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학규, '황교안 제안'에 선긋기…유승민, 참전 가능성은?

머니투데이 / 이원광 기자

2019-09-12 10:33:46

[손학규 "국민 심판 받은 세력, 文정권 단죄 말 안돼"…유승민 "합류 안할 이유 없다"
본문이미지
바른미래당 손학규 대표가 이달 10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조국 법무부 장관 임명 관련 성명서를 발표하고 있다. / 사진=홍봉진 기자 honggga@
손학규 바른미래당 대표가 조국 법무부장관 퇴진 등을 위한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의 연대 제안을 사실상 거부했다. 조 장관 임명을 반대하면서도 대립과 대결보다 국민 통합을 위한 정치를 강조했다. 유승민 전 바른미래당 대표 등 비당권파를 중심으로 한 보수 연대 가능성이 제기된다.

손 대표는 11일 국회 본청에서 당 최고위원회의를 열고 “이미 국민 심판을 받은 세력이 문재인 정권을 단죄한다는 것은 말이 안된다”고 밝혔다. 이어 “혹자는 이번 (조 장관) 사태를 이유로 정권 퇴진 운동을 해야 한다고 말한다”며 “대립과 대결의 정치에선 똑같은 비극이 반복될 뿐”이라고 강조했다.

손 대표는 또 “국민과 함께 특권층 비리를 척결하는 데 앞장설 것”이라며 “이념 편가르기를 멈추고 공정사회를 열어가는 데 힘쓰겠다”고 말했다. 이어 “12일 저녁 광화문에서 열리는 촛불집회도 편가르기가 아니라 국민을 모으는 데 (노력할 것)”이라고 했다.

손 대표의 발언은 ‘국정 농단’ 사태와 박근혜 전 대통령의 탄핵을 염두에 둔 것으로 풀이된다. 조 장관 임명을 비판하면서도 한국당과는 선긋기에 나선 셈이다. 황교안 대표는 이날 추석 대국민 메시지를 통해 “문재인 정권의 폭정과 절체절명의 국가적 위기 앞에, 대한민국을 지키려는 모든 분들이 힘을 모아야 한다”며 “제가 제안한 ‘조국 파면과 자유·민주 회복을 위한 국민 연대’가 첫걸음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손 대표는 추석 연휴를 앞두고 서울역을 찾아 이같은 입장을 분명히 했다. 손 대표는 “황 대표가 전날 찾아와서 연대하자고 말씀하셨다”며 “편가르기나 이념 논쟁을 부추기는 것이 돼선 안된다, 국민과 함께 개혁의 정치 통합을 위해 나가자, 제발 조 장관의 임명 철회하고 국민을 통합하길 진정으로 바란다, 이런 이야기를 했다”고 말했다.

이에 바른미래당 내 비당권파와 한국당과 연대에도 관심이 몰린다. 오신환 바른미래당 원내대표는 여야 간 조 장관 인사청문회 개최 합의에 반발하며 청문회에 불참했다.

이에 ‘작심 발언’을 쏟아낸 유승민 전 대표와 한국당 간 연대 가능성도 제기되는 상황이다. 유 전 대표는 이달 10일 국회에서 열린 당 원내대책회의 직후 기자들과 만나 "국민들이 이 문제에 대해 저항하기 시작하면 그게 대통령과 이 정권을 끝내는 그런 상황까지도 갈 수 있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황 대표가 제안한 국민연대에 대해서는 "이번에 조국 사태 해결을 위한, (장관) 임명을 철회하고 원점으로 돌리는 그 일에는 저나 시민들, 정당들 누구라도 협조할 수 있다"고 밝혔다. 이어 "한국당이나 저희들이나 이 문제 대해서 생각이 같다면 (공동대응에) 합류 안 할 이유가 없다"고 했다.
본문이미지
바른미래당 유승민 의원이 지난 6월 4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제59차 의원총회에서 생각에 잠겨 있다. / 사진=홍봉진 기자 honggga@


이원광 기자 demian@mt.co.kr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스토리카드
얼음이 이렇게 유용할 줄이야! 색다른 얼음활용법
여행 다녀왔을 뿐인데 SNS스타가 된 커플
세상에서 제일 큰 고양이
옷 색깔로 보는 심리
새벽의 무서운 화면, 컬러바
생기있는 입술을 위한 5가지 특급 비법 전수
마치 레깅스와 한몸인 듯한 명품 각선미 가진 스타들
당신 앞에 드래곤이 나타났다
손발 차가운 사람들이 꼭 먹어야 하는 음식
자주 묻히는 얼룩 없애는 꿀팁
혼자 여행갈 때 알아두면 좋은 것
아이들 앞에서 이 행동은 금물이에요!
너무 아름다워 놀라운 버섯으로 만든 자연주의 예술
할리우드 영화 속 옥에 티
당신이 상상한 그 이상! 숟가락 예술!
외계인의 비밀스러운 바캉스
육아에 필요한 다섯가지
SNS 화제의 패션키즈
집순이집돌이 솔로들이 외출이 하고 싶을 때
디즈니 공주들이 현실에서 일한다면?
세계 속 구글 사옥의 모습은?
유쾌한 커플은 커플사진도 남다르다! 따라하고 싶은 커플사진
매니아층이 두텁지만 가격이 엄청 비싼 그것은?
스코틀랜드 작은 집의 정체는?
다크서클에 도움이 되는 특급 비법 3가지
개 산책시킬 때 조심해야 하는 꽃이 있다?!
의사들이 절대 먹지 않는 식중독 유발 음식
집마다 제각각이라는 물 마시는 유형.jpg
왕세자 역할의 스타들
'왓 더 헬' 효과의 충격적 결과
인기콘텐츠
40대 女 -22kg 속성 다이어트!
40대女 주름 사라져! 최근 방송에도 나온 '이것'
금주 로또1등 예상번호 "1,26,29,..."

핫포토
콘텐츠 더보기
실시간 베스트
  • 1충격 그자체인 착시현상 테스트 2탄!! 여러분은 뭐가 보이시나요..?
  • 2전세계에서 한국인들이 가장 많이 먹는다는 음식 TOP4
  • 3손흥민, 레전드 시어러가 뽑은 EPL 5R 베스트11 선정
  • 4BTS 정국과 연애설 타투이스트 A씨 "연인 사이 아냐"
  • 5돼지열병에 식당들 '金겹살' 조짐…유통가 "이동금지 48시간이 관건"
  • 6황교안 "굶어 죽는 이들 먹고 살게 만든 '박정희' 부정하는 건 역사를 부정하는 것"
  • 7얘들아. 아이스크림 200원이던 시절이 있었단다^^.. 잘 몰라도 괜히 같이 추억돋는 응팔 광고 모음집!
  • 8다른 나라 군인들은 이런걸 먹는다고??! 전세계 전투식량특집!
  • 9크러쉬, '나빠' 1위 공약 지켰다…한강 버스킹에 2500명 운집
  • 10박지성·손흥민 잇는 황희찬…한국선수 역대 3번째 UCL 득점
  • 11금손 엄마가 아이들에게 선사하는 마법같은 추억
  • 122골 손흥민! 경기 후 팬들에게 기립박수 받는 클라스!!!
  • 13유재환 고열로 병원행, 이유는? "32kg 감량 후…"
  • 14호날두 "성폭행 루머로 인해 힘들었다"
  • 15서울 65세 이상 인구 14.4%…사상 첫 고령사회 진입
  • 16손을 물어버린 메기!는 베어가 회쳐버렸으니 안심하라구~
  • 17디즈니 실사영화가 잃어버린 가장 중요한 것
  • 18안재현, '신서유기7' 안한다…"출연 부담 커"
  • 19이홍기, '마수리' 아역배우→FT아일랜드 보컬→30일 '최전방' 백두산부대 입소
  • 20또 고령 운전자 사고…막을 방법 없나
  • 21"서로 원해서" 16살 제자와 성관계 교사, 아동복지법 적용
  • 22나무늘보의 문제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