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폼페이오 빠져라"는 北 요구에 눈길도 안 준 美

머니투데이 / 뉴욕 미국 이상배 특파원

2019-04-19 05:26:36

[美국무부 "협상할 준비" 원론적 입장…백악관, 北 신무기 시험에도 "언급할 것 없다"
본문이미지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

북한의 강공 카드에도 미국은 전혀 흔들리지 않았다. 마이크 폼페이오 국무장관을 북미 대화에서 배제하라는 요구에도, 신형 전술유도무기 시험사격에도 미 행정부는 아무런 반응을 보이지 않았다. 제3차 북미 정상회담을 위한 양보는 미국이 아닌 북한이 먼저 해야 한다는 메시지로 해석된다.
미 국무부 대변인은 18일(현지시간) 북한이 북미 협상의 파트너를 폼페이오 장관에서 다른 인물로 교체하라고 요구한 데 대해 "미국은 여전히 북한과 협상을 할 준비가 돼 있다"는 원론적인 입장을 밝혔다. 협상 파트너 교체를 고려하지 않고 있다는 의미로 해석된다.

이날 권정근 북한 외무성 미국담당국장은 조선중앙통신 기자와 질의응답을 하는 형식으로 "폼페이오가 회담에 관여하면 또 판이 지저분해지고 일이 꼬일 수 있다"며 "폼페이오가 아닌 원만하고 원숙한 인물이 우리의 대화상대로 나서기 바란다"고 말했다. 북한은 폼페이오 장관과 존 볼턴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 등 대북 강경론자들 때문에 하노이에서 열린 제2차 북미 정상회담이 성과없이 끝났다고 보고 있다.

그러나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북한의 협상 파트너 교체 요구를 받아들일 가능성은 낮다. 이를 수용할 경우 유약한 지도자로 낙인찍힐 수 있다는 점에서다. 또 북한의 요구가 리용호 외무상 등 고위급이 아닌 미국담당국장 급에서 나왔다는 점에서도 신중을 기할 필요가 있다. 북한 전문 웹사이트 38노스의 제니 타운 편집장은 "미국 입장에선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지시했기 때문인 것처럼 보일 수 있어 협상 대표를 바꾸기 어렵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백악관은 김 위원장이 신형 전술유도무기의 사격시험을 참관했다는 북한 매체의 보도에 대해 "보도를 알고 있다"면서도 "추가로 언급할 것은 없다"고 밝혔다. 군사적 압박으로 해석될 수 있는 북한의 행동에 별다른 의미를 부여하지 않은 셈이다.

김 위원장은 지난 16일 전투비행훈련을 현지 지도한데 이어 17일엔 신형 전술유도무기의 사격시험 현장을 찾았다. 김 위원장이 군사훈련을 직접 지도한 것은 지난해 11월 이후 약 5개월 만이다.

비핵화 협상에서 이른바 '빅딜'(일괄타결)을 요구하고 있는 미국으로부터 양보를 끌어내기 위해 자신들이 보유한 군사적 옵션을 부각시킨 것으로 풀이된다. 월스트리트저널(WSJ)은 "제재에 대한 타협이 없을 경우 '대치 사이클'로 돌아갈 수 있다는 트럼프 행정부를 향한 메시지"라고 분석했다. 그러나 핵이나 중장거리 탄도미사일 등 '전략무기'가 아닌 전술무기를 시험했다는 점에서 대화의 판을 깨지 않기 위해 나름의 수위조절을 했다는 해석도 나온다.

트럼프 행정부는 제3차 북미 정상회담 등 비핵화 협상의 진전을 위해선 북한의 결단이 먼저라는 입장을 분명히 하고 있다.

볼턴 보좌관은 전날 블룸버그통신과의 인터뷰에서 '제3차 북미 정상회담의 조건으로 미국은 무엇을 주시할 것이냐'는 질문에 "북한이 핵 포기를 위한 전략적 결단을 내렸다는 것을 보여주는 진정한 증거"라고 답했다. 이어 "트럼프 대통령은 실질적인 협상을 할 수 있다면 제3차 북미 정상회담을 할 만반의 준비가 돼 있다"며 "'빅딜'에 대해 대화할 준비가 돼 있다"고 덧붙였다.
북한이 요구하는 소위 '스몰딜'(small deal·단계적 이행)이나 우리 정부가 제시한 '포괄합의 후 단계적 이행', 이른바 '굿 이너프 딜(good enough deal·충분히 괜찮은 합의)보다 여전히 빅딜에 집중하겠다는 뜻을 거듭 확인한 셈이다.


뉴욕(미국)=이상배 특파원 ppark140@gmail.com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스토리카드
같이 사용하고 있는 화장품이라면 사용 주의!
동양인 25%가 가지고 있는 증상
단기간에 큰 돈 벌 수 있는 아르바이트
녹아내리는 빙산에 벽화를 그리는 남자
중국 모든 고전머리를 판빙빙으로 재현해보았다
연예인 뺨치는 베트남 미녀 권투선수 수준
성인도 베이비샴푸를 써야 한다?
멸종되지 않았다면 인간을 멸종시켰을 동물들
연예인들이 실제로 소유해 화제가 된 슈퍼카 TOP5
"멍~ 때리기" 잘 하는 사람이 더 똑똑한 이유!
"허언증" 있는 사람 구별법!
왼손잡이는 엄마 뱃속에서 결정된다!
대륙의 보신탕 재료로 팔리는 멸종위기 '이 동물'
어벤져스 히어로들에게 베이비 필터를 씌워보았습니다!
타국에서 1,400개의 하트를 받은 한국 발레리나
아침으로 먹기 간단하지만 존맛인 사과 토스트
매일매일 닮아가는 애완동물과 주인
잦은 빈혈 확 없애주는 음식
자꾸 우산을 훔쳐가자 생각해낸 신박한 방법
영화 속 선생님들의 명대사 BEST7
폐촌이 되자 오히려 사람이 늘어났다는 마을
흔한 반투명 테이프로 예술이 가능하다!?
선글라스는 검정색이 좋다는 당신에게
매일 아침에 호두 먹으면 일어나는 신기한 변화
당신 안에 있는 음란함에 대한 편견
인터넷에서 화제라는 한 부부의 커플룩
한 금광회사가 사람도 얻고 돈도 얻을 수 있었던 이유
물렁물렁한 과일 그냥 버리면 안 되는 이유
나를 집어삼키는 어두운 마음에 대하여
독특한 컨셉 사진으로 한숨에 SNS 스타가 된 주부
인기콘텐츠
40대 女 -22kg 속성 다이어트!
40대女 주름 사라져! 최근 방송에도 나온 '이것'
금주 로또1등 예상번호 "1,26,29,..."

핫포토
실시간 베스트
  • 1익혀 먹지 않으면 독이 되는 음식들 6
  • 2수저 밑에 휴지 까는 게 정말 위생적일까?
  • 3김건모 아버지, 별세 전 정정한 모습…이선미 여사 향한 애틋함도 화제
  • 4‘악인전’ 7일째 1위...‘걸캅스’ 2위 탈환
  • 5"수간 피해 강아지, 침흘리고 배변활동 못해…사람 경계"
  • 6당신을 빨리 늙게 하는 뜻밖의 5가지
  • 7알고보니 의외의 나라에서 탄생한 음식 TOP5
  • 8유관순 열사의 미공개 사진 2장 공개…24일까지 전시회서 볼 수 있다
  • 9英 설문조사 98% '1위'... "손흥민, 제발 이적하지 마"
  • 10"화웨이 폰 쓰시는 분, 당분간은 안심하세요"
  • 11"눈에 뭐 들어갔어", 막 비볐다가는…
  • 12그것이 알고 싶다-빌보드 차트
  • 13외국에 처음 가면 생기는 일ㅋㅋㅋ
  • 14'부부의 날' 무색한 최저 혼인율
  • 1518? 19?…성년되기 '딱 좋은 나이'는?
  • 16'기생충', 오늘(21일) 전세계 첫 공개..봉준호 직접 스포일러 자제 당부
  • 17대한항공, 고 조양호 회장 '400억원대' 퇴직금 지급
  • 18입술에 그림을 그리는 여자
  • 19사실로 밝혀진 캡틴 아메리카의 충격적인 과거
  • 20김건모 아버지 별세, 아들에게 남긴 마지막 말은?
  • 21"임지현, 사퇴하고 인플루언서? 장난하냐"
  • 22조회수가 뭐길래…'초딩 유튜버' 풀메이크업에 섹시댄스까지
  • 23나만의 순위를 매겨보세요! 콧수염 챔피언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