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재범, 징역 10년 6개월…심석희 측 "형량 낮다" 항소 의지

아주경제

[사진=연합뉴스]



한국 여자 쇼트트랙 심석희 선수가 고등학생이던 때부터 3년여간 성범죄를 저지른 혐의로 기소된 조재범 전 국가대표팀 코치가 징역 10년 6개월의 형을 선고받았다. 그러나 심석희 측은 양형에 아쉬움을 드러내며 항소 의지를 밝혔다.


수원지법 형사15부(조휴옥 부장판사)는 21일 아동·청소년의 성보호에 관한 법률 위반 등의 혐의를 받는 조씨에게 징역 10년 6개월의 형을 선고했다. 이어 200시간의 성폭력 치료 프로그램 이수, 7년간 아동·청소년 관련 기관 및 장애인 복지시설 취업제한을 명령했다.

이에 심 선수 측 변호인인 임상혁 변호사는 "심 선수가 6개월간 수사를 받고, 1년 6개월간 재판을 받으며 매우 고통스러워했는데 이런 과정이 판결로 인정돼 다행"이라고 밝혔다. 다만 검찰 구형량이 징역 20년이었던 점을 들어 형량이 낮다며 아쉬워했다. 이어 항소를 통해 형량을 높이겠다는 뜻을 밝히기도 했다.

앞서 재판부는 "피고인은 피해자를 지도한 쇼트트랙 국가대표팀 코치로서 수년간 여러 차례에 걸쳐 피해자의 항거불능 상태를 이용해 위력으로 성범죄를 저질렀다"며 "그런데도 혐의를 부인하고, 피해자에게 용서를 받기 위한 조처도 하지 않았다"고 했다.

한편, 조씨는 2014년 8월 고등학교 2학년이던 심 선수를 상대로 평창 동계올림픽 개막 직전인 2017년 12월까지 태릉과 진천 선수촌과 한국체육대학 빙상장 등 7곳에서 30차례에 걸쳐 성폭행하거나 강제로 추행한 혐의로 기소됐다.

홍승완 기자 veryhong@ajunews.com
실시간 베스트
  • 1'학폭' 수진 활동중단에...서신애 "혹독하게 긴 밤이었다" 심경글
  • 2'달이 뜨는 강', 예정된 촬영도 취소…지수 여파에 대책 회의 중
  • 3김혜수·염정아·조인성·박정민, 류승완 '밀수' 호화 라인업 완성
  • 4정세균 "AZ백신 5월까지 105만명분 도입…거리두기 개편안 오늘 공개"
  • 5박혜수 측 "피범벅 폭행+B씨 부친에 욕설, 명백한 허위사실"
  • 6양지은, '미스트롯' 제2대 眞 등극…화려한 피날레
  • 7보육시설 전전하다 엄마와 산지 3년…온몸에 멍든 채 숨진 8세 여아
  • 8이낙연에 33분 질책 받은 변창흠…사퇴 질문엔 '묵묵부답'
  • 9'펜트2' 측 "펜트 키즈들의 변화, 앞으로 더 거세진다"
  • 10'성매매 처벌' 지나, 오랜만에 전한 근황 "hello"
  • 11정인이 양부모 "살인 고의 없었다…국민참여재판 원치 않아"
  • 12LH 직원 투기에 분노한 주민들… “공무원 이익 챙기려 주민들 생계 빼앗아”
  • 13지수 측 "학폭 의혹, 사실 관계 파악에 시간 필요..죄송"
  • 14이현주 왕따 논란에 에이프릴 이나은 광고 잇단 중단
  • 15수진 학폭 의혹 새 국면 "오히려 은따였다"
  • 16'기성용 성폭행 의혹' 폭로자 "학폭 인정하지만 기성용에 당한 것도 사실"
  • 17화이자 코로나 백신 공급 쉬워진다…FDA '일반 냉동' 보관 허가
  • 18국내 첫 접종자, 백신 맞은 뒤 "이상증상? 별다른 점 없었다"
  • 19'파경설' 함소원, 진화와 키스 사진 "가정 지켜낼 것"
  • 20신세계 1호 영입 추추트레인 추신수,'뜨거웠던 귀국 현장 분위기'
  • 21‘월클’ 김연경이 안쓰럽다, 최하위만 이길 수 있는 ‘폭망’ 경기력
  • 22'기성용 성폭행 의혹' 폭로자 측 재반격, "이미 충분하고 명백한 증거 확보"
  • 23'SBS 퇴사' 배성재 아나운서, K리그1 캐스터로 마이크 잡는다
  • 24'사생활 논란' 찬열 "엑소엘 여러분께 심려 끼쳐 드려 죄송"
  • 25박혜수 학폭 피해자 모임 측 "금전 요구한적 없어, 의심은 2차 가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