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경문 대표팀 감독 "선수 선발, 올해 활약-누적 성적 참고하겠다"(일문일답)

엑스포츠

2019-04-15 14:55:58


[엑스포츠뉴스 소공동, 채정연 기자] 김경문 야구 대표팀 감독이 남은 기간 동안 전력 분석에 힘써 좋은 성적을 내겠다고 밝혔다.

15일 서울 소공동 웨스틴조선호텔 오키드룸에서 2019 WBSC(세계야구소프트볼연맹) 프리미어12 서울 예선라운드 기자회견이 열렸다. 리카르도 프라카리 WBSC 회장을 비롯해 정운찬 KBO 총재, 김응용 KBSA 회장, 김경문 국가대표팀 감독과 이승엽 KBO 홍보대사가 참석했다.

김경문 감독은 올해 1월 대표팀 신임 감독으로 선임됐다. 지난해 11월 선수 선발 과정의 책임을 안고 자진 사퇴한 선동열 감독의 뒤를 이었다. 2008년 베이징 올림픽 금메달 신화를 일궜던 김 감독이 프리미어12와 2020년 도쿄 올림픽에서 또 한번의 역사를 써낼지 주목된다.  

다음은 김경문 감독과의 일문일답.

-이번 대표팀은 선수 선발에 있어 어떤 공정한 시스템을 구축하려 하나.
▲시스템에 대해 말하기에는 아직 확실치 않다. 올해 성적과 그간 선수가 쌓은 기록을 참고하려 생각하고 있다.  

-C조 다른 국가의 전력을 어떻게 평가하나.
▲한국이 낫다는 말이 나오지만 감독으로서는 늘 걱정한다. 시일이 많이 남았으니 조금 더 전력분석 쪽에서 준비하겠다. 한국에서 뛰고 있는 외국인 선수들도 있지 않나. 잘 준비해서 좋은 성적 낼 준비 하고 있다.

-메이저리거들의 선발이 가능하게 된다면.
▲생각하지 않고 있다. 한국에서 뛰고 있는 좋은 선수들 위주로 구성할까 생각한다. 마지막에 빅리거들이 합류할 수 있다면 그때 코칭스태프와 의논해 결정하겠다.

-호주와의 첫 경기가 중요하다고 보는데.
▲일정이 좀 많이 남았으니 전력 분석을 통해, 한국에서 좋은 투수들이 있으니 신경쓰겠다. 팀과 팀 대표로 만났을 때는 상대 좋은 투수가 나오면 타자들이 곤욕을 치른다. 남은 시간 동안 철저히 준비 잘 하겠다.

-시즌 초반 몇 경기 안 했지만 신인급 선수가 눈에 띈다. 어느 선수들을 눈여겨 보고 있나.
▲눈에 들어오는 선수들은 있다. 하지만 팀을 위해 열심히 뛰고 있는 선수들이다. 이름을 말씀드릴 수는 없다. 일본이 좋은 게 있다면, 한국도 마음에 드는 선수들이 있다. 시간 좀 더 지나서, 스태프들과 모여 최종 결정하겠다.

-공인구 교체가 국제대회 경쟁력도 고려했다.
▲내가 현장을 떠난 지 좀 됐다. 그래도 잘 맞는 것들은 넘어가더라. 너무 신경쓰면 좋지 않을 것 같다. 좋은 타이밍에 연습 많이 한 선수들은 다 넘어가니 너무 신경 안 써도 될 것 같다.

lobelia12@xportsnews.com / 사진=소공동, 김한준 기자

     
스토리카드
옆 사람 대두 만드는 연예계 대표 소두 연예인 5
우리나라가 발명한 세계적인 발명품들
남자들이 잘생긴 표정 짓고 싶을 때
한 때 잘나가던 개그맨들이 선택한 두 번째 직업은?
헐리웃 대작 영화에 아주 잠깐 나온 까메오 스타는?
홍콩 한복판에서 춤추는 발레리나들?
여자들은 모르는 남자화장실의 비밀
살아있는 사람이 포장된 커플 사진?
음식은 사실 마녀의 장난이에요
드론으로 촬영한 화려한 상하이의 모습은?
굉장히 드물다는 금빛 눈동자를 가진 연예인
나이차이 많이나는 형제자매 공감
SNS 스타들이 즐겨먹는 아보카도, 많이 먹으면 안 되는 충격적 이유
한국보다 외국에서 더 인기 많은 한국인 Best5
뜨기 위해 눈 색깔을 바꾼 흑인 배우
이제까지 속고 있었던 양송이 물의 진실
과자 한 봉지는 성에 안 차는 당신을 위한 꿀정보
전국에 몇 명 없는 특이한 성씨의 스타들
케이윌이 본명으로 데뷔했으면 큰일이 나는 이유
미세먼지에 대처하는 우리들의 자세
꽃 선물할 때 꼭 알아야 하는 것은?
장동건과 함께 촬영한 모델의 실제 후기담
야채를 자르면 맛이 변한다고?
폭소만발! 유병재 그리기 대회
바쁜 직장인들이 하기에 좋은 취미생활
술을 한달간 끊으면 몸이 얼마나 좋아질까
한다리를 잃은 서퍼가 상어를 감싸는 이유
유노윤호가 금고에 저금통을 놓아둔 이유?
달라도 너무 다른 세계 각국의 식사예절
인기 유튜버들의 깜짝 놀랄 과거 직업
인기콘텐츠
40대 女 -22kg 속성 다이어트!
40대女 주름 사라져! 최근 방송에도 나온 '이것'
금주 로또1등 예상번호 "1,26,29,..."

핫포토
실시간 베스트
  • 1양파를 이렇게 먹었더니 뱃살 고혈압 콜레스테롤 당뇨병이 싹 해결됐다!
  • 2꿈에 나올까 무서운 기괴한 게임 속 버그 모음!!
  • 3설리, 단추 푼 바지로 또 '파격사진'.."You love me?"
  • 4西 매체, "이강인, 비야레알전이 마지막...다음 시즌까지 발렌시아 떠난다"
  • 5"폼페이오 빠져라"는 北 요구에 눈길도 안 준 美
  • 6박지원 "남북정상회담 열릴 것…文 인내 필요"
  • 7어벤져스 사망자 생존자 총정리
  • 8타노스보다 강력한 마블의 수퍼 악당들을 알아보자!
  • 9방탄소년단, 단 1주일 만에 '페르소나' 200만장 팔았다..또 자체 新기록
  • 10'입대' 하이라이트 이기광 "1년7개월 금방 지나갈 것"
  • 11방화 흉기 난동 피의자, 9년전 길거리서 흉기 휘둘러…심신미약 이유로 집유
  • 12버닝썬 이문호 대표 오늘 구속영장 재심사...애나도 구속 기로
  • 13달라도 너무 다른 세계 각국의 식사예절
  • 14뜨기 위해 눈 색깔을 바꾼 흑인 배우
  • 15"가해자만 승승장구" 김기덕 감독 역고소 중단 촉구
  • 16'구하라 전 남친' 최종범, 혐의 부인…"수치심 유발한 적 없어"
  • 17황교안, 내년 총선 출마?…"당이 요구하면 감당할 것"
  • 18법원 "한일 위안부 합의 문서 비공개 정당"…1심 뒤집혀
  • 19과자 한 봉지는 성에 안 차는 당신을 위한 꿀정보
  • 20야채를 자르면 맛이 변한다고?
  • 21봉준호 감독 '기생충' 칸영화제 경쟁 부문 진출
  • 22"출연약속 안 지켜" 주병진, 뮤지컬 제작사에 3억원 손배소 당해
  • 23법원, '계열사 고의 누락' 이건희 회장에 1억 약식명령
  • 24검찰, 박근혜 '형집행정지' 판단 위해 서울구치소 방문 조율
  • 25우리가 자주 쓰고 있던 서울 사투리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