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의 등짝에 스매싱' 박해미, 이현진에 굴욕 "페이턴트가 아닌 페이션트"

스포츠투데이

2017-12-07 20:45:52


[스포츠투데이 박혜미 기자] '너의 등짝에 스매싱' 박해미가 굴욕을 당했다.

7일 방송된 TV조선 '너의 등짝에 스매싱'에서는 이현진(이현진)에게 굴욕을 당하는 박해미(박해미)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美&王 성형외과피부과 이사장 박해미(박해미)는 일은 하지 않고 수다를 떨고 있는 직원들에 "뭐가 그리 재밌어요? 환자는 코빼기도 안 보이는 데 우리끼리만 좋네. 환자로 북적여야 할 개원 병원에서 이런 풍경은 좀 그렇지 않아요? 여기서 시시닥 거리지만 말고 각자 환자 좀 데리고 오고 분발 좀 하자고"라고 충고를 날렸다.

이에 성형외과 전문의 이현진(이현진)은 콧웃음을 쳤고 이 모습에 박해미는 "닥터리는 뭐 좋은 일 있어요? 내가 뭐 웃기는 말을 했나?"라고 물었다.

"아니 그냥 환자를 데리고 오라는 게 웃겨서요"라는 이현진 말에 박해미는 "그게 뭐가 웃기죠? 잠깐 나 좀 봐요"라며 이현진을 이사장실로 불렀다.

박해미는 이현진에게 "우리 병원의 베이스가 뭐예요? 뷰티케어에요.그러니까 이곳에 오는 사람들은 환자가 아니라 고객이에요. 페이턴트(patient)가 아니라 커스터머(customer). 그렇게 생각을 해야 해요 늘. 아시겠죠?"라고 말했다.

그러나 이현진은 "아 끝나셨어요? 그럼 가도 될까요?"라며 자리에서 일어났고 이내 "뭐 별건 아닌데 환자는 영어로 페이션트(patient) 입니다. 미국에서 30년 사셨고 아드님도 의사신데. 뉴스 같은 데도 자주 나왔을 텐데"라고 박해미를 비웃었다.

박혜미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핫포토

스토리카드
쭈그리지 않으면 물건을 살 수 없는 가게가 있다?
연예인 부럽지 않은 동안미모의 만수르 부인
엄마는 딸을 위해 공룡이 되었다
담배를 끊으면 생기는 변화
스타벅스가 중국에서 성공할 수 있었던 3가지 이유
의외로 평생 못 고치는 습관들
하기 싫은일 하면 안되는 이유
절대 바람 피지않는 남자 6가지 유형
싫어도 평생 자라는 당신의 신체부위
`탈모`겪고 있는 의외의 연예인들
흔한 1억짜리 변기 모양
겨울철 먹거리 5대장
천원 줄테니까. 먹을 것좀 사와.
나도 모르게 저지르는 월요병 습관?
어느 집돌이 아이돌의 인생명언
하루 30분 걷기운동이 몸에 미치는 영향
유명한 드라마 작가들의 놀라운 과거 직업
그녀는 눈에 꽃을 기른다
열사병 예방에 효과적이라는 중동의 요구르트
"그거 아니야!" 계란 그렇게 보관하면 안돼요!
설탕이 건강에 미치는 악영향 5
아몬드 탄생의 비밀
한 기업이 PPT 발표를 없애자 얻은 것들
편의점 음식 조합 꿀 레시피 공유
일상 생활에서 의외로 칼로리가 소비되는 행동
그녀는 눈에 꽃을 기른다
열사병 예방에 효과적이라는 중동의 요구르트
"그거 아니야!" 계란 그렇게 보관하면 안돼요!
나도 모르게 생긴 멍의 정체는?
한 때 한국에서 큰 붐을 일으킨 추억의 아이템들
실시간 베스트
  • 1눈알 튀어나오게 만드는 '수박에 빠진 닭'
  • 2해외 나갈 때 손가락 함부로 펴면 안되는 이유
  • 3플로레스-빌리치-케이로스, 韓 감독 거부 '가족-돈-명분'
  • 4설리, 광고 촬영 의상 점검 중…잘록한 허리에 깜짝
  • 5트럼프 "美인프라 프로젝트엔 미국산만 써라" 행정명령 검토
  • 6소방시설 주변 '잠깐 주차'도 즉시 단속… 선진국의 경우는?
  • 7너무 더워서 선풍기 100대로 태풍을 만들어버렸습니다
  • 8매일 30분씩 움직이면 OO 감소한다고?
  • 9한국 男 핸드볼, 일본과 비기고 B조 1위 본선 진출
  • 10모모랜드, 복싱 영웅 파퀴아오 만남 인증 '필리핀서도 대세'
  • 11"새 침대 마음에 안든다" 아버지·누나 살해한 20대 무기징역
  • 12"수능-교육과정 미스매치…융합형 교육과정 실현 어려워"
  • 13런닝맨 블랙핑크 지수 레전드 댄스, 애교, 삼행시
  • 14'육아고수'들의 기발한 육아 꿀팁!
  • 15'14억의 격투기 여동생' 스밍의 당찬 각오..."사람들을 놀라게 하겠다"
  • 16이지혜 D라인 공개 "허리 실종에 배 무거워서 뒤뚱 거려"
  • 17러시아 “미국의 대북제재 평화 협상 훼손 위협”
  • 1880만 원 고급 호텔 vs 만 사천 원 게스트 하우스
  • 19빨리 잠이 안들어서 괴롭다면 이 방법은 어떨까
  • 20김학범호, 말레이전에서도 '검정+빨강' 조합…2연승 간다
  • 21태진아 "악보 볼 줄 모르고 히트곡은 입으로 썼다"
  • 22"낙동강 녹조 사태, 국가재난사태 선포해야"
  • 23디씨의 개그 히어로! 샤잠을 소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