠야 할 대화 4가지
박보영이 SNS 안 하는 이유?!
경상도에만 있는 음식이라는데?
술 못 먹는 애들 특징 BEST5
74년간 업그레이드 해 온 슈퍼히어로 <배트맨>의 변천사
세상에 없던 새로운 세계를 경험할 준비 되셨나요?
키우던 반려동물 덕분에 인기예술가가 된 전업주부
집에 굴러다니는 택배용 박스의 변신!
입꼬리가 특히 더 매력적인 아이돌은?
우리에게도 아름다움을 추구할 권리가 있다
의사들이 말리는 맛있는 음식들
도대체 언제 생겼을까? 쉽게 드는 멍의 원인은?
생각해보니 이상하네! 기차에 안전벨트가 없는 이유
쓰기엔 너무 작고 버리기엔 아까운 비누 활용법
얼굴성대모사의 달인, 그의 놀라운 역사
뇌 노화가 곧 내 노화.. 생활 속 작은 습관으로 예방하자!
게으른 사람이 자주 걸리는 병
생각보다 소금이 많이 들어있는 음식 BEST5
10분만에 스트레스 해소하는 방법
아침마다 몸이 붓는 이유는?
게임 덕후 아내를 위한 남편의 선물
잠자기 전에 스마트폰 보면 안되는 이유?
인기콘텐츠
40대 女 -22kg 속성 다이어트!
40대女 주름 사라져! 최근 방송에도 나온 '이것'
금주 로또1등 예상번호 "1,26,29,..."

핫포토
실시간 베스트
  • 1인류 멸망 후 태어난(?) 아기의 충격적 비밀
  • 2파인애플을 먹으면 왜 혓바닥이 아플까?
  • 3'골든볼' 이강인, "상 타도 달라질 것은 없다. 계속 노력할 뿐"
  • 4베리굿 조현 측 "아리 코스프레, 주최 측이 준비해준 의상" 논란 해명
  • 5치마 입고 숙대 화장실 들어간 남성, 구속영장 검찰서 기각
  • 6윤석열 위로 다 옷 벗는다? 검찰 기수문화 어떻길래…
  • 7우리 강아지 인싸견으로 만들어주는 독특한 입마개
  • 8단백질을 많이 먹어야 하는 이유
  • 9봉준호 '기생충', 칸 황금종려상 이어 시드니영화제 최고상 "귀국中"
  • 10"특혜NO"vs"말도 안돼"..임시완, 군 휴가 '123일' 문제된 이유
  • 11입 냄새 나고 갈색소변..."간 때문이야"
  • 12반복되는 '부실수사' 논란…"경찰 못 믿겠다" 말 나오는 이유
  • 13하프물범이 하프물범인 이유
  • 14내셔널 지오그래픽이 선정한 2019 올해의 여행 사진
  • 15"달달"..한혜진♥기성용, 사랑꾼 부부의 꿀 같은 휴가
  • 16방탄소년단, 첫 부산 팬미팅 성료..4만4천 아미와 함께 한 마법 같은 시간
  • 17홍콩 200만명 '검은 대행진'에 '백기'...행정장관 첫 공개사과
  • 18주민등록번호 뒷자리 7자리의 의미
  • 19세계 2차대전 이후 75년만에 재회한 연인
  • 20정정용 감독 "김정민 향한 비판, 지도자인 내게 해달라"
  • 21YG 측 "前 아이콘 비아이 마약 제보한 한서희, YG 연습생 출신 아니다"
  • 22이 총리 "北 비핵화, 몇 개월 새 좋은 변화 생길 수 있을 것"
  • 23헤어지자는 여자친구 ‘폭행·보복협박’ 일삼은 30대 구속
  • 24음식으로 만든 지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