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창정 "아델의 '헬로', 제 '소주 한 잔' 카피던데요?" [인터뷰]

스포츠투데이 / 윤혜영 기자

2019-09-10 10:05:59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가수 임창정은 며칠 전 윤종신을 만나 "너나 나나 뭔 복이냐. 행운아다"라며 껄껄 웃었다. 유행을 썩 타지 않는 발라드란 장르 덕에 작년에도, 올해도 꾸준히 앨범을 내고 사랑받을 수 있으니 말이다.

임창정이 9월, 정규 15집 '십삼월'로 돌아왔다. 지난 1년간의 임창정의 모든 이야기를 담은 '십삼월'에는 첫 번째 트랙 '일월'부터 '십이월'을 거쳐 '십삼월'까지 1년의 모든 달이 수록됐다.

임창정은 "이런 콘셉트로 한 번 해보고 싶었다"고 털어놨다. '3월이 왔네요. 임창정의 '삼월' 들을게요'와 같은 라디오 속 멘트를 노렸다는 너스레다. 그는 "각 달에 맞게 그때의 감성으로 들을 수 있는 곡을 넣었다. 봄은 봄의 느낌을, 여름에 이별했을 땐 어떤 느낌일까. 12월은 크리스마스가 있고 눈이 오는데 그땐 어떨까. 각 달에 맞게 배치를 해봤다. 전적으로 저의 배치기 때문에 '이게 4월이라고?' 할 수도 있는데 저의 느낌은 그랬다"고 설명했다.

달력에 13월은 없다. '십삼월'은 그럼 언제 틀어야 하냐고 묻자 임창정은 "'십삼월'은 1월도 틀고, 2월도 틀고 매달 틀면 된다"고 장난치면서 "왜 '십삼월'이냐면 우리에게 13월이 없듯이 그 사랑도 절대 이뤄지지 않을 거라는 내용"이라고 덧붙였다.

앨범에는 월별 13곡에 이어 '십삼월'과 '구월'의 인스트까지 총 15곡이 수록됐다. 굳이 타이틀이 아닌 '구월'의 인스트를 따로 넣은 이유는 "지금이 9월이기 때문"이었다. 임창정은 "'구월'은 제 마음속 타이틀이다. 탄생하게 된 계기는 제가 아델의 '헬로(Hello)'를 현재 전세계에서 제일 좋아하는 사람이더라. 가사를 들어봤더니 '소주 한 잔' 카피였다. '여보세요. 잘 지내니. 멀리서 안부를 전하는데 너 혹시 내가 전화한 거 알고 있었니. 듣는다고 해서 달라지는 건 아니지만 거기 잘 지내니. 번호는 바뀌었나' 이런 내용이지 않나. '소주 한 잔'이 되게 오래전에 나왔는데 그럼 그 반대편 사람 입장은 어떨까. 그걸 글로 썼다. '구월'은 그 의미"라고 털어놨다.

임창정은 이번 앨범을 내면서 그전과 조금은 다르고 싶었다고 했다. 아무리 변화하려고 해도 '임창정은 임창정'일 수밖에 없지만 그래도 그 안에서 할 수 있는 만큼 변화하고 싶었다고. '또다시 사랑' '내가 저지른 사랑' '하루도 그대를 사랑하지 않은 적이 없었다'를 함께 작업한 프로듀서 멧돼지와 다시 작업했으나 원래 하던 파트를 바꿨다는 설명이다.

임창정은 "보통 벌스(절)를 멧돼지가 쓰고 제가 사비(후렴)를 썼는데 이번에는 멧돼지가 사비를 썼다. 처음으로 바꿔봤다. 들으시는 분들도 느낌이 많이 바뀌었다고 해주시더라. 또 원래 제 곡 비율이 80% 이상인데 이번에는 제 곡 비율이 낮다. '십삼월' '구월', 그리고 나머지 6개만 작사하고 곡은 제가 일체 안 썼다"고 밝혔다.

바뀐 작업물은 임창정의 마음에 퍽 들었다. 그는 조금의 고민도 없이 "만족한다"고 답했다. 그러면서도 임창정은 "음악적으로는 달라진 게 없다"고 강조했다. 그는 "예전과 비교해서 들으시는 분들이 저보고 달라졌다고 하시는데 저는 똑같은 것 같다. 목소리나 창법은 달라졌다. 옛날에는 체력이 돼서 그런지 몰라도 진짜 생목으로 했는데 요즘은 부르기 편하게 바뀐 것 같다"고 말했다.

"콘서트를 많이 하면서 목을 안 상하게 부르는 방법을 터득했어요. 하려고 한 게 아니라 본능적으로. 이제는 콘서트 이틀도 할 수 있어요. 보통 하루 하면 목이 쉬어서 목 쉰 상태로 하다 보면 관객 여러분도 쉰 걸 인정해주시거든요. 몸이 예전같지 않아지면서 이 음역대를 계속하려면 어떻게 해야 하나 하다 보니 본능적으로 방법이 발현된 것 같아요. 근데 못 가르쳐드려요. 저도 잘 모르니까.(웃음)"

발라드는 '꾸준한' 장르다. 그래서 안전하다. 임창정은 발라드를 다방의 베이스가 되는 커피에 비유했다. "스타벅스에 가면 커피를 베이스로 아메리카노도 있고 마키아토도 있지 않나"라고 운을 뗀 그는 "발라드는 그런 것 같다. 베이스다. 언제 해도 누구나 편안하게 들을 수 있는 장르, 유행이라는 걸 많이 안 타고 항상 사랑받을 수 있는 장르, 그런 느낌인 것 같다. 그래서 전 좀 안전하다. 매해 앨범을 낼 수 있다"고 웃었다.

임창정의 발라드도 꾸준하다. 강점은 멜로디다. 그는 "저는 제가 떠올리고 읊조리는 멜로디를 소개하고 그 멜로디를 여러분들이 사랑해주시는 건 변함이 없다고 생각한다. 저는 트렌드보다도 멜로디나 가사가 진정성 있고 의도가 순수하면 좋아해주실 분들은 들어주신다고 생각한다. 다만 젊은 친구들이 선호하는 편곡으로 도전은 할 수 있다고 본다. 요즘 트렌드로 편곡하는 건 만드는 사람 입장에서 여러분들한테 하는 서비스다. 제품이 있는데 어린 친구들도 좋아하는 포장지로 포장하고 싶은 마음"이라고 빗댔다.

"20여 년간 제 음악이 나왔고 앞으로도 제 느낌을 기대해주시는 팬 여러분이 몇 분이라도 있을 때까지 앨범을 낼 거거든요. 저희 또래한테는 제가 똑같지만 어린 친구들한테는 제가 만든 멜로디와 가사가 처음 겪으니까 새로운 거죠. '아이돌 같지 않은데 귀에 꽂히네' 그런 느낌 아닐까요."

지금껏 꾸준히 걸어온 임창정은 앞으로도 꾸준히 걸어갈 예정이다. 그는 "계속 내는 게 힘들진 않다. 원동력이라 하면 재밌다. 노래를 만들고 흥얼거리던 게 악기를 타고 다시 들려졌을 때, 그게 데모로 들려졌을 때, 가이드로 녹음해서 들려졌을 때, 믹싱해서 들려졌을 때 흥분되고 좋다. 그렇게 만들어지는 과정이 신기하고 그게 너무 재밌다"고 했다.

"음악의 매력이요? 많죠. 제가 만들어서 제가 들어도 좋고. 또 제가 좋아하는 다른 분들 노래를 들으면 저도 같은 일을 하고 있는데 눈물이 나고 소름이 끼치기도 해요. 음악은 다른 직업군에서는 찾아볼 수 없는 신기함이 있어요. 예를 들자면 좋은 글을 보면 감탄하듯이 음악은 그게 좀 더 심한 것 같아요. 다른 가수들의 노래를 들으면서 팬이 될 수 있는 게 음악의 매력인 것 같아요."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ent@stoo.com]
     
스토리카드
다크서클에 도움이 되는 특급 비법 3가지
개 산책시킬 때 조심해야 하는 꽃이 있다?!
의사들이 절대 먹지 않는 식중독 유발 음식
집마다 제각각이라는 물 마시는 유형.jpg
왕세자 역할의 스타들
'왓 더 헬' 효과의 충격적 결과
시선강탈! 유쾌한 아이디어로 만든 미니어쳐 세상
나만 몰랐던 일상용품의 잘못된 사용법
쇼핑하면서 서핑도 한다? 그게 가능해?
이 가족이 전세계에서 가장 유명해진 이유
내성적인 사람이야말로 리더에 적합하다?
토마토에 설탕 뿌려 먹으면 안되는 이유
거의 매일 사용하지만 건강에 치명적일 수 있는 물건 TOP5
고정관념을 바꾸면 더 편리해지는 사소한 행동들
최근 화제라는 헐리웃 스타의 자택 클래스
대한민국 어느 집에나 있지만 사람들이 잘 모르는 다이어트 식품
소속사는 다르지만 절친으로 소문난 아이돌들
한국 식당을 방문한 외국인이 깜짝 놀라는 문화
광고를 보면 택시 요금이 무료?!
내 나이 60세, 새로운 삶을 시작하게 됐다
마라톤 대회에서 꼴찌였던 학생이 우승한 이유
초동안 얼굴로 20대에도 아역 연기한 배우들
전세계를 웃기고 울린 엄마라면 누구나 공감하는 일상들
쓰다듬고 싶은 멍뭉미 대표 남자 연예인 BEST5
디즈니 남자주인공을 실제로 만날 수 있다. .?
세상에서 가장 젊게 사는 `꽃할배` TOP5
봄,여름 맞이 10평대 원룸 인테리어 추천
일상생활에서 모르는 사람과 신경전을 벌이게 되는 순간
외로움을 사랑이라 착각하는 사람들의 특징
연예부 기자가 직접 뽑은 실물 갑 연예인 BEST7
인기콘텐츠
40대 女 -22kg 속성 다이어트!
40대女 주름 사라져! 최근 방송에도 나온 '이것'
금주 로또1등 예상번호 "1,26,29,..."

핫포토
콘텐츠 더보기
실시간 베스트
  • 1동물 발굽 모양의 신발을 만드는 코스플레이어
  • 2흔한 호기심! 엘리베이터로 차원이동하기!ㅋㅋㅋ
  • 3추석 연휴 귀성길 12일 오전, 귀경길은 13일 오후 피하세요
  • 4"다시 뛰는 심장으로" 프로연맹, 장기기증 문화 공로 표창 수상
  • 5이준석 "이언주 삭발, 시각적 충격일 뿐…결기 안보여"
  • 6'업무추진비 사적 사용' 조중연 전 축구협회장, 1심 유죄 '벌금 100만원'
  • 7소개팅 할 때 정 떨어지는 유형 ㅋㅋㅋ 혹시 내가...????
  • 8메이드복 입고 남자친구 반응보기 ㅋㅋㅋ 반응 꿀잼ㅋㅋㅋㅋ
  • 9"많은 분께 실망시켜 드려 죄송" 에디린, 알몸 노출 사고 사과
  • 10손흥민 유니폼에 집착한 상대팀 감독 '화제'(대한민국 투르크메니스탄)
  • 11"다른 남성과 함께 있어서" 차로 아내 들이받고 폭행한 40대男
  • 12조국 법무부 장관 취임…윤석열 최측근 대검 사무국장 인사 뒤집혔다
  • 13흔한 호기심! 엘리베이터로 차원이동하기!ㅋㅋㅋ
  • 14빈티지 시계 부품의 대변신
  • 15"비글 막내의 변신"…성유리, 고급스러움의 의인화
  • 16'태양♥'민효린, '곰신' 여신의 자태..압도적 고혹美
  • 17유튜브 천하 계속... 8월 한국인이 가장 많이 사용한 앱 1위 등극
  • 18애인이 바람 핀 거 봤을 때 유형
  • 1931만 개의 이쑤시개를 사용해 도시를 건설한 남자
  • 20다니엘 튜더, 누구길래 화제? #IQ 177 #영국인
  • 21곽정은 측 "최근 다니엘 튜더와 결별..사업은 계속"
  • 22클럽에서 확산…20대 마약사범 4년새 2배 늘었다
  • 23비만 치료주사제 '삭센다' 의사 처방 없이 불법 판매 적발
  • 24연필 꼭대기에서 2mm 예술을 하는 남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