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젊은 고학력 인재' 영입 주력…경력단절 육아맘 고용도 늘려

한국경제

2019-05-23 16:36:23

2019 보험연도대상

격변기 보험산업
설계사 고령화로 수익성 악화



[ 강경민 기자 ] 보험사들이 최근 들어 젊은 고학력 출신 신입 설계사 영입에 주력하고 있다. 육아를 병행하거나 그로 인해 경력 단절을 겪은 여성들을 위한 채용도 잇따르고 있다. 설계사의 고령화에 따른 수익성 하락을 막기 위해 우수한 젊은 인력 충원에 나서고 있다는 분석이 나온다.

23일 생명·손해보험협회에 따르면 보험사 소속의 전속설계사는 지난해 기준 17만7634명이다. 2015년 20만6177명에서 3만 명 가까이 줄었다. 같은 기간 연령별로는 만 20~30세는 1만482명에서 8958명, 30~40세는 4만4943명에서 3만1194명으로 줄었다. 40~50세 미만도 8만1108명에서 5만9656명으로 감소했다. 반면 만 50~60세 전속설계사는 5만7616명에서 5만8502명, 60세 이상은 1만211명에서 1만9304명으로 증가했다. 만 50세 이상의 고령 설계사만 증가했다는 뜻이다.

보험업계 관계자는 “젊은 설계사들은 높은 수수료를 지급받을 수 있는 보험독립법인대리점(GA)으로 이동하는 경우가 많다”며 “고령 설계사들은 상대적으로 생계 유지를 위한 수당 압박이 적다 보니 오랜 기간 근무할 수 있는 환경이 조성된다”고 밝혔다. 한 보험사에서 오랫동안 안정적으로 정착하면 유지 계약에 따른 수수료 규모도 늘어나 장기간 근무할 수 있는 여건이 마련된다는 것이 보험업계 관계자들의 공통된 설명이다.

문제는 보험설계사의 평균 연령이 높아질수록 보험사의 생산성이 낮아질 수 있다는 점이다. 젊은 설계사에 비해 고령의 설계사는 상대적으로 신규 고객을 만나는 활동량이 떨어질 수밖에 없기 때문이다. 전속설계사들의 월평균 모집액(월납 초회 보험료)을 토대로 생산성을 조사한 결과 2017년 기준 만 50세 이상 설계사 비율이 50%에 육박하는 대형사의 평균 생산성은 한 명당 51만3000원으로, 10년 전인 2007년 72만7000원에서 20만원 가까이 하락했다. 젊은 설계사 비율이 상대적으로 높은 외국 보험사의 생산성은 68만6000원으로 비교적 높게 나타났다.

전문가들은 장기적인 관점에서 보험사들이 젊은 신입 설계사의 영입을 지속적으로 확대해야 한다고 말한다. 국내 청년실업률이 급상승하고 있는 지금이 양질의 젊은 인력을 충원할 수 있는 적기라는 지적이다. 대형 보험사들은 젊은 고학력 설계사를 모집하기 위해 20~30대 4년제 대학 졸업(예정)자를 별도 채용 중이다. 젊은 설계사를 둘러싼 업계 간 경쟁도 치열하다. 외국계 보험사는 국내 보험사에 한발 앞서 젊은 고학력 설계사를 채용하고 있다.

뿐만 아니라 젊은 육아맘 고용을 늘려 고령화하는 설계사 조직에 활력을 불어넣으려는 실험도 잇따르고 있다. 삼성생명은 2016년 1월 30~45세 워킹맘으로 구성된 ‘리젤(LIfe-anGEL)’ 지점을 도입했다. 자녀의 유치원, 어린이집 등원 등 오전 육아 일정을 감안해 지점으로 출근하는 시간을 오전 10시로 늦추는 식으로 다양한 배려를 하고 있다.

교보생명도 2016년 10월부터 ‘퀸(K-Win)FP’라는 모성보호 조직을 운영 중이다. 경력단절여성이 직장에 제대로 적응할 수 있도록 기존 설계사 교육기간보다 넉넉한 2년의 특화 교육을 하고 있다.

강경민 기자 kkm1026@hankyung.com

ⓒ 한국경제 & hankyung.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스토리카드
부엌에 없어도 되는 물건들 BEST 5
이 히어로들은 뭔가 특별하다.
얼음에 둘러쌓인 하룻밤, 어떨까?
당신이 잘못된 연애를 하고 있다는 4가지 증거
착한 프리즌 브레이크? 간수의 생명을 구한 죄수들
2초안에 결정되는 첫인상! 어떻게 행동하는게 좋을까?
하루를 기분좋게 시작할 수 있는 방법
잘 몰랐던 채소와 과일의 하루 권장량
사용기한이 있는 의외의 물건들 TOP 6
남은 음식 제대로 활용하는 방법
아이돌 팬계의 무기(?)라는 응원봉 모음!
경매에 나온 노벨상 메달, 얼마에 팔렸을까?
추억의 하두리 얼짱으로 유명했던 여자 아이돌들!
요즘 애들은 모르는 추억의 물건들
아이들 혼낸 후 꼭 나눠야 할 대화 4가지
박보영이 SNS 안 하는 이유?!
경상도에만 있는 음식이라는데?
술 못 먹는 애들 특징 BEST5
74년간 업그레이드 해 온 슈퍼히어로 <배트맨>의 변천사
세상에 없던 새로운 세계를 경험할 준비 되셨나요?
키우던 반려동물 덕분에 인기예술가가 된 전업주부
집에 굴러다니는 택배용 박스의 변신!
입꼬리가 특히 더 매력적인 아이돌은?
우리에게도 아름다움을 추구할 권리가 있다
의사들이 말리는 맛있는 음식들
도대체 언제 생겼을까? 쉽게 드는 멍의 원인은?
생각해보니 이상하네! 기차에 안전벨트가 없는 이유
쓰기엔 너무 작고 버리기엔 아까운 비누 활용법
얼굴성대모사의 달인, 그의 놀라운 역사
뇌 노화가 곧 내 노화.. 생활 속 작은 습관으로 예방하자!
인기콘텐츠
40대 女 -22kg 속성 다이어트!
40대女 주름 사라져! 최근 방송에도 나온 '이것'
금주 로또1등 예상번호 "1,26,29,..."

핫포토
실시간 베스트
  • 1민트 초코는 누가 만들었을까?
  • 2주머니 쥐 어포섬
  • 3기안84, 수입은 얼마?…"방송 수입, 웹툰 수입의 10분의 1"
  • 4"양현석, 휴대전화 빼앗고…너 하나 어떻게 하는 거 일도 아냐"
  • 5"곰팡이 호박즙에 이어 피부질환까지" 임블리, 이번엔 화장품 소비자들 집단 소송
  • 6유명인 코스프레로 유명해진 러시아 블로거
  • 7물에 잠긴 여성의 묘사
  • 8선미 측 "운동식이요법으로 8kg 증량 성공, 꾸준한 운동으로 체력관리 중"
  • 9"신이 내린 뒤태"..AOA 설현, 여신의 해외여행 근황
  • 10구멍뚫린 해안경비…삼척항 北 어선, 부두까지 왔다
  • 11인천술집 메뉴판 논란, 문장에 멀쩡한 단어가 하나도 없어
  • 12인류 멸망 후 태어난(?) 아기의 충격적 비밀
  • 13파인애플을 먹으면 왜 혓바닥이 아플까?
  • 14'골든볼' 이강인, "상 타도 달라질 것은 없다. 계속 노력할 뿐"
  • 15베리굿 조현 측 "아리 코스프레, 주최 측이 준비해준 의상" 논란 해명
  • 16치마 입고 숙대 화장실 들어간 남성, 구속영장 검찰서 기각
  • 17윤석열 위로 다 옷 벗는다? 검찰 기수문화 어떻길래…
  • 18우리 강아지 인싸견으로 만들어주는 독특한 입마개
  • 19단백질을 많이 먹어야 하는 이유
  • 20봉준호 '기생충', 칸 황금종려상 이어 시드니영화제 최고상 "귀국中"
  • 21"특혜NO"vs"말도 안돼"..임시완, 군 휴가 '123일' 문제된 이유
  • 22입 냄새 나고 갈색소변..."간 때문이야"
  • 23반복되는 '부실수사' 논란…"경찰 못 믿겠다" 말 나오는 이유
  • 24하프물범이 하프물범인 이유
오늘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