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원 안가고 車운행 줄이고…우한 폐렴 공포에 보험사 덕 볼까[이슈+]

한국경제

과거 메르스 당시 보험사 손해율 개선
최선호주 삼성화재, DB손보 현대해상은 투자의견 올려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우한 폐렴)으로 인해 보험사 손해율이 개선될 수 있다는 분석이 나왔다. 보험사에 돌아가는 이익이 더 커질 수 있다는 의미다.

정태준 유안타증권 연구원은 7일 "우한 폐렴 공포로 인해 사람들의 병원 방문과 차량 운행이 감소할 것으로 예상된다"며 "이로 인해 발생손해액(보험사고는 이미 발생했지만 아직 보험사에 청구되지 않은 보험금) 증가 속도가 하락해 보험사의 연간 손해율이 개선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정 연구원은 지난해 보험사 발생손해액이 급등한 원인으로 장기보험과 자동차 보험에서의 과잉진료·과당청구를 꼽았다. 이에 병원 방문과 차량 운행이 감소하면 발생손해액이 줄어들 것이라는 설명이다.

정 연구원은 과거 메르스(중동호흡기증후군) 공포 당시에도 보험사의 손해율이 개선됐다고 강조했다.

그는 "메르스 기간 동안 삼성화재 DB손해보험 현대해상 등 대표 3사의 합산 장기손해율, 자동차손해율은 전년 대비 개선세를 지속했다"며 "장기보험 손해액과 자동차 손해액도 전년 대비 증가율이 하락하는 양상을 보였다"고 말했다.



이어 "메르스 때와 같이 손해액 발생 가능성 자체가 낮아지는 국면에 들어선다면 보험사의 연간 손해율 개선에 도움을 줄 것"이라며 "다만 우한 폐렴 사망률이 낮고 국내 확진자 수가 메르스 때보다 느린 속도로 증가해 공포심리가 조기에 극복될 가능성은 있다"고 덧붙였다.

정 연구원은 손해율 개선에 따른 증익이 두드러질 곳은 삼성화재라고 예상했다. 이에 최선호주로 삼성화재를 유지하는 가운데, DB손해보험과 현대해상의 투자의견을 '보유'(HOLD)에서 '매수'(BUY)로 상향했다.

채선희 한경닷컴 기자 csun00@hankyung.com

ⓒ 한국경제 & hankyung.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베스트
  • 1'집단성폭행' 정준영·최종훈, 실형 확정..징역 5년·징역 2년6개월
  • 2집단 성폭행 하고 유포…'징역 5년' 정준영 판결 확정되나
  • 3'디지털교도소' 이번엔 차단될까…오늘 재심의
  • 4이낙연 “독감백신 상온 노출 문제...국민 불식되도록 조치”
  • 5하정우·주진모 휴대폰 해킹 자매부부 오늘 1심 선고
  • 6정세균 "드라이브스루 집회 '전면불허'…법적 조치 취할 것"
  • 7국민의힘, 연평도 실종 공무원 北총격설에 “文정부, 홍보하던 핫라인 허구였나”
  • 8與, 공수처법 개정안 기습 상정
  • 9軍 "소연평도 인근서 어업지도선 공무원 실종, 北해역서 발견 정황"
  • 10정부 "코로나 재유행 상당히 통제, 안정적 상황은 아냐"
  • 11방탄소년단, 2020 '빌보드 뮤직어워드' 2개 노미네이트
  • 12IOC 위원장 "코로나 백신 없어도 도쿄올림픽 자신"
  • 13유흥업소에도 재난지원금 200만원..."반인권적 업소에 왜 주나" vs "방역 협조했으니 줘야"
  • 14[초유의 독감백신 중단] 올해 추가 생산은 불가능…“터질 게 터졌다”
  • 15[초유의 독감백신 중단 : Q&A] 이미 맞은 독감백신은 문제가 없나요?
  • 16바이러스연구소 후보지 부산대도 "처음 듣는 얘기"
  • 17'통신비 2만원' 막판 줄다리기…지급범위 조정 가능성
  • 18강성범, 원정도박 의혹 재차 부인 "연예인 못할 것 같아"
  • 19"사망?→아니다" BJ아지땅…"나쁜 시도, 위세척 후 퇴원"
  • 20'도박 의혹' 강성범·권상우, 강력 부인…김용호, 2차 폭로 예고
  • 21박휘순, 비연예인 여자친구와 결혼..예비신부 "제가 데려갑니다"
  • 22"음악을 사랑한" 故 우혜미, 오늘(21일) 사망 1주기…짧지만 빛났던 생애
  • 23치명적 조합 ‘코로나19·독감’…美, 올가을 동시 유행 우려 확산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