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 대형주 너무 올랐나…연말 차익실현에 급락

머니투데이 / 베이징 중국 진상현 특파원

2017-12-07 17:48:19

[항셍지수 최근 2주새 6% 가까이 하락…텐센트 지리자동차등 급등 종목들 하락세
홍콩 증시에 상장돼 있는 중국 대형주들이 연말을 앞두고 급격한 하락세를 보이고 있다. 그동안 고공행진을 이어와 연말 수익을 확정 지으려는 차익 실현 매물들이 쏟아지고 있다는 분석이다.

7일 홍콩 증시에 따르면 2주 전 10년 만에 처음 3만 선을 넘었던 홍콩 항생지수는 이후 전날까지 6% 가까이 하락했다. 전날 하루에만 지수가 2.1% 하락하며 주요 매물대인 50일 평균선 밑으로 떨어졌다. 이날 0.26% 상승하며 3일만에 반등에 성공했지만 그동안의 낙폭에 비하면 미미했다. 슈로더의 마누 조지 펀드매니저는 "매도세는 수개월 동안의 행복 이후에 찾아온 비관론을 보여준다"고 말했다. 그는 "투자자들이 불안해 하고 있고 그 동안의 이익을 실현하기를 원하고 있다"고 말했다.

기술주가 특히 그렇다. 항셍지수에서 차지하는 비중이 높은 중국 인터넷 거물 텐센트의 주가는 전날 하루 2.7% 하락했다. 최근 2주 사이 17.5% 급락한 것이다. 이날 3.28% 상승 반전했지만 지속성 여부는 두고봐야 한다. 텐센트 주가 급락은 세계적인 기술주 매도 분위기의 연장선에 있는 것으로, 주식 거래자들이 자신들의 최고 성과를 확정짓고 싶어하는 것으로 FT는 분석했다. 텐센트는 올들어 전날까지 93% 급등했으며, 지난 11월에는 시가총액이 미국의 대표적인 기술주 페이스북을 앞지르기도 했다.

홍콩증시에 상장된 중국 대형주들로 구성된 홍콩H지수(HSCEI)의 낙폭은 더 크다. 전날 2.8% 하락해 10월 초 이후 두 달 여만에 가장 낮은 수준까지 떨어졌다. 역시 차익 실현을 배경으로 꼽힌다. 홍콩H지수는 올들어 전날까지 18.8% 상승했다. 한 증시 분석가는 "미국과 북한간의 불확실성을 일부 투자자들이 매도 기회로 삼는 것 같다"고 말했다.

자동차주도 약세를 면치 못하고 있다. 전날 광저우자동차는 9%, 창청모터스는 3.8%, 지리자동차는 8.4% 떨어졌다. 이들 종목은 모두 올들어 급등한 주식들이다. 광저우자동차는 올들어 87%, 지리는 239% 올랐다. 한 분석가는 "투자자들이 첨단 기술주와 자동차주가 포함된 지수에 있는 급등 주식들을 팔면서 시장이 신중한 분위기로 바뀌고 있다"고 전했다.

다른 펀드매니저는 금리 인상에 대한 기대로 첨단 기술주를 팔고, 금융주를 사는 것 같다고 분석했다. 지난 주 1개월 만기 홍콩 은행간 금리인 히보(Hibor)는 금융위기 이후 최고 수준인 1% 이상으로 뛰었다. 금리 인상은 은행들의 이익 마진을 확대하는 효과가 있다.


베이징(중국)=진상현 특파원 jisa@mt.co.kr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핫포토

스토리카드
세상에서 가장 젊게 사는 `꽃할배` TOP5
디즈니 남자주인공을 실제로 만날 수 있다..?
쓰다듬고 싶은 멍뭉미 대표 남자 연예인 BEST5
전세계를 웃기고 울린 엄마라면 누구나 공감하는 일상들
초동안 얼굴로 20대에도 아역 연기한 배우들
마라톤 대회에서 꼴찌였던 학생이 우승한 이유
내 나이 60세, 새로운 삶을 시작하게 됐다
광고를 보면 택시 요금이 무료?!
제모할 때 꼭 알아야 되는 주의사항
국수 두 그릇 먹고도 살 안 찌는 방법
연예부 기자가 직접 뽑은 실물 갑 연예인 BEST7
외로움을 사랑이라 착각하는 사람들의 특징
일상생활에서 모르는 사람과 신경전을 벌이게 되는 순간
봄,여름 맞이 10평대 원룸 인테리어 추천
얼린 수박, 감춰왔던 진짜 속살 살펴보니…
앞에서 못할 말, SNS로 퍼트린 김기수 안티팬
정신력이 강한 사람들이 절대 하지 않는 행동
[공감주의] 남자가 식욕을 잃어버리는 순간
대충 끄적인 낙서가 예술이 되는 순간
왜 영국 왕실 행사에 모자를 쓰는 걸까?
엘리자베스 여왕이 눈에 잘 띄는 옷을 입는 이유
그녀가 레드카펫에서 하이힐을 벗어던진 이유
혹시 우리집 강아지만 이러나요
외국여행 중에 생긴다는 한국인의 이상한 경제관념
일본 여행 가서 이렇게만 하면 됨. (꿀팁)
독특한 컨셉 사진으로 한숨에 SNS 스타가 된 주부
`공`중에서 농구공만 주황색인 이유
오사카에서 먹는걸로 시작하고 먹는걸로 끝이 나는 이유
디저트 덕후에게 천국이라는 이 곳
나를 집어삼키는 어두운 마음에 대하여
실시간 베스트
  • 1제모할 때 꼭 알아야 되는 주의사항
  • 2박정민 "학창시절 전교 1등..주변 학원서 영입 들어와"
  • 3'첫 태극마크' 오반석 "공격에서도 높이 살리고 싶다"
  • 4폴 크루그먼 "신흥국 위기상황 1990년대 닮은꼴"
  • 5몰카 6000장 찍은 몰카범…잡고 보니 '구청 직원'
  • 6집사들 필독! 고양이가 밥을 많이 먹는다면, 그 이유는?
  • 7광고를 보면 택시 요금이 무료?!
  • 8유이, 서른한 살 느린 호흡으로 [인터뷰]
  • 9西 언론 "발렌시아, 이강인과 재계약 추진…접촉 있었다"
  • 10외환위기 문턱에 선 터키… 기준금리 3%P 인상 '환율 긴급 방어'
  • 11‘외모지상주의’ 박태준 “‘밤토끼’ 운영자 검거 감사” 편지 공개
  • 12인기 유튜버 대륙남, 대만 내 혐한 조짐에 택시 영상 삭제하고 사과
  • 13내 나이 60세, 새로운 삶을 시작하게 됐다
  • 14AOA "함께 있을 때 가장 행복하고 힘이 된다"
  • 15이덕희, 25일 오후 '프랑스오픈' 예선 결승..본선 눈앞
  • 16트럼프, 북미 정상회담 전격 취소 "지금은 부적절"
  • 17KBS·MBC이어 MBN도…일베 이미지 사용 파문
  • 18손예진·서현, 영정사진 만든 중국 예능…실제 사진 보니
  • 19마라톤 대회에서 꼴찌였던 학생이 우승한 이유
  • 20모건 프리먼이 성추행? '성희롱도 있었다' 여성 16명 폭로
  • 21한화이글스 이동걸 은퇴…전력분석 연수 받는다
  • 22넷플릭스 가치, 디즈니 제쳐…“세계 최고 엔터회사” 자리매김
  • 23'판사 블랙리스트' 3차 조사결과...어떤 내용이든 후폭풍 불가피
  • 24과대포장도 역시 대륙은..못 이겨
  • 25초동안 얼굴로 20대에도 아역 연기한 배우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