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부선 "상간녀? 비구니처럼 살았어"…'공지영 전 남편' 논란에 '억울'

머니투데이

본문이미지
/사진 = 머니투데이 DB
공지영 작가와 배우 김부선씨가 공 작가의 전 남편과 관련된 '음란사진 협박 의혹'을 놓고 연일 공방전을 이어가는 가운데, 김씨는 "평생을 비구니처럼 살았다"며 억울함을 호소했다.

김씨는 13일 페이스북에 "김부선 상간녀. 불륜녀. 잡X. 헤픈X. 애비가 누군지도 모르는 화냥X. 이게 할 소린가"라며 "들어들 보라. 딸 낳고 30년간 비구니처럼 살았다"는 글을 올렸다.


김씨는 "내 오래된 벗들은 '나라에서 열녀문을 주는 것도 아닌데 왜 그렇게 산이나 다니며 연애 한 번 안 하고 사느냐'고 (한다)"며 "우리 큰언니는 '부부가 제일 좋을 때가 30~40대인데, 돌아오지 않을 애 아빠만 기다린다. 독수공방 누가 알아주냐'고 한다"고 말했다.

김씨는 "세상과 남자가 너무 무섭다. 지금도 그렇다"며 "말죽거리 잔혹사, 애마부인 등 그거 다 영화 속 인물이다. 현실과 영화는 천지 차이"라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남자 성기 어떻게 생겼는지 누가 그려보라면 주전자나 솥뚜껑 그릴지도 모른다"고 덧붙였다.

김씨는 "김부선은 성적으로 성직자처럼 살았다. 자살 안 한다"며 "억울해서 눈 못 감는다. 사는 게 내게는 투쟁이다"라고 말했다.

앞서 공 작가는 지난 11일 "전 남편의 음란 사진과 관련해 김부선이 1년째 협박을 하고 있다"며 "남편이 보냈다는 음란 사진을 공개하라"고 말했다. 이에 김씨는 "협박이 아닌 요청"이라며 공 작가가 통화 녹취파일이 유출된 것에 대해 공개 사과하라는 취지라고 반박했다.

공 작가는 2018년 6·13 지방선거를 앞두고 김씨와 이재명 경기도지사의 '스캔들 공방' 당시 김씨를 공개 지지한 바 있다. 그러나 공 작가와 김씨로 추정되는 통화 녹취록이 SNS에 유출되며 관계가 틀어졌다.

김씨는 공 작가를 녹취 파일 유출자로 의심하며 '파일 유출 때문에 이 지사와의 소송에서 패소했다'고 말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공 작가는 파일 유출과 자신이 무관하다며 한 누리꾼을 유출 혐의로 경찰에 신고하기도 했다.

오진영 기자 jahiyoun23@mt.co.kr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베스트
  • 1검찰, 조주빈에 무기징역 구형… "반성만으로 상황 무마 안돼"
  • 2비와이 손편지로 여자친구와 결혼 소감 남겨
  • 3'삼진그룹 영어토익반' 개봉 첫 날 박스오피스 1위…실관람객 호평
  • 4아이린·슬기 갑질? 에디터 '폭로글' 파장
  • 5랍온어비트 "국내 래퍼 다 대마 핀다" 충격 발언…대마 옹호론 펼쳐
  • 6래퍼 니안, 대마초 혐의로 적발…메킷레인 작업실서 오왼 등과 집단 흡입
  • 7서울시, 지하철·버스 요금 오른다…지하철 1550원, 버스 1500원
  • 8아이폰12 배터리 사양 9% 줄었다…미니는 21% 작아
  • 9수능 감독하던 교사, 수험생에 "마음에 든다"…응시원서 보고 연락
  • 10北·中 정상 '축전교환' 친분 과시…김정은 "북·중 친선 새 활력기 들어섰다"
  • 11오왼, 대마 적발 숨기고 '쇼미9' 출연…제작진 "출연분 삭제·하차"
  • 12만취 승객 성폭행한 택시기사…다른 피해자들은 신고도 못했다
  • 13"반성 중" 나플라·루피·오왼·블루·영웨스트, 대마초 파문…'쇼미9' 불똥
  • 14'당근마켓'에 올라온 아기, 미혼모와 떨어져 제주 보육시설에 입소
  • 15로건 아내, 끝내 유산…"원인 제공자 처벌할 것"
  • 16재외동포재단 이사장 "유승준, 입국허용해야"…엿새전 병무청장 "안돼"
  • 17크러쉬, 11월 12일 입대…"이번 앨범 모든걸 쏟아 부어, 다시 만날 날 고대해"
  • 18월성1호기 폐쇄 감사결과 '판도라의 상자' 내일 열린다
  • 19큐브 측 "펜타곤 후이, 12월 3일 훈련소 입소…사회복무요원 복무 예정"
  • 20"코로나는 거짓말" 33세 인플루언서…결국 감염으로 사망
  • 21군인권센터 "훈련병 휴대폰 사용금지는 차별"…인권위 진정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