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트코인 선물 나오지만…대형 은행들은 '머뭇'

머니투데이 / 권다희 기자

2017-12-07 14:08:58

[CME CBOE 곧 비트코인 선물 출시…비트코인 선물로 청산소 불안정 야기될까 우려
본문이미지
올해 비트코인 가격 추이/자료=코인마켓캡

글로벌 대형 은행들이 비트코인 선물 거래 도입을 연기할 것이라고 파이낸셜타임스(FT)가 6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세계 최대 선물거래소 시카고상품거래소(CME) 등이 곧 비트코인 선물을 출시하지만 규제 측면에서 준비가 덜 됐다는 우려 때문이다.

FT에 따르면 시카고옵션거래소(CBOE)와 CME가 지난주 미국 선물거래 감독당국 선물거래위원회(CFTC)의 허가를 받고 각각 11일, 18일 선물거래를 개시하지만 은행·증권사 등 중개업체들이 비트코인 선물 거래 도입에 반발하고 있다.

선물업계 주요 로비 단체인 미국선물협회(FIA)는 7일 CFTC에 비트코인 선물 거래에 대한 우려를 담은 서한을 보낼 예정이다. FT가 입수한 이 서한에서 FIA는 "비트코인 선물 거래에는 공공성·투명성이 부족하다"며 "출시 전 잠재적 위험성에 대한 검토가 충분하지 않았다"고 주장했다.

업계는 비트코인 선물과 연관된 위험을 자신들이 떠안게 될 상황을 우려한다. 특히 청산소의 변동성이 높아질 수 있다는 점에서다. 청산소는 선물거래 매입자와 매도자 사이에서 결제를 보증하는 곳이다. 그런데 비트코인은 변동성이 워낙 높아 이 변동성이 청산소의 불안정으로 이어질 수 있다. 한 선물중개업체 관계자는 FT에 "가상화폐의 가능성에 열려 있기는 하지만 적절하게 통제되고 규제돼야 한다는 전제가 필요하다"며 "우리는 여전히 최악의 시나리오를 우려하고 있다"고 말했다.

온라인 증권사 인터랙티브 브로커스의 토마스 페터피 최고경영자(CEO)도 비트코인 선물 도입이 청산소로 들어올 경우 시스템리스크가 높아질 수 있고 우려했다. 이에 따라 인터랙티브는 6일 고객들에게 극도의 변동성 때문에 비트코인 선물 매도를 할 수 없을 것이라고 공지했다.

CFTC도 거래를 인가는 했지만 우려가 높다. CFTC는 지난주 "가상화폐 시장이 상당 부분 규제받지 않고 있다"며 "CTFC가 제한적으로 법적인 감독 권한을 갖겠다"고 경고했다.

비트코인은 올해 1000달러가 채 못 되는 가격으로 거래를 시작해 1년도 안 돼 13배 이상 뛰었다. 특히 비트코인은 지난주 폭등에 이어 20% 하락하는 등 최근 높은 변동성을 보였다.

이번주 들어선 다시 급등세를 재개했다. 미국 동부시각 6일 저녁엔 처음으로 1만4000달러(약 1530만원)를 돌파했다. 1만2000달러를 넘어선 지 채 하루가 안 돼서 잇달아 심리적 저항선을 돌파한 것이다. 이제 비트코인의 시가총액은 2300억달러(약252조원)에 도달했다. 이는 뉴욕증시 S&P500 상장사 중 20번째 대형주의 시총과 맞먹는다.

한편 코인마켓캡에 따르면 한국 시각 7일 오후 1시 40분 기준 비트코인은 전일 같은 시각 대비 17% 뛴 1만4535.80을 기록했다. 반면 또 다른 가상화폐 이더리움은 2.7% 밀린 439.28달러를, 비트코인에서 갈라져 나온 비트코인 캐시는 6.7% 밀린 1404.33달러를 나타냈다.


권다희 기자 dawn27@mt.co.kr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스토리카드
장수 하는 개의 비결이 바로 이것?
통유리로 된 공중 식당에서 식사를 한다고?
제주 사람이 추천하는 진짜 기념품
무릎이 아프다면 절대 하면 안되는 행동
3천년 동안 보관해도 되는 음식
편리하지만 무서운 전자레인지의 위력
꼭 알아야 할 골반 교정 자세
식후에 꼭 커피 마시는 사람이 알아야 할 사실
헤어지지 못하는 연인들이 알아야 할 것들
남한테 관심없는 사람들 특징
강아지가 눈을 보고 폴짝폴짝 뛰는 이유
'News'의 어원을 알아보자
회 시키면 밑에 깔려있는 '이것', 먹어도 되는걸까?
20년 전 스마트폰을 예언한 사람이 있다
임산부의 배를 만지면 안되는 이유
호불호 심하게 갈리는 과자들
호불호 심하게 갈리는 음료수 TOP7
여우를 집에서 키운다면 개의 반응은 어떨까?
카페 알바생들이 말하는 꿀시간은 언제?
스마트폰과 함께라면 될 공부도 안된다
걸어도 걸어도 살이 안 빠지는 이유
할머니들의 귀여운 파티현장 급습!
워런 버핏과 아침식사는 같이 하면 안되는 이유
직장인들 사이에서 유행중인 놀이
카페 알바생들이 말하는 꿀시간은 언제?
카페 알바생들이 말하는 카페 진상 고객 유형
편의점 삼각김밥 어떻게 먹어야 맛있을까?
냉면에 계란이 반쪽만 들어있는 이유
썸인지 어장인지 헷갈릴 때는?
구운 마늘은 영양소가 없을까?
인기콘텐츠
40대 女 -22kg 속성 다이어트!
40대女 주름 사라져! 최근 방송에도 나온 '이것'
금주 로또1등 예상번호 "1,26,29,..."

핫포토
실시간 베스트
  • 1통유리로 된 공중 식당에서 식사를 한다고?
  • 2조수애가 든 은방울꽃 부케, 1000만원 아닌 40만원…박서원 "비싸긴 하네"
  • 3'최고의 포수' 양의지 NC행…네티즌 "2019년 한국 시리즈는 우리 것"
  • 4이집트 '노란조끼' 판매금지… 제2 '아랍의 봄' 우려
  • 5제이플라, 한국 1인 크리에이터 '최초' 유튜브 구독자 1천만 명
  • 63천년 동안 보관해도 되는 음식
  • 7치어리더 황다건, 성희롱 폭로에 박기량 발언 재조명…"술 따르라 하기도"
  • 8'박항서 매직'에 베트남 숙원이 눈앞에…
  • 9美국무부, 北 17년 연속 '종교자유 특별우려국'에
  • 10'스쿨 미투' 조사 받던 고교 교사 숨진채 발견
  • 11사람 말을 알아 듣는 강아지
  • 12남한테 관심없는 사람들 특징
  • 13박서원♥조수애, 야상 화보부터 은방울꽃 부케까지
  • 1419세 소녀 파이터 이예지, '케이지 밖 일상' 영상 공개
  • 15감산합의 약발 벌써 떨어졌나...유가, 수요둔화 우려에 하락
  • 16"죽는구나 생각했죠" KTX 탈선 당시 내부 상황
  • 17'News'의 어원을 알아보자
  • 18방탄소년단 교통사고 경미 아미들 깜짝 "사생들, 애들 다치게 하면 가만 안 둬"
  • 19이태양·문우람, 승부조작 가담자 실명 공개 일파만파…근거는 브로커 발언?
  • 20中 법원, 아이폰 舊 모델 판매금지…퀄컴특허 침해 때문
  • 21이재명 부부 기소여부 11일 결정…'친형 강제입원' 이재명 기소·'혜경궁 김씨' 김혜경 불기소 가닥
  • 22유튜브가 발표한 '2018 가장 사랑 받은 인기 영상'
  • 23실화 영화 속 싱크 100% 여주인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