英국가 부르고 트럼프 재선 응원..."홍콩 도와달라" 외침

머니투데이 / 강기준 기자

2019-09-15 17:27:48

[중추절 연휴에도 홍콩 대규모 시위...CNN "中건국절이 시위 분수령" 전망
본문이미지
/AFPBBNews=뉴스1

중추절(중국의 추석) 연휴 주말을 맞아서도 홍콩 시위는 사그라들지 않았다. 이틀연속 대규모 시위가 벌어진 가운데 내달 1일 중국의 건국절이 최대 분수령이 될 것이라고 15일(현지시간) CNN이 보도했다.

주말 시위는 반정부를 외치는 홍콩 시위대와 친중파 시위대가 곳곳에서 집단 난투극을 벌이는 등 부상자가 속출했다. 지난 14일 홍콩의 한 쇼핑몰에서 국기와 우산을 들고 양측간 몸싸움이 일어났다. 이날 친중 시위대가 오성홍기를 흔들고 중국 국가인 '의용군 행진곡'을 부르자 홍콩 시위대가 '홍콩에 영광을' 이라는 노래를 부르며 맞받았고, 친중 시위대는 국기를 휘두르고 반중 시위대는 우산으로 맞서는 난투극이 벌어졌다. 이 때문에 25명이 부상을 당해 병원에 실려가기도 했다.

이튿날인 15일에도 홍콩 시위대는 대규모 거리 행진을 시작했다. 이번 시위는 지난 4일 캐리 람 홍콩 행정장관이 시위를 촉발시켰던 범죄인 인도법안(송환법) 완전 철회 공식 선언 이후 가장 큰 규모가 될 것으로 예상된다. 경찰이 불법집회로 규정했음에도 시위대는 거리 행진을 강행했다.

시위대는 오전부터 영국 영사관 앞에서 영국 국가를 부르며 "홍콩 사태를 도와달라"고 구호를 외쳤다. 이들은 영국이 중국과 맺은 1984년 홍콩반환협정에 따라 중국이 홍콩의 자유와 자치권에 대한 약속 지키도록 도와달라고 외쳤다.

오후 들어선 시위 규모가 더욱 불어났다. 홍콩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는 시위대가 성조기와 2020년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재선을 응원하는 플래카드까지 들고 홍콩문제를 도와달라고 요청했다고 전했다.

CNN은 홍콩 정부가 송환법 완전 철회 발표 뒤에도 시위가 지속되면서 중국 정부가 인내심을 잃는 시점이 내달 1일 건국절이 될 수 있다고 전망했다.

중국은 건국 70주년을 맞아 역대 최대 규모의 열병식 등 화려함을 과시할 예정인데, 홍콩 시위대가 이때를 맞아 또 오성홍기를 태우는 등의 시위를 할 경우, 사태가 더 악화할 수 있다는 예상이다.

CNN은 "중국 공산당은 중요한 기념일등을 계기로 통치 강화의 정당성을 부여하곤 했다"고 지적했다. 중국은 신중국 건국 70주년을 맞는 내달 1일을 비롯해 2021년에는 공산당 창당 100주년도 맞는다.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 입장에선 현재 성과를 강조하고 과시해야할 시기이기 때문에 홍콩 사태를 마냥 지켜만 보진 않을 것이란 분석이다.
강기준 기자 standard@mt.co.kr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스토리카드
하루 96끼씩 먹여 만든다는 스트레스 결정체 '푸아그라'
400여 년 전 밀가루보다 쌌다던 세계 3대 진미 중 하나
연예계 대표 다둥이 키우는 슈퍼맘&대디 5
달콤하지만 건강에는 독이 되는 설탕의 5가지 악영향
미드에서 활동하는 자랑스런 한국인들!
중국에서 만든 어마무시한 화분 클라쓰
손톱 흰 점의 정체가 궁금하지 않니?
사업이나 할까? 하는 사람들이 사업하면 안 되는 이유
'이것'만큼은 세계 최고라는 한국의 교통수단?
맛있어 보여서 구매좌표가 시급한 세계의 전투식량
아프리카의 역동적인 자연의 모습을 그대로 담은 사진
상상을 초월하는 세상에서 가장 독특한 슈즈들
오늘도 손발이 저리시다는 어머니를 위한 증상별 원인!
2022년에 열리는 월드컵이 특별한 이유
그들이 구글이 싫다는 플래카드를 내건 이유
중국에 존재한다는 짝퉁 파리
수박을 랩에 싸서 보관하면 안되는 이유
매일 바나나를 3개씩 먹으면 일어나는 놀라운 변화
약이랑 먹으면 안되는 음식
젖은 귀에 면봉을 쓰는 안되는 이유
전날에 햄버거 먹고 나면, 다음날 더 배고픈 이유
양파가 다이어트 식품인 이유
첫만남에 사람을 사로잡는 방법
안 좋은 공기 때문에 칼칼한 목 완화하는 방법
한국인의 밥상, 최고의 궁합
재채기 할 때 손바닥으로 막으면 안되는 이유
환상적인 프랑스 디저트
1인 가구도 쉽게 즐길 수 있다는 '애플 수박'
똑같은 모습이 비춰지지 않는다는 물에 비친 세상
세면대에 구멍이 없으면 어떡해요?
인기콘텐츠
40대 女 -22kg 속성 다이어트!
40대女 주름 사라져! 최근 방송에도 나온 '이것'
금주 로또1등 예상번호 "1,26,29,..."

핫포토
오늘추천
콘텐츠 더보기
실시간 베스트
  • 1[하이라이트]김신욱 4골, 손흥민 2골...한국, 스리랑카에 8대 0 대승
  • 2사연 많은 역대급 프로야구 벤치클리어링 BEST 10
  • 3영화 ‘아수라’ 정우성, 근황 공개…태풍 피해 봉사활동까지 “마음씨도 착해”
  • 4강다니엘 '와인데이' 함께 와인 마시고 싶은 스타 1위
  • 5경부 고속도로 사고, 4중 추돌로 40여 명 부상
  • 6日후쿠시마 "태풍으로 방사성 제염 폐기물 자루 유실"
  • 724시간동안 남친집에서 기생충처럼 몰래 살기!!! 과연 가능할까?ㅋㅋㅋㅋㅋ
  • 8주변에 꼭 한명씩 있는 짜증나는 친구 유형 ㅡㅡ (공감주의)
  • 9아이유, 새 앨범 '러브 포엠' 11월 1일 발매 확정
  • 10'강아지 구충제' 복용 시작한 김철민 "1% 기적을"
  • 11'창원 초등생 뺑소니' 카자흐스탄인, 27일 만에 국내 송환
  • 12한·중 공동으로 중국 어선 불법조업 감시
  • 1324시간동안 도시 VS 시골!! 어디 삶의 질이 더 좋을까???
  • 14소개팅 할 때 정 떨어지는 유형 ㅋㅋㅋ 혹시 내가...????
  • 15블랙핑크 지각논란, 행사 주최 측 "늦은 것 맞다" 소속사 '묵묵부답'
  • 16송일국, 폭풍 성장 '삼둥이' 근황 공개 '벌써 초등학생'
  • 17커피는 '아침 10시'까지 참아라…왜?
  • 18"엄마, 안아줘"… 4살 꼬마가 생방송 뉴스 나온 이유
  • 19박막례 할머니가 소개하는 냉장고 속 김치&장아찌!
  • 20세상에서 가장 특이한 볼펜 TOP10 모아봄 ㅋㅋㅋㅋㅋ
  • 21송가인 단독콘서트, 팬클럽 ‘Again’ 위해 선예매 진행..각별한 팬사랑
  • 22스리랑카의 '비매너 축구'…가슴 가격당한 백승호 "멍들었다"
  • 23독일 유대교회 총격사건, 35분간 '온라인 생중계'…2200명 시청
  • 24깜찍한 외모에 그렇지 못한 취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