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정 행간 읽을 줄 알아야 진정한 공연 번역"

한국경제

무대 빛내는 Hidden Star

김수빈 뮤지컬 번역가




[ 김희경 기자 ] 해외 뮤지컬은 국내 무대에 오르기 전 번역 작업을 거친다. 문학, 영화처럼 통·번역 대학원을 졸업한 사람들이 맡는 일은 드물다. 공연 연출이나 작곡가 출신들이 번역한다. 뮤지컬 원작 그대로 직역하기보다 많은 의역을 거쳐야 하기 때문이다. 국내 배우들의 감정을 최대한 풍부하게 이끌 만한 표현, 노래 길이와 박자에 맞는 표현으로 바꿔야 한다.

뮤지컬 ‘스위니토드’ ‘마틸다’ 등을 맡았던 김수빈 번역가(사진)도 마찬가지다. 그는 한국예술종합학교에서 연출을 전공했다. ‘맨오브라만차’ 등 공연 조연출과 다큐멘터리 ‘소꿉놀이’ 연출을 했다. 그러다 2008년 뮤지컬 ‘마이 페어 레이디’를 시작으로 번역 일에 뛰어들었다. 김씨는 “공연 번역은 눈에 보이지 않는 감정의 행간을 읽을 줄 알아야 한다”며 “작품 전체의 감정과 호흡을 잘게 해부한 다음 번역을 통해 살을 붙여 나가야 한다”고 설명했다.

그가 맡았던 작품은 20여 편에 달한다. 올해는 ‘그리스’ ‘시라노’ ‘스위니토드’ 등을 번역했다. 그는 미국에서 태어나 여덟 살까지 살아 영어에 능숙하다. 하지만 공연 번역엔 영어보다 ‘국어’가 더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똑같은 감정도 우리말로 어떻게 표현하느냐에 따라 느낌이 완전히 달라져요. 다양한 매체를 접하며 사람들이 평소 쓰는 말을 공부하고 있어요.”

작업 기간은 작품별로 다르지만 1년 반 넘게 걸릴 때도 많다. 각종 회의와 리허설을 할 때마다 찾아가 배우, 연출들과 소통하며 여러 번 수정해야 한다. “현장에서 배우들의 발성을 직접 듣고, 그에 맞게 유연하고 민첩하게 계속 고쳐야 해요. 최대한 잘 맞는 발음의 단어들을 찾는 거죠.”

지난해 초연된 뮤지컬 ‘마틸다’의 ‘미라클(miracle)’이란 넘버(삽입곡)도 많은 고민을 통해 탄생했다. ‘미라클’은 간단한 단어지만 ‘기적’으로만 직역할 수 없었다. 글자 수가 다를 뿐 아니라 ‘기적’이란 단어가 닫힌 소리를 내기 때문이다. “‘미라클 미라클’이라는 가사가 이어져 나오는데 이걸 ‘기적 기적’이라고 닫힌 소리를 반복해 내면 관객들이 듣기 불편해요. 그래서 ‘귀하죠’ ‘소중하죠’ 등 맥락에 맞게 다양한 표현으로 바꾼 거예요.”

오는 10월 개막하는 ‘스위니토드’ 번역에선 언어유희를 극대화하는 데 주력했다. 토드와 러빗 부인이 다양한 직업을 가진 사람들을 먹는 ‘파이’에 빗대어 함께 노래하는 넘버 ‘리틀 프리스트’가 대표적이다. ‘변호사 드셔보세요/이건 비싸겠는데/씹는 맛이 최고죠’라는 가사에서 ‘씹는 맛이 최고죠’는 그가 우리말이 가진 중의성을 살려 넣은 표현이다. 파이를 씹어 먹으면 맛있다는 의미와 변호사들이 말을 많이 하는 것을 함께 빗대어 표현한 것이다.

그는 창작 뮤지컬 작가로도 활동할 계획이다. “라이선스 공연 번역 일도 보람되지만 제가 온전히 다 쓴 작품을 올리고도 싶어졌어요. 영역을 굳이 구분하기보다 기회가 될 때마다 좋은 작품을 많이 선보이고 싶습니다. ”

김희경 기자 hkkim@hankyung.com

ⓒ 한국경제 & hankyung.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베스트
  • 1빙속 이승훈, 유튜브 채널서 공개사과 "물의를 일으킨 점 사과드린다"
  • 2김서형vs마다픽쳐스 연매협 상벌위行? "진정서 제출 아직"
  • 3 "김호중 전여친, 이미 결혼해서 딸이 둘"…미심쩍은 폭행 의혹
  • 4서산서 탈의실 여직원 환복 장면 불법 촬영한 직원 붙잡혀
  • 5'강철비2' 박스오피스 1위 수성…'다만악'과 치열한 접전 예고
  • 6 '동상이몽2' 김재우♥조유리, 생후2주만에 떠난 아들→PD "아픔 극복기 보여줄 것"
  • 7고령운전자 자진면허 반납, 주민센터에서 하루면 끝
  • 8신동근, 윤석열 발언에 "사실상 반정부투쟁 선언…文정부에 극언"
  • 9美, 방위비 협상 대표에 '일본통' 앉힌 속내는
  • 10"더는 호구 되고싶지 않다" 주독미군 줄인 트럼프, 한국은?
  • 11이재명 "기본소득, 한꺼번에 욕심내지 말고 늘려가야"…여야31명, 공동발의 예정
  • 12박지원, '이면합의서 서명' 의혹 반발…주호영 "제발 고발해달라"
  • 13SM 측 "엑소 찬열, '더 박스'로 첫 상업 영화 주연 도전…노래 편곡 참여"
  • 14코로나19 허위 정보 올린 마돈나, 인스타그램 삭제 조치 당해
  • 15靑 "미사일 사거리 800㎞ 제한은 유지…美측과 협의 가능"
  • 16강경화 "코로나19 팬데믹 외교 도전…능동외교로 극복"​​​​​​​
  • 17'강철비2', 오늘(29일) 개봉…4개 특수관서 펼쳐질 잠수함 액션
  • 18유치원 '식중독' 불안에…안전한 식자재 수요 증가
  • 19성희롱 혐의 파블로 로쏘 수입차 협회장, '직무 정지'
  • 20직장인 3명 중 2명 "해고 및 권고사직 권유 받아"
  • 21조선 고종이 만든 '軍 영창제도', 124년만에 폐지
  • 22"모든 책임 지겠다" '정치 9단' 박지원, 청문회 어땠나
  • 23"욕하고 싶은데 댓글 못 달아 답답해" 연예 댓글 폐지 이후, 이렇게 욕한다
  • 24임영웅, TV조선 '2020 트롯 어워즈' 메인 MC 발탁…생애 첫 진행 도전
핫포토
스토리카드
르네상스 명화로 재탄생한 해외 셀럽들
유통기한 지난 약, 어떻게 버리시나요?
명화 속 인물들이 현실에 산다면 어떤 모습일까요?
과일·채소 이름이 들어가는 순우리말은 어떤 것이 있을까?
똑! 소리 나는 과일 보관법 5가지
변기보다 더러운 물건 5가지
키 큰 사람들의 고충 모음
360kg의 빗물을 저장하는 5천 개의 물방울 샹들리에
세계2차대전 이후 75년만에 재회한 연인
동물을 위한 각 나라의 동물 보호법 5가지
설탕비가 내린다는 상하이의 솜사탕 커피
하노이에서 오토바이가 금지된 이유는?
전 세계의 아름다운 대사관 10곳
귀여움 끝판왕! 꽃 속에 사는 쥐
모든 여성의 몸에서 공통적으로 발견되는 이것의 정체!
나도 혹시 번아웃? 번아웃 증상을 알아보자!
동물을 위한, 각 나라의 동물보호법 5가지
민트 초코는 누가 만들었을까?
우리가 몰랐던 런닝머신의 원래 용도
파인애플을 먹으면 왜 혓바닥이 아플까?
필리핀 학생들이 졸업하기 위해 반드시 해야 하는 이것!
수박은 과일일까? 채소일까?
파티쉐가 만든 스위트한 디저트 왕국
사용 전과 후를 통해 보는 제품이 환경에 미치는 영향
말똥말똥 쉽게 잠들지 못하는 이유
파이만들기 끝판왕
폭풍성장한 '이 아이'의 근황
멸종위기에 직면한 컬러풀한 다람쥐
영업한 지 2000년 된 목욕탕
동물들이 거대해진 세상이 온다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