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겨땀’의 계절이 돌아왔다…데오드란트 효과 있을까

머니투데이 / 권성진 인턴기자

2019-04-25 06:11:00

[편집자주
[바르는 것보다 씻는 것이 중요하고 제모제와 동시 사용 피해야 ]

본문이미지
사진제공=뉴스1


본문이미지
#정장을 입고 출근하는 김대리. 점심시간에 날씨가 좋아 재킷을 벗으려고 했는데 재킷 안 셔츠가 땀에 젖었다. 겨드랑이를 중심으로 땀이 흥건하다. 생각해보니 직장 동료로부터 데오드란트를 쓰라는 조언을 들은 적이 있다. 데오드란트 사용법 그리고 부작용 이번 기회에 정리하자.

'세균 제거로 악취 제거', 데오드란트의 원리

주로 봄·여름에 땀 냄새를 제거하기 위해 사용하는 데오드란트는 분리, 제거의 뜻을 가진 'de'와 악취, 냄새라는 뜻의 'odor'가 합쳐져 만들어진 말이다. 데오드란트의 주성분은 트라이클로산과 알루미늄 클로로 하이드레이트이다. 트라이클로산은 땀 냄새의 원인이 되는 세균을 제거해 불쾌한 냄새를 방지하는 탈취 작용을 하며 알루미늄 클로로 하이드레이트는 일시적으로 땀샘을 막아 땀 배출을 차단한다. 피부 박테리아가 땀과 상호작용할 때 지방산과 암모니아를 생산해 불쾌한 냄새를 유발한다. 이때 데오드란트는 땀샘에서 땀이 분비되는 발한현상을 억제하고 냄새를 제거하는 탈취작용을 한다.

데오드란트 제대로 사용하는 법

데오드란트를 제대로 사용하기 위해서는 샤워 후 물기가 없는 상태를 만드는 것이 좋다. 물기가 남게 되면 물기가 데오드란트의 흡수를 방해해 효과가 반감될 수 있다. 물기가 없는 상태에서 사용하고 데오드란트 액을 완벽히 말려 옷을 입는 것이 온전히 효과를 누릴 수 있는 방법이다.

자신에게 적합한 제형을 고르면 효과를 극대화할 수 있다. 흔히 많이 사용하는 스프레이 타입은 충분히 흔들어서 땀이 많이 나는 부위에 뿌려 사용한다. 이때 스프레이가 호흡기에 안 좋다는 의견이 많으니 호흡기는 피하는 것이 좋다.

롤온 타입은 ‘볼’ 모양의 원형 접착 면이 있어 굴리듯 바르는 액상 타입의 데오드란트다. 땀이 많이 나는 부위에 정확히 사용할 수 있고 휴대가 편하다는 장점이 있다. 하지만 롤온 타입은 액상이 완전히 마른 뒤까지 기다려야 한다. 액상이 흡수되지 않고 옷을 입게 되면 데오드란트 효과는 반감되고 오히려 옷에 데오드란트 자국만 선명해진다.

고체 상태인 스틱 타입으로 땀 억제 효과를 내려면 제모가 선행되는 것이 좋다. 제모하지 않은 상태에서 사용하는 스틱 타입은 땀이 나는 부위가 아닌 체모에 도포될 가능성이 있다. 그러므로 스틱 타입을 사용할 때는 제모를 선행하도록 하자.

제모제와 '하루' 간격 두고 사용하세요

본문이미지
사진제공=이미지투데이

제모하고 난 뒤 사용하는 것이 좋은 데오드란트지만 제모제를 사용한 직후 사용하는 것은 자제해야 한다. 제모제의 각종 화학성분과 데오드란트의 성분이 만나면 심한 가려움증이 생기거나 피부가 울긋불긋해질 수 있다.

실제로 식품의약처(당시 식약청)는 2011년 8월 제모제를 사용한 뒤 바로 데오드란트를 사용하면 피부 자극이 심해질 수 있다고 경고했다. 식약처는 24시간의 시차를 두고 사용할 것을 권고했다. 그 외에도 향수나 수렴화장수 역시 데오드란트와 비슷한 성분이 있어 제모제와 함께 사용하지 말 것을 경고했다.

대충 씻었다가 '색소 침작' 걸릴 수도...

데오드란트를 사용한 뒤에는 반드시 완벽히 씻어내야 한다. 데오드란트는 땀에 쉽게 닦이지 않도록 만들어졌고 수분에도 강하게 만들어졌다. 데오드란트를 바르는 것에만 신경써 꼼꼼하게 씻어내지 않는다면 잔여물이 남게 된다.

잔여물의 누적은 데오드란트 과다사용과 동일한 부작용을 초래해 '색소침착'으로 이어질 수 있다. 색소침착은 제모, 데오드란트 사용 등으로 지속적인 자극을 받은 부위가 거뭇거뭇하게 변하는 증상으로 한번 색이 변하면 약물 치료없이 회복하기 어렵다.

신장질환 환자는 전문가와 상담 필요

본문이미지
사진제공=이미지투데이


신장질환이 있는 경우 데오드란트 사용 전에 전문가와 상담해야 한다. 데오드란트의 주성분인 알루미늄 클로로 하이드레이트는 신장질환이 있는 사람에게 반응한다. 데오드란트에는 평균적으로 알루미늄 클로로 하이드레이트가 5%가량 들어있다. 이 경우 신장질환자에게 알레르기나 피부 트러블을 유발할 수 있다. 신장질환자의 경우 화학성분이 첨가되지 않은 데오드란트를 구매하거나 전문가와 상담을 한 뒤 방법을 논의하는 것이 좋다.


권성진 인턴기자 sungjin@mt.co.kr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스토리카드
요즘 대세는 '혼술', 혼술에 어울리는 안주는?
세상에서 가장 비싼음식은?
절친에게만 말할 수 있는 내 비밀들
짝사랑 하는 사람이 꿈에 나왔을 때
그냥 우유 말고 아몬드 우유 고르는 사람 필독
다크서클 달고 사는 사람들이 보면 깜짝 놀랄 소식
최근 밝혀진 가수 리한나의 새로운 능력
여자연예인들이 타는 차는 얼마일까?
길이길이 기억되는 연예인 하객 패션
소에게 정말 감정이 있을까?
치과 과잉진료 구분하는 방법
사람의 욕심 때문에 만들어진 고양이 품종
어장 관리 남녀에게 물었다! 왜 하는거에요?
[여행] 혼자 다니면 위험한 나라들
나보다 잘 쓰는 것 같은 외국인 아이돌들의 필체
연인과 헤어지고 싶을 때 하는 거짓말 모음
이런게 명언이지! 박명수표 어록
괜히 국민MC가 아닌 유재석 명언
한 문제로 끝내는 노안 테스트
의사들이 마트에서 과일 주스 안 사는 이유
해달이 귀여운 이유
밀려오는 겨울잠과 싸우는 방법
겨울이면 생각나는 애니메이션 <코코> 명대사
걸으면서 담배 피우는 사람들에게 경고
마치 내 마음같은 백선생 백종원 명언
아는 척 했지만 사실 몰랐던 탄산음료가 몸에 안 좋은 이유
다람쥐는 사람을 좋아하지 않는다고?
이 선 넘으면 침범인 걸 알지만 더 듣고 싶은 아이유 이야기
커피믹스로 커피 저으면 안 되는 진짜 이유
라면 봉지 안쪽이 은색인 이유
인기콘텐츠
40대 女 -22kg 속성 다이어트!
40대女 주름 사라져! 최근 방송에도 나온 '이것'
금주 로또1등 예상번호 "1,26,29,..."

핫포토
오늘추천
콘텐츠 더보기
실시간 베스트
  • 1네이처 선샤인 '햇살 미소'[엑's HD포토]
  • 2'이태원 클라쓰' 박서준, 눈부시게 빛나는 청춘 변신..인생캐 탄생 할까
  • 3'99억의 여자' 조여정, 죽음의 위기 벗어나 99억 되찾았다
  • 4'한 놈만 팬다' 임한솔, 전두환 골프이어 강남 오찬까지 
  • 5[MT리포트]민식이법 '위헌 or 합헌'…헌재 유사사례 결정 보니
  • 6'공유의 집' 박하나, 요리부터 중고거래까지…그동안 몰랐던 엉뚱 매력
  • 7[사진]올리,'금발의 미녀'
  • 8'남산의 부장들' 이병헌, 韓 포스터 공개..흑백 압도하는 아우라
  • 9‘철파엠’ 권진영 “김석훈·유인영·박소담, 나와 친하면 난독 증세?”
  • 10아시아나 매각협상 기한 연장…"세부사안 조율 필요"
  • 11리미트리스 장문복 '화려한 투 톤 헤어'[엑's HD포토]
  • 12'씨름의 희열' 태백급VS금강급, 눈이 즐거운 흥미진진 대결
  • 13'99억의 여자' 조여정, 돈에 손댄 이지훈에 경고 "성공도 파멸도 내가 선택해"
  • 14UPA, 4대 항만공사 공동연구개발 업무협약 체결
  • 15'국회 무기한 농성' 황교안…"4+1은 혐오스러운 결속·비열한 야합"
  • 16"일반고 일괄전환 방침에" … 서울 외고·자사고 경쟁률 하락
  • 17"술 한잔"..구혜선, 취중 셀카도 러블리[★SHOT!]
  • 18ETRI, '시각 AI' 핵심기술 공개
  • 19[人더컬처] 장혁의 마음 속에는 ‘청년’이 산다
  • 20美 법무부 감찰관 "FBI 러시아스캔들 조사 부당 증거 못 찾아"
  • 21'디감기' 디원스, 예능감 업그레이드…입담X센스 폭발
  • 22반도건설, 건설재해근로자 치료비 지원금 3년간 '3억원 기탁'
  • 23[종합] 11월 취업자 33만1000명↑…60대가 고용률 상승 주도
  • 24'철파엠' 주시은 아나운서 "최근 이동욱 실물 봐…뱀파이어 같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