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연고자가 남긴 재산, 어떻게 될까

머니투데이 / 강민종 변호사 공익법무관 서울사회복지공익법센터

2018-02-13 05:20:00

[[the L
본문이미지
그래픽=이지혜 디자이너

# A씨는 말기 암 판정을 받은 후 병원에 입원하여 치료를 받던 중 별세하였다. 치료비 및 입원비가 수백만원 가량 미납되었고 A씨의 통장에는 이를 납부하기에 충분한 잔고가 있었지만 이를 미처 생전에 납부하지 못하였다. A씨에게는 가까운 가족이 없다.

# 배우자와 자녀가 없는 B씨는 생전에 C에게 본인 소유의 자동차를 매도하였지만, 명의를 변경해주기 전에 사망하고 말았다. C는 구청 담당부서에 차량 명의변경이 가능한지 문의하였지만 어렵다는 답변밖에 들을 수 없었다.

위 사례들은 ‘무연고자’가 사망한 경우 빈번하게 발생하는 일상생활 속의 문제들이다. 작년 말 본 센터(서울사회복지공익법센터)에서는 무연고자의 상속재산 처리절차에 관한 안내서를 발간하였다. 이후 관계기관 및 민간 영역에서 많은 상담사례들이 접수되었고 이에 대한 답변을 드리고 있지만 현행법령 및 제도 하에서는 명백한 한계가 존재한다.

◇무연고자 상속재산 처리절차의 한계점

망인에게 상속인이 존재하지 않거나 불분명한 경우 이론적으로 민법의 규정에 따라 이해관계인 또는 검사가 상속재산관리인을 선임해달라고 법원에 청구할 수 있고, 선임된 재산관리인은 망인의 재산 및 채무들에 대해 관리, 처분 등 필요한 조치를 취하게 된다. 그리고 처리 후 남은 재산은 국고에 귀속하도록 규정하고 있다.

그러나 모든 실제 사례들에서 위와 같은 법적 절차를 밟을 것을 요구하는 것은 현실성이 떨어진다. 일련의 절차를 모두 진행하기 위해 소요되는 시간이 적어도 1년 이상이 걸리고, 재산관리인의 보수로 약 300만 원 가량의 예납금이 지출되어야 한다. 물론 예납금은 차후에 상속재산에서 먼저 환급받을 수 있지만, 이러한 부담들을 청구인이 당장 짊어져야 한다는 점 때문에 절차를 밟지 않고 임의적으로 처분하거나 방치되는 경우가 허다하다.

또한 재산관리인 선임청구권자로 이해관계인과 검사가 규정되어 있는데, 현재 검찰 내에 재산관리인 선임절차에 관한 업무담당자나 절차가 마련되지 않아서 처리가 수월하지 않은 상황이다. 위 사례의 병원과 같은 망인의 채권자나 C가 직접 이해관계인으로서 선임청구를 할 수도 있지만 현실적으로 이를 기대하기 어렵다.

대다수 사례들이 구청이나 주민센터에 접수되는 민원을 통해 파악되는데, 일선에서 사례들을 먼저 접하게 되는 지방자치단체에게 선임청구권이 없고 업무를 검찰청과 연계하여 처리할 담당부서도 별도로 마련되어 있지 않아서 결국 방치된 채로 놓이고 있다.

◇'법률·제도' 정비 필요…이해관계인 범위의 확대해야

한계점들을 극복하기 위한 궁극적인 해결책은 관계법령의 제·개정이다. 우선 재산관리인 선임에 관한 민법규정을 개정하여 지방자치단체의 장을 청구권자로 포함시키는 방안을 검토해볼 수 있을 것이다. 하지만 법률의 개정, 특히 민법의 개정은 단기간에 쉽게 논의되기 어려운 부분이 있다.

차선책으로 특별법을 제정하여 무연고자 상속재산을 국고로 귀속시키기까지의 일련의 절차들에 대해 신속한 처리하는 방안을 고민해볼 수 있을 것이다. 특히 상속재산이 소액인 경우가 대다수인데 이러한 경우에도 모두 재산관리인을 선임하도록 강제한다면 관리인 보수 예납도 어려운 문제가 있다. 따라서 상속재산이 일정 범위 내의 소액인 경우 간이한 방법을 통해 처리될 수 있도록 별도 장치를 마련할 필요가 있다.

법률의 제·개정 문제와 별도로 현재 상황에서는 선임청구권자인 ‘이해관계인’의 범위를 넓게 해석하여 시급하게 처리되어야 할 문제들에 대한 유연한 대처가 요구된다. 판례들을 통해 확인되는 ‘이해관계인’의 법적 의미는 법률상 이해관계를 갖고 있는 자만이 포함된다고 제한적으로 해석되고 있지만, 넓게 보아 사실상, 경제상의 이해관계를 갖고 있는 경우에도 인정될 필요가 있다. 물론 상속재산에 대한 제3자의 침해가능성과 같은 수반되는 문제점들에 대한 고민도 병행되어야 한다.

본 센터에서는 이해관계인 범위의 외연 확대를 위해 여러 사례들에서 다양한 시도를 계획하고 있다. 예를 들면 사례를 접수받은 지방자치단체의 공무원이나 망인 생전의 지인들, 이웃들 등을 청구권자로 하여 선임절차를 지원하는 방안이다. 돌아가신 분들께서 남긴 재산이 무의미하게 방치되어 침탈될 위험성에 놓인 현 상황을 방관한다면 사회 전체적으로도 큰 손실이 아닐까 싶다.
본문이미지
강민종 변호사(공익법무관)는 서울시복지재단 내에 있는 서울사회복지공익법센터에서 일하고 있다. 서울시민들을 대상으로 주로 민사 및 가사사건들에 대해 상담을 하며 법률지원을 하고 있다.



강민종 변호사(공익법무관·서울사회복지공익법센터) tanbbang15@mt.co.kr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핫포토

스토리카드
요즘 편의점에 많은 수입맥주는 어느 나라 맥주일까?
매운 음식이 다이어트에 미치는 효과
남녀노소 모두가 좋아하는 엠마 왓슨의 명언
거대 토끼였던 설리가 말라깽이로 변신할 수 있었던 이유
가지각색 신기한 세계인의 음주문화
배송 중이던 새끼 호랑이, 발송인 누굴까
물 대신 차를 마시는 것은 어떨까
컬링 신드롬, 졸리 닮은 러시아 컬링 커플의 정체
소는 단짝 친구가 있다
어느 날 운명이 말했다. 작작 맡기라고
연애가 짧다는 커플들의 특징
명절 때 알아두면 좋은 꿀팁
명절 남은 음식 제대로 활용하는 TIP
비싼 전공책 저렴하게 살 수 있는 핵 꿀팁
향수에 대해 낱낱이 페헤쳐 보자.
청바지로 만든 2억짜리 부산 풍경화
세계 최고령 할머니 코스플레이어의 맹활약
단 한장에 낮과 밤을 모두 담은 놀라운 사진
겨울이면 생각나는 영화들의 명대사 BEST5
특별출연, 우정출연, 카메오.. 무슨 차이일까?
너무 귀여워! 잠자는 아이와 함께하는 예술
바보는 감기에 걸리지 않는다는 말, 정말일까?
사고를 극복한 기적의 스노보더
세계의 아름다운 대학교 캠퍼스
한 소에게 6600만원이 모금된 이유
거북이들은 엉덩이로 숨쉴 수 있다
설원 위 금발 미녀 `안나 가서`
빨리 먹을수록 더 먹게 되는 이유
비타민 워터에서 비타민을 얻을 수 없다
내년 봄은 내가 겪은 어떤 봄보다도 반짝이고 향긋할 거 같아
실시간 베스트
  • 1사고를 극복한 기적의 스노보더
  • 2크리스탈, 가벼워진 공항 패션…"편안함 강조"
  • 3제시카 코다, 해변의 '농염 골퍼'..수영복 매력 발산
  • 4이란 여객기 산에 충돌, 추락 '탑승자 65명 전원 사망' 왜?
  • 5여대생 고위험 음주율, 성인의 2배
  • 6[영상] 충격적인 어피치 인성 논란 [놀람주의]
  • 7특별출연, 우정출연, 카메오.. 무슨 차이일까?
  • 8"에드 시런 욱일기 사용, 항의서한 보내" 서경덕 교수 지적
  • 9'짝수해의 제왕' 왓슨 "제네시스오픈 우승컵만 3개"
  • 10 '이혼' 제니퍼 애니스톤, 애초에 법적 결혼 없었다?
  • 11중학생 학부모 57%, "새 학기에 40만원 이상 지출"
  • 12케이트 업튼, 거친 파도로 바위에 미끄러져 '아찔' 현장 (영상)
  • 13단 한장에 낮과 밤을 모두 담은 놀라운 사진
  • 14샘 오취리 "흑인 없는 흑인음악 동아리, 내가 직접 가입"
  • 15'오승환 영입 불발' TEX, 새 마무리 투수는 린스컴?
  • 16“명절은 연인과” 루한·한경, 여자친구와 공개 데이트
  • 17故 김광석 부인 서해순 가처분 신청 일부 인용…"1심까지 비방 안돼"
  • 18[영상] 인종차별한 H&M매장 부수는 남아공 야당원
  • 19세계 최고령 할머니 코스플레이어의 맹활약
  • 20인교진 정관 수술 할까? 부작용 걱정에 눈물 그렁그렁
  • 21K리그1 12개 구단, 주장 선임 완료...면면 살펴보니
  • 22"성범죄 반대"..엠마 왓슨, 통큰 15억 기부
  • 23'MB 재산관리인' 이영배 영장심사 위해 법원 출석 '묵묵부답'
  • 24[영상]시청률 반토막 나게 만든 전설의 명장면 3가지
  • 25청바지로 만든 2억짜리 부산 풍경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