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시원에서 고시원으로…'주거난민' 된 청년들

머니투데이 / 김지성 인턴기자

2019-08-19 04:35:00

[보증금 부담에 고시원 전전하는 청년들…안전은 여전히 '무방비'
본문이미지
2일 찾은 서울 관악구 신림동에 있는 월세 27만원짜리 고시원 내부. 침대 시트를 걷으니 때가 낀 매트리스가 드러났다. /사진=김지성 인턴기자
층층이 쌓여 더운 바람을 내뿜는 실외기 옆을 지나니 입구가 나온다. '외부인 출입금지' 경고와 달리 문은 활짝 열려있다. 사람 하나 겨우 지나갈 수 있는 복도를 두고 좌우로 굳게 닫힌 문들이 마주 보고 있다. 20대 가난한 청년들의 보금자리, 고시원이다.

서울 동대문구 고시원에서 6개월째 살고있는 취업준비생 오모씨(25)는 여름이 시작되고 귀가 시간이 늦어졌다. 방에 에어컨과 창문이 없어 해가 떠 있을 땐 찜통이라서다. 오씨는 "에어컨이 복도에만 있어 외출할 때 방문을 열어두고 나간다"며 "도난 걱정보다 찜통이 돼 있을 방 걱정이 더 커서 어쩔 수 없다"고 말했다.

오씨는 한 평(3.3㎡) 안 되는 월 25만원짜리 방에서 산다. 사라지기 직전 테트리스 블록 마냥 들어찬 침대, 책상, 의자 등의 가구로 바닥엔 빈공간이 거의 없다.

밥상 펼 곳도 여의치 않아 주로 의자에 밥과 반찬을 올려놓고 바닥에 앉아 끼니를 챙긴다. 키가 183cm인 오씨는 잘 때 무릎을 굽혀야 하고, 옷장이 없어 대용으로 쓰는 침대 위 봉에 머리를 자주 박는다고 했다.

오씨는 "인근 원룸보다 월세가 15만원 정도 싸고, 무엇보다 500만원 넘는 보증금이 없어 여기가 최선이었다"며 "취업하고 목돈을 모을 때까진 계속 고시원에 살지 않을까요"라고 했다.

본문이미지
방에 있어야 할 소화기가 먼지 쌓인 채 고시원 복도에 방치돼 있다. /사진=김지성 인턴기자
송파구 한 서점에서 비정규직으로 일하는 주모씨(27)의 상황도 비슷하다.

주씨는 한때 뮤지션을 꿈꾸며 실용음악을 전공했지만 1년째 고시원에 살면서 꿈을 접었다. 월세와 생활비, 아픈 아버지 병원비까지 보태다 보니 생계를 유지하기도 바빴기 때문이다.

주씨는 "꿈을 좇는 것도 생활이 안정돼야 하는데, 사는 곳부터 불안정하니 현실적으로 가능한 고졸·비정규직에 지원하는 수밖에 없었다"고 말했다.

주씨가 사는 고시원 월세는 40만원. 일터가 있는 송파구 시세는 다른 지역보다 비싸다. 비싼 월세가 안전을 보장해 주진 않았다. 고시원 입구에 붙어있는 피난대비 안내도엔 방마다 소화기가 있지만 주씨 방에는 휴대용 조명등만 설치돼 있다.

방마다 있어야 할 소화기는 고시원 복도 한구석에 먼지가 덮인 채로 모여 있었다. 개중에는 제조시기가 2005년 10월인 것도 있다. 소화기 유효기간은 10년이다.
김지성 인턴기자 jskim@mt.co.kr, 최동수 기자 firefly@mt.co.kr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스토리카드
남극에서 요리를 하면 벌어지는 일
어떤 자세로 자는 것이 가장 좋을까?
여자친구 인생샷 찍어주는 세계의 남자들
디즈니 만화 속 배경이 된 실제 장소 7
머리카락으로 독특한 예술세계를 보여주는 여자
피사의 사탑은 지진이 나도 괜찮을까?
얼어 죽어도 아이스를 외쳐야 하는 이유
로마 명소의 2천 년 전과 현재의 모습
현실판 라푼젤이 등장했다!
두 달 동안 침대에 누워 생활하면 2천만원 버는 알바
반려묘가 중요한 과학적인 이유
탈묘 치료하려면 감자튀김 먹으면 된다고?
뉴스에 단골로 등장하는 '포토라인'은 왜 있는 걸까요?
다이어트 정체기, 어떻게 극복할까?
아침식사 '밥 vs 빵' 승자는?
디즈니 왕자들이 현실에 존재한다면 어떤 모습일까요?
종이와 수채화로 만든 미니 새들
행운을 가져다준다는 나라별 미신 6
슈퍼히어로가 평균체중이라면?
간호사 9명이 동시에 임신한다면?
스누피가 당신에게 전하는 위로
'3월 30일'은 지구촌 전등 끄는 날
수박 먹을 때 수박씨를 먹어야 하는 이유
조선 왕들이 사랑했던 약재, 생강의 효능은?
종이 예술의 끝판왕! 종이 가발 등장이요~
아직도 반려견에게 신발을 신기시나요?
구제쇼핑 성공하는 꿀팁
역대급 미소로 키즈모델 꿰찬 다운증후군 소년
고양이는 왜 상자를 좋아하나
알아두면 쓸모 있는 나라별 미신
인기콘텐츠
40대 女 -22kg 속성 다이어트!
40대女 주름 사라져! 최근 방송에도 나온 '이것'
금주 로또1등 예상번호 "1,26,29,..."

핫포토
오늘추천
콘텐츠 더보기
실시간 베스트
  • 1'소년24''프듀2' 출신 5인조 마이스트 3월 데뷔(공식)
  • 2방탄소년단 슈가, 코로나19 방지 대구 1억 기부(공식)
  • 3수지, 말이 필요 없는 봄여신…'수지 is 뭔들' [화보]
  • 4'인비저블맨', 이틀 연속 흥행 1위..코로나19 여파 관객은 1만 9천명 [공식]
  • 5방탄소년단, 'ON' 뮤비 최단기간 1억 뷰를 향해
  • 6"대구는 특별한 곳" 손예진, 코로나19 방지 위해 1억원 기부 [공식]
  • 7'욱토크' 보아, 무대공포증 극복→오리콘차트 1위… 20년 되돌아본 토크
  • 8사거리 그오빠 "어떤 음악 하는 밴드인지 적극 어필하고파" [화보]
  • 9김재환, '올해 가장 기대되는 쥐띠 아티스트' 1위…2위 강다니엘 [공식입장]
  • 10스티븐 스필버그, 39년 만에 '인디아나 존스'떠나나..새 감독 논의[Oh!llywood]
  • 11김우빈, 코로나19 확산 방지 위해 1억 원 기부
  • 12몰카범죄 10명 중 7명은 또 저지른다
  • 13JYP "데이식스 사생활·인격권 침해, 법적제재 포함 강경 대응" [전문]
  • 14김준수, '헤이즈 일기' 전격 출연..뮤지컬+'미스터트롯' 토크 풍성 [Oh!쎈 예고]
  • 15방탄소년단 새 앨범, 日 오리콘 데일리 앨범 차트 1위…美-英 차트 1위 ‘예약’
  • 16'도망친 여자' 홍상수x김민희x서영화, 70회 베를린영화제 석권할까[종합]
  • 17'날찾아' 박민영X서강준, 감성 온도 높일 新 서정멜로 탄생
  • 18'침입자' 송지효, 180도 다른 두 얼굴..극과 극 반전 매력
  • 19방탄소년단, 정규 4집으로 美 빌보드 1위…새 역사 쓴다
  • 20황보, 코로나19 韓 혐오 우려에 "안전히 일하는 중"
  • 21'반의반' 이하나, 첫 촬영 스틸 공개…피톤치드 매력 폭발
  • 22최우식, 담요 둘둘 감싸고 커피차 인증 '사랑스러워' [in스타]
  • 23이재욱 "연기, 채워도 채워도 부족한 기분" [화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