폭우 속 걸어도 젖지 않는 마법의 공간

한국경제

2019-08-14 17:33:12

세계적 공간설치작품 '레인 룸'
부산현대미술관서 국내 첫 전시



[ 은정진 기자 ]
눈앞에 분명 콸콸 빗줄기가 쏟아졌다. 무엇인가 줄기차게 바닥을 때리는 소리도 들려왔다. 그런데 우산도, 우비도 없이 빗속을 계속 걸었는데 몸은 젖지 않았다. 부산현대미술관에 14일 모습을 드러낸 ‘레인 룸(rain room)’ 공간 속에서 펼쳐진 ‘마법’이었다.

올 하반기 국내 전시 기대작 중 하나인 뉴미디어 설치 작품 전시 ‘레인 룸’이 이날 시작됐다. 이 작품은 디지털기술과 인간의 서정적 감성을 결합한 작품들로 세계적인 주목을 받고 있은 작가그룹 랜덤인터내셔널이 2012년 영국 런던 바비칸센터에서 처음 공개했다. 이후 미국 뉴욕현대미술관(MOMA), 로스앤젤레스카운티미술관(LACMA), 중국 상하이 유즈미술관 등을 거치며 세계적으로 유명해졌다.

부산현대미술관 1층 100㎡ 규모의 공간에 설치된 ‘레인 룸’은 그야말로 마술 같은 광경이었다. 디지털 기술로 뿌려지는 빗속을 걷자 빗소리라는 청각적 이미지와 조명을 이용한 빗줄기의 시각적 이미지가 절묘하게 결합돼 몽환적이면서도 서정적인 분위기를 만들어냈다. 공간에 설치된 센서가 빗속에서 인체가 움직일 때마다 떨어지는 물방울을 제어해 관람객이 젖지 않고 빗속 풍경을 체험할 수 있다. 5m 높이의 벽면 양쪽에는 카메라가 4개씩 설치됐다. 이 카메라들이 사람의 움직임을 감지해 컴퓨터로 실시간 전송하고, 컴퓨터가 이 데이터를 토대로 1582개의 천장 노즐을 쉼 없이 여닫는다. 1분마다 500L씩 천장에서 쏟아지는 물을 피할 수 있는 비밀이다.

미술관에서 만난 랜덤 인터내셔널 소속 작가인 플로리안 오트크라스는 많은 이들이 ‘레인 룸’에 열광하는 이유로 ‘고요한 재미’를 들었다. 그는 “우리를 둘러싼 세상에선 폭탄이 투하되듯 정보가 쏟아지지만 실질적으로는 아무것도 느낄 수 없다”며 “‘레인 룸’은 그런 세상에서 잠깐 빠져나와 자신의 경험과 반응, 감각에 오롯이 집중할 수 있는 순간을 만들어 준다”고 설명했다. 이어 “주위의 인위적 환경을 어떻게 바꿔나갈 것인지, 그것이 무엇을 의미하는지를 프로젝트를 통해 보여주고자 했다”며 “관객들이 어떤 선입견도 가지지 않고 빗속에 들어가 다양한 생각을 해봤으면 한다”고 덧붙였다.

랜덤인터내셔널은 이번 전시에서 50만 개 이상의 오브제 움직임을 소재로 한 비디오 설치 작업 ‘알고리드믹 스왐 스터디’도 선보였다. 전시는 내년 1월 27일까지.

부산=은정진 기자 silver@hankyung.com

ⓒ 한국경제 & hankyung.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스토리카드
내 몸에 가장 좋은 스무디는?
거북이 엉덩이에 숨겨진 비밀
8시간 동안 운전만 해야하는 도로가 있다?
시간 관리를 잘 못하는 사람들이 포기하는 것들
세상에서 가장 아름답다는 5곳
고양이가 쓴 논문, 한번 구경해보실라우
차를 마시면 피부가 더 건조해지는 이유
유병재가 20대에게 남긴 어록모음
의외로 숙취에 좋은 음식
편식 습관이 건강에 미치는 최악의 영향
요즘 대세는 '혼술', 혼술에 어울리는 안주는?
세상에서 가장 비싼음식은?
절친에게만 말할 수 있는 내 비밀들
짝사랑 하는 사람이 꿈에 나왔을 때
그냥 우유 말고 아몬드 우유 고르는 사람 필독
다크서클 달고 사는 사람들이 보면 깜짝 놀랄 소식
최근 밝혀진 가수 리한나의 새로운 능력
여자연예인들이 타는 차는 얼마일까?
길이길이 기억되는 연예인 하객 패션
소에게 정말 감정이 있을까?
치과 과잉진료 구분하는 방법
사람의 욕심 때문에 만들어진 고양이 품종
어장 관리 남녀에게 물었다! 왜 하는거에요?
[여행] 혼자 다니면 위험한 나라들
나보다 잘 쓰는 것 같은 외국인 아이돌들의 필체
연인과 헤어지고 싶을 때 하는 거짓말 모음
이런게 명언이지! 박명수표 어록
괜히 국민MC가 아닌 유재석 명언
한 문제로 끝내는 노안 테스트
의사들이 마트에서 과일 주스 안 사는 이유
인기콘텐츠
40대 女 -22kg 속성 다이어트!
40대女 주름 사라져! 최근 방송에도 나온 '이것'
금주 로또1등 예상번호 "1,26,29,..."

핫포토
콘텐츠 더보기
실시간 베스트
  • 1세계 여성 중 영향력 1위는 메르켈 獨총리
  • 2‘맛남의 광장’ 정용진, 지원군으로 등장...선배美 뽐낸 양세형 ‘최고의 1분’
  • 3황희찬 몸값 390억! 우승후보 '아스날' 등 EPL 3팀 관심
  • 4겨울용품 화재위험 우려 99종 리콜…제품안전정보센터 명단 공개
  • 5車 브레이크 마모 미세먼지, 배기구 미세먼지보다 2배 많다
  • 6해수부, '국적선박 피랍' 대비 민·관·군 합동 해적진압 훈련
  • 7공민지, 더뮤직웍스 전속계약 가처분 기각 불복 '항고'
  • 8[TEN PHOTO]'농대 퀸카' 윤보미 '사랑스러운 힐링 애교'
  • 9네이처 선샤인 '햇살 미소'[엑's HD포토]
  • 10'이태원 클라쓰' 박서준, 눈부시게 빛나는 청춘 변신..인생캐 탄생 할까
  • 11'99억의 여자' 조여정, 죽음의 위기 벗어나 99억 되찾았다
  • 12'한 놈만 팬다' 임한솔, 전두환 골프이어 강남 오찬까지 
  • 13[MT리포트]민식이법 '위헌 or 합헌'…헌재 유사사례 결정 보니
  • 14'공유의 집' 박하나, 요리부터 중고거래까지…그동안 몰랐던 엉뚱 매력
  • 15[사진]올리,'금발의 미녀'
  • 16'남산의 부장들' 이병헌, 韓 포스터 공개..흑백 압도하는 아우라
  • 17‘철파엠’ 권진영 “김석훈·유인영·박소담, 나와 친하면 난독 증세?”
  • 18아시아나 매각협상 기한 연장…"세부사안 조율 필요"
  • 19리미트리스 장문복 '화려한 투 톤 헤어'[엑's HD포토]
  • 20'씨름의 희열' 태백급VS금강급, 눈이 즐거운 흥미진진 대결
  • 21'99억의 여자' 조여정, 돈에 손댄 이지훈에 경고 "성공도 파멸도 내가 선택해"
  • 22UPA, 4대 항만공사 공동연구개발 업무협약 체결
  • 23'국회 무기한 농성' 황교안…"4+1은 혐오스러운 결속·비열한 야합"
  • 24"일반고 일괄전환 방침에" … 서울 외고·자사고 경쟁률 하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