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성기 "54년 지기 조용필, 중학생 때 키 멈춰..'작은 거인' 되려 그랬나"

스포츠투데이

2018-03-13 10:23:11



[스포츠투데이 우빈 기자] 배우 안성기가 가수 조용필의 데뷔 50주년을 축하했다.

13일 조용필 공식 채널을 통해 공개된 '50& 50인' 첫 번째 영상에는 54년 지기 죽마고우인 국민배우 안성기가 등장해 '땡큐 조용필'이라고 쓰여진 피켓을 들고 응원했다.

조용필과 안성기는 서울 경동중학교 동창. 안성기는 "집에 놀러다니고 했던 아주 친한 친구"라며 "예전 사진을 보면 모범생의 모습을 갖고 있었다. 그때 키가 지금 키와 같다. 작은 거인이 되기 위해서 그랬는지 몰라도 키는 더 이상 커지질 않았다"고 특유의 웃음을 지었다.

또 조용필의 잠재된 '끼'를 그 누구도 눈치채지 못했다고 기억했다. 안성기는 "신만 알 수 있지 않았을까 생각할 정도로 누구도 그런 기미를 채지 못했고 자기 몸으로 표현하는 예술을 하게 될 지는 꿈에도 몰랐다"고 말했다. 그는 '절친' 답게 "친구 조용필은 자연인 그대로의 평범한 사람이라면, 가수 조용필은 어마어마하다. 진짜 거인이다. 가창력은 물론이고 새로운 것을 만들어내려는 창작의지, 이런 것들은 정말 귀감이 된다고 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


특히 안성기는 조용필의 많은 곡을 즐겨 부른다며 애창곡 중 하나인 '돌아와요 부산항에'의 한 소절을 직접 부르며 "'돌아와요 부산항에'는 그렇게 많이 들었는데도 몸과 마음이 푸근하게 젖어든다. 많이 알려졌지만 너무 좋아하는 노래"라고 꼽았다. 또 조용필의 음악이 50년간 사랑받은 비결로는 "노래를 들었을 때 동화가 되고 공감이 되고 아직까지도 어떤 음악을 내놓을지 모른다는 어떤 기대감이 있는 가수이기도 하고. 그런 모든 여러 가지 요소가 조용필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한편 안성기가 첫 주자로 나선 '50& 50인' 영상은 50주년 프로젝트의 공식 SNS와 홈페이지를 통해 만날 수 있다. 앞으로 가수, 배우, 방송인, 스포츠 스타 등 유명인들의 축하 영상이 릴레이로 이어질 예정이다.

조용필은 5월 12일 서울 잠실 올림픽주경기장을 시작으로 5월 19일 대구 월드컵경기장, 6월 2일 광주 월드컵경기장 등지에서 50주년 기념 투어 'Thanks to you'를 개최하며, 서울공연 티켓은 3월 20일 인터파크를 통해 오픈될 예정이다.

우빈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스토리카드
직딩들 모여라~ 직장인이 되고 달라진 점!
CG씹어 먹는 17세 모델, 사바나블레이드
저녁이 있는 삶, 일본
흑인분장하면 안되는 눈물나는 이유.
입이 떡! 벌어지는 세계의 핫한 클럽들
자전거에 관 싣고 돌아다닌 남성, 알고보니..
당신 청바지 지퍼에 적힌 YKK의 의미
한 번 사면 평생 입는 남자의 옷
2만원으로 살 수 있는 유용한 폰 악세서리
옷장 정리 해주면 얼마줄래요?
들어도 들어도 또 까먹는 일본 라면 종류
고지혈증 환자가 자몽을 먹으면 생기는 일
바나나 먹으면 큰일나는 유형
어렵지 않은 셀프 마사지로 피로를 회복하자!
아역으로 데뷔해 지금은 비쥬얼 깡패가 된 3명
인형을 뽑으면 경품이 여자라구요!?
금수저 걸그룹 멤버는 누구?
장수 하는 개의 비결이 바로 이것?
통유리로 된 공중 식당에서 식사를 한다고?
제주 사람이 추천하는 진짜 기념품
무릎이 아프다면 절대 하면 안되는 행동
3천년 동안 보관해도 되는 음식
편리하지만 무서운 전자레인지의 위력
꼭 알아야 할 골반 교정 자세
식후에 꼭 커피 마시는 사람이 알아야 할 사실
헤어지지 못하는 연인들이 알아야 할 것들
남한테 관심없는 사람들 특징
강아지가 눈을 보고 폴짝폴짝 뛰는 이유
'News'의 어원을 알아보자
회 시키면 밑에 깔려있는 '이것', 먹어도 되는걸까?
인기콘텐츠
40대 女 -22kg 속성 다이어트!
40대女 주름 사라져! 최근 방송에도 나온 '이것'
금주 로또1등 예상번호 "1,26,29,..."

핫포토
실시간 베스트
  • 1감옥이 이렇게 편해도 되나...?
  • 2'자연인' 이승윤 도시로…'출발 비디오 여행' 합류
  • 3GSW 커즌스, 내년 2월 복귀 예정... '생각만큼 빨리 안 낫네'
  • 4민간 우주여행의 꿈 '성큼'…버진 갤럭틱, 이르면 내년 시작
  • 5청소년 2명 중 1명 '폭음'…술병에도 경고 그림 붙나
  • 6킹코브라와 마주친 반려견 반응은?
  • 7이불발차기 예약 각인 창피한 행동들
  • 8이선균 "하정우, 밝은 여자 어울려…결혼할 때 된 듯"
  • 9LA 클리퍼스가 레너드∙듀란트 경기를 찾아가는 이유
  • 10무역전쟁 탓? 中, 11월 소매판매 15년만에 최저
  • 11오합지졸은 옛말…군기 바짝 든 예비군 훈련
  • 12라면을 제일 맛있게 만드는 나라는...??? 라면 월드컵!!
  • 13대한민국 흔한 갑질 종류
  • 14황교익 "백종원 인터뷰에 토를 달겠다"
  • 15'의인' 롯데 오현택, 2018 시민영웅 선정
  • 16트럼프 "中경제, 나 때문에 어려움 빠져...美증시 다시 오를 것"
  • 17노숙자가 버거킹 점원에게 "500원으로 뭘 살 수 있죠?" 라고 묻자 소년의 반응
  • 18한국에서 까임방지권이 있는 5명
  • 19마마무 화사 'MAMA' 무대에 日팬 열광…"화사가 퀸이다"
  • 20박항서 다큐영화, 오늘(14일) 베트남 현지 개봉…"베트남 축구에 활기 불어넣었다"
  • 21터키 '허리띠 졸라매기'에… 애플 울고, 샤오미 웃어
  • 22선릉역 칼부림 여성, '살인미수' 혐의…처벌 수위는? 계획 vs 우발 따라 달라
  • 232018 MAMA 한일 양국을 발칵 뒤집어놓은 마마무 화사의 무대
  • 24바나나 먹으면 큰일나는 유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