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친환경차 보조금 축소…중장기 목표는 상향"-하나

한국경제

2019-12-06 08:09:53


하나금융투자는 6일 "중국이 친환경차 보조금을 축소해 단기 성장세는 꺾이겠지만 장기 성장 추세에는 변함이 없을 것"이라고 전망했다.

이 증권사 송선재 연구원은 "중국 공업정보화부는 친환경차 발전계획 초안을 발표했다"며 "주요 내용은 ▲ 2025년 전체 자동차 판매에서 NEV(신에너지차) 판매 비중을 25%로 하고 ▲ 2025년까지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전기차(PHEV)의 평균 연료소비를 100km 당 2리터, BEV(배터리에 충전된 전기만 동력으로 사용하는 전기차)의 평균 전력 소비는 100km당 12KWh로 낮추는 것"이라고 전했다.

이어 "2025년 판매 비중 목표인 25%는 2017년에 발표한 기존 목표 20% 대비 5%p 올린 것이고, 이전에 발표했던 2030년·2035년 BEV 판매비중 40%·60% 목표는 삭제됐다"고 덧붙였다.

그는 "지난해 중국 전기차·BEV·PHEV 판매는 전년대비 각각 80%, 68%, 129% 증가한 100만2000대, 75만6000대, 24만6000대를 기록했고, 전체 자동차 시장에서 차지하는 비중은 각각 4.4%, 3.3%, 1.1%였다"며 "반면 올해는 지난 6월26일부터 실시된 보조금 축소 여파로 7월 이후 판매가 감소해 10월 누적 전기차·BEV·PHEV 판매가 전년동기대비 각각 +15%, +23%, -8% 변동한 82만대, 64만5000대, 17만5000대에 그쳤다"고 분석했다.

그러면서 "중국 정부는 6월26일부터 중앙정부 보조금을 축소, 중앙정부 보조금의 50% 미만으로 제한됐던 지방정부 보조금도 폐지했다"며 "2021년에는 축소된 중앙정부 보조금 제도도 폐지되기 때문에 CPCA(중국승용차연석회의)는 2017년 목표한 2020년 전기차 판매 200만대 달성이 어렵고 보수적으로 목표를 수정해 160만대를 예상했다"고 말했다.

하지만 여전히 장기적으로는 중국 전기차 시장의 성장 추세는 변함이 없다는 게 그의 생각이다. 송 연구원은 "보조금 축소는 전기차 생산업체의 마진 축소로 이어져 고기술 업체 위주로의 시장 재편을 가속화하는 계기가 됐다"이라며 "친환경차 중장기 목표 상향은 완성차들의 친환경차 판매를 가속화시킬 것"이라고 설명했다.

강경주 한경닷컴 기자 qurasoha@hankyung.com

ⓒ 한국경제 & hankyung.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스토리카드
유튜버계의 큰입베스? 연예인 출신 유튜버!
뚱뚱하면 돈을 더 내야 한다고?
나무가 아닌 숲을 봐라! 스카이다이빙 명소
공포의 보노보노를 벗어나자! 배색 꿀팁
아토피에 좋은 차 대령이요~
집사가 허락한 마약, 캣닢
커피에 크림보다 설탕을 넣는게 나은 이유
토마토에 설탕 뿌려 먹으면 안 되는 이유
알약은 꼭 물과 함께 먹어야 할까?
화장품, 언제까지 써야 할까?
대형견들의 뽀짝이 시절
새 손톱이 생겼어요!
정수기 물이 위험한 진짜 이유
건축가가 누구니?
덕밍아웃한 스타 덕후들
아는 만큼 누리는 인천공항!
눈앞에 벌레가 떠다녀요!
설 연휴 여행객들의 선택은?
우리가 몰랐던 기업 로고에 숨겨진 비밀
외국 브랜드인 줄 알았지?
설날에는 왜 떡국을 먹을까?
4대째 똑같은 패션?
뭐가 되고 싶니?
숙취의 고통을 없애는 방법!?
강아지도 꿈을 꿀까요?
보습크림? 수분크림?
성인이 유치원에 간다고?
눈을 자주 비비면 정말 시력이 떨어질까
꼭 키워보고 싶은 희귀 애완동물
아이언맨이 절대 일본을 방문하지 않는 이유
인기콘텐츠
40대 女 -22kg 속성 다이어트!
40대女 주름 사라져! 최근 방송에도 나온 '이것'
금주 로또1등 예상번호 "1,26,29,..."

핫포토
오늘추천
콘텐츠 더보기
실시간 베스트
  • 1'엑스엑스' 안희연(하니)X황승언 + 5억뷰 신화 '연플리' 작가..기대포인트
  • 2시그니처, 2월 4일 데뷔 확정..리드 싱글 A 타이틀은 ‘눈누난나’
  • 3박주호 아들 건후, 머리 짧게 잘라 '귀염뽀짝 어쩔꺼야' [in스타]
  • 4강다니엘, 세배 멋있게 할 것 같은 스타 1위…박보검 2위
  • 5류시원, 2월 결혼식 올리며 재혼…예비신부는 非연예인
  • 6[이슈+] 살인 '청소년강간 전과자도 총선 출마…유권자 선택에만 맡겨야 할까요?
  • 7'특집 슈가맨,양준일91.19'양준일, 28년간 간직했던 의상 공개..추억 소환
  • 8다이나믹듀오x엑소 첸, 컬래버곡 '혼자' 오늘(23일) 발매
  • 9박인비 와신상담 "준우승 아쉬움 씻으러~"
  • 10태안군, 바나나·파파야 등 열대과일 재배 화제
  • 11北, 김정관 신임 인민무력상 임명 공식 확인
  • 12하정우X김남길, 흑백 뚫은 섹시美..남다른 아우라
  • 13이제훈X안재홍X최우식X박정민 '사냥의 시간' 베를린영화제 초청
  • 14연말연초 극장·방송가 접수한 금융스캔들 '론스타'[이슈+]
  • 15김정은 집권 후 네번째 공동논설 "백두산정신으로 제재 정면돌파"
  • 16황희석 "검찰 '상갓집 항명' 단순 해프닝 아냐…기획됐다는 느낌"
  • 17아이콘, 2월 6일 컴백..."앞으로 나아가겠다"
  • 18뷔X최우식, 서로 놀라는 존재…"그 분인 게 안 믿겨" [TD#]
  • 19'조조 래빗', 해외 셀럽들의 극찬 "와이티티의 또 하나의 명작"
  • 20"고향을 못 갔잖냐"..'선녀들' 송해, 가족 향한 그리움에 글썽 [종합]
  • 21디바인채널 임광욱 프로듀서, 레이블 '코드쉐어' 설립(공식)
  • 22박보검, 이승철 '내가 많이 사랑해요' MV 출연..오늘(20일) 공개
  • 23선미, 팬 커플 결혼식서 축가 불러 “특급 팬사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