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원순 문자, 일 그만둔 뒤에도..." 전 비서의 절규

아주경제

[사진=연합뉴스]



故 박원순 서울시장을 성추행 혐의로 고소한 전 비서 A씨 측이 문자에 대해 언급했다.


13일 서울 은평구 한국여성의전화 사무실에서 기자회견을 연 A씨 대리인 김재련 변호사는 "피해자가 사용했던 휴대전화를 (디지털)포렌식해 나온 자료를 수사기관에 제출했다. 피고소인이 피해자가 비서직을 그만둔 이후인 올해 2월 6일 심야 비밀대화에 초대한 증거도 제출했다"고 설명했다.

박 시장이 텔레그램으로 보낸 문자, 사진을 A씨가 친구나 평소 알던 기자에게 보여준 적 있다는 김 변호사는 "이런 성적 괴롭힘에 피해자는 부서를 옮겨 달라고 요청하기도 했다"고 덧붙였다.

A씨 측은 지난 8일 박 시장을 성폭력특례법상 통신매체이용음란.업무상 위력에 의한 추행, 형법상 강제추행 죄명을 적시해 서울지방경찰청에 고소장을 접수했다. 현재 1차 고소인 진술조사를 마친 상태다.

피해 장소는 시장 집무실과 집무실 내 침실 등이었다는 김 변호사는 "상세한 방법은 말씀드리기 어려우나, 피해자에게 셀카를 찍자면서 신체를 밀착하거나, 멍이 난 무릎을 보고 입술을 접촉했다. 해당 장소에 불러 안아달라고 하거나 텔레그램으로 음란성 문자나 사진을 보냈다"고 주장하기도 했다.
 
전기연 기자 kiyeoun01@ajunews.com
실시간 베스트
  • 1"휴가 때 연락하지 마세요" 휴가철 직장인 갈등,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 2'택배 없는 날' 앞둔 택배기사, "부담과 걱정있지만 휴가가 절실했어..."
  • 3'KTX 회의실' 文대통령 "신속한 특별재난지역 지정…읍·면·동 단위도 검토"
  • 4포스트 말론 여자친구는 한국인 래퍼 멜로?…다정한 투샷 공개
  • 5집중 호우, 문화재 47건 훼손 "현장조사·응급조치 병행"
  • 6트럼프 "한일·대만 핵무장, 향후 두달 간 주요 논의 요점"...핵무장 용인?
  • 7관광·여행 등 특별업종 고용유지지원금 180일→240일로 연장
  • 8'뒷광고 실태 폭로' 홍사운드, 눈물 흘리며 "먹방 접겠다" 선언
  • 9'비밀의 숲 2', 넷플릭스 통해 전 세계 공개 "15일 서비스 시작"
  • 10정부 "여행·관광 8개업종, 고용지원금 기간 180→240일로 연장"
  • 11'은퇴' 이태임, 남편 구속→홀로 육아 중
  • 12김태균, (여자)아이들 외국인 멤버 발음 흉내 사과 "희화화 NO, 더 신중하겠다"
  • 13류준열, 전도연과 호흡할까 "'인간실격' 긍정 검토 중"
  • 14다니엘 린데만 "'비정상회담' 출연자, 인종차별주의 없어"
  • 15박선호, 10일 현역 입대…기초군사훈련 후 의장대로
  • 16대도서관, '뒷광고' 유튜버에 일침…"몇천만원 받고 숨기면 기만"
  • 17빙속 이승훈, 유튜브 채널서 공개사과 "물의를 일으킨 점 사과드린다"
  • 18김서형vs마다픽쳐스 연매협 상벌위行? "진정서 제출 아직"
  • 19 "김호중 전여친, 이미 결혼해서 딸이 둘"…미심쩍은 폭행 의혹
  • 20서산서 탈의실 여직원 환복 장면 불법 촬영한 직원 붙잡혀
  • 21'강철비2' 박스오피스 1위 수성…'다만악'과 치열한 접전 예고
  • 22 '동상이몽2' 김재우♥조유리, 생후2주만에 떠난 아들→PD "아픔 극복기 보여줄 것"
  • 23고령운전자 자진면허 반납, 주민센터에서 하루면 끝
  • 24신동근, 윤석열 발언에 "사실상 반정부투쟁 선언…文정부에 극언"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