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등학생이 이순신보다 존경한다는 '도티'…연매출 200억

한국경제

도티 유명 아이돌급 인기
수익은? 회사 연매출 200억원




초통령 도티가 14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전지적 참견시점'에서 생애 첫 매니저와의 일상을 공개했다.

이날 키즈 크리에이터 도티의 등장에 전현무는 “(도티는) 10대들의 방탄소년단(BTS)다. 난리도 아니다. 구독자수 250만 명, 채널 조회수가 24억 뷰에 빛나는 스타 크리에이터"라고 소개했다.

이러한 소개에 양세형은 "24억 뷰면, 1뷰당 1원씩 아니냐"라고 수익에 대한 질문을 했고, 도티는 "사실 다르다. 채널 등급이 높으면 광고 단가가 다르게 책정된다"라고 설명했다.

앞서 도티는 한 방송에서 '영상 1개당 평균 800만원의 수익을 올린다'고 밝힌 바 있다. 연 매출은 200억원 수준이라고 알려졌다.


도티의 등장에 송은이는 “초등학생들에게 존경하는 인물 투표를 했는데, 도티가 3위를 했다. 1위가 김연아 2위가 유재석과 세종대왕이었다”라고 밝혔다.

이에 도티는 “4위가 이순신 장군님이었다. 내가 이순신 장군님을 이겼다고 말하고 다닌다”고 너스레를 떨었다. 5위는 문재인 대통령이었다.

이어 도티가 자신을 향해 뜨거운 환호와 애정을 보이는 팬들 앞에서 긍정 에너지를 전하는 강연을 펼치는 모습이 그려졌다.

유규선 매니저는 “어느 현장보다 도티님 현장이 힘들다고 하더라. 아이들이 달려오고 부모님이 막으러 오다보니까 힘들다고 한다”며 그의 남다른 인기에 대해 증언했다. 도티는 자신의 인기에 대해 “영향력을 느끼다보니까 신중하게 되는 것 같다”고 말했다.

한누리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 한국경제 & hankyung.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스토리카드
르네상스 명화로 재탄생한 해외 셀럽들
유통기한 지난 약, 어떻게 버리시나요?
명화 속 인물들이 현실에 산다면 어떤 모습일까요?
과일·채소 이름이 들어가는 순우리말은 어떤 것이 있을까?
똑! 소리 나는 과일 보관법 5가지
변기보다 더러운 물건 5가지
키 큰 사람들의 고충 모음
360kg의 빗물을 저장하는 5천 개의 물방울 샹들리에
세계2차대전 이후 75년만에 재회한 연인
동물을 위한 각 나라의 동물 보호법 5가지
설탕비가 내린다는 상하이의 솜사탕 커피
하노이에서 오토바이가 금지된 이유는?
전 세계의 아름다운 대사관 10곳
귀여움 끝판왕! 꽃 속에 사는 쥐
모든 여성의 몸에서 공통적으로 발견되는 이것의 정체!
나도 혹시 번아웃? 번아웃 증상을 알아보자!
동물을 위한, 각 나라의 동물보호법 5가지
민트 초코는 누가 만들었을까?
우리가 몰랐던 런닝머신의 원래 용도
파인애플을 먹으면 왜 혓바닥이 아플까?
필리핀 학생들이 졸업하기 위해 반드시 해야 하는 이것!
수박은 과일일까? 채소일까?
파티쉐가 만든 스위트한 디저트 왕국
사용 전과 후를 통해 보는 제품이 환경에 미치는 영향
말똥말똥 쉽게 잠들지 못하는 이유
파이만들기 끝판왕
폭풍성장한 '이 아이'의 근황
멸종위기에 직면한 컬러풀한 다람쥐
영업한 지 2000년 된 목욕탕
동물들이 거대해진 세상이 온다면?
인기콘텐츠
핫포토
오늘추천
  • 1정부, 코로나19 대응 경험 국제사회와 공유…총괄TF '통합게시판' 신설
  • 2민주, "이 할머니 회견 안타깝고 송구...수사 지켜본뒤 입장 결정"
  • 3[아주쉬운뉴스 Q&A] '홍콩 보안법’이 왜 미중 갈등의 뇌관이 됐나요
  • 4靑 "당정청, 올해뿐 아니라 내년까지 '재정 적극역할' 의견 모아"
  • 5[속보]日, 입국제한 연장…외교부 "연장 유감, 조속 해제 촉구"
  • 6[2020 양회]‘경제성장률 목표’말고… 업무보고에서 언급 안 한 두가지
  • 7[종합]민주당 "사실확인 먼저" vs 통합당 "윤미향 답하라"
  • 8조수진, '윤미향 논란'에 "민주당, 아직도 이용수 할머니 믿지 못 하나"
  • 9싱하이밍 中대사 "한중, 상호 존중해온 우호국...홍콩 문제도 마찬가지"
  • 10한미, 내달 화상 국방회담 추진… 방위비분담금·연합훈련 논의 될듯
  • 11[아주 정확한 팩트체크] 이용수 "정신대, 위안부 어떻게 같으냐"…무엇이 다른가
  • 12강창일 "윤미향, 이용수 할머니 지적에 입장표명해야"
  • 13양회로 드러난 중국의 의지…"미국 눈치 안 본다"
  • 14[코로나19] 정세균 "덴탈 마스크 생산 두 배 늘리고 수입 확대"
  • 15대구 찾은 안철수 "일반인 대상으로 무작위 항체검사 시행해야"
  • 16홍콩, '국가보안법 반대' 시위 열려.. 대규모 시위 재점화 우려 고조
  • 17주호영 "文대통령 오찬 제안 환영…포스트코로나 등 논의"
  • 18잡음없이 당 수습…달라진 통합당 지도부, 脫진영 행보도 눈길
  • 19윤미향 의혹 커지는데...칼자루 쥔 감사원은 '뒷짐'
  • 20中 '홍콩보안법' 추진에 홍콩서 대규모 시위... 경찰·시위대 대립 중 200여명 체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