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현우, 9년만에 배우→가수로 돌아온 이유 [일문일답]

엑스포츠

2020-01-13 08:24:25


[엑스포츠뉴스 전아람 기자] 4인조 밴드 사거리 그오빠(지현우, 윤채, 김현중, 사에)가 지난 10일 첫 번째 미니앨범 ‘뉴스(NEWS)’를 발매한 가운데, 음악팬들의 궁금증에 직접 답했다.

멤버 모두 화려한 이력을 소유한 사거리 그오빠는 ‘뉴스’를 통해 각자의 개성이 담긴 자작곡을 수록하며 완성도 높은 앨범을 선보였다. 특히 배우 지현우의 9년 만에 밴드 활동이라는 점에서 더욱 화제를 모으고 있다.

Q1. 사거리 그오빠 결성 비하인드

미국의 가장 권위 있는 뉴욕재즈앳링컨센터에서 윤채가 공연을 하게 돼 지현우, 김현중이 여행 겸 공연 일정에 동반했다. 당시 윤채와 공연했던 기타리스트 사에를 만나게 되고 서로 음악 이야기를 하면서 이해하게 됐다. 이 멤버라면 우리는 물론 우리 음악을 듣는 사람들도 즐거워질 수 있을 것 같다는 생각이 들었다.  
    
Q2. 사거리 그오빠로 팀명을 지은 이유

여러 이야기가 오가던 중 공통적으로 떠올린 장소가 사거리 교차로였다. 각기 다른 신호 앞에서 출발해 가운데서 4명이 만나게 되는 장면은 앨범 표지에도 볼 수 있는 부분이다. 거기에 김현중이 장난삼아 “그 오빠 어때”라고 이야기를 꺼냈고 그렇게 탄생하게 됐다.

Q3. 타이틀곡 ‘누가 나 좀’ 선정 과정

밴드의 색깔을 보여주기 전 멤버 각자의 이야기를 풀어가는 과정에서 보컬리스트 본인의 이야기를 담은 지현우의 ‘누가 나 좀’이 스토리텔링의 시작이었고, 겨울에 맞는 가장 따뜻한 곡을 타이틀로 정하게 됐다.

Q4. 앨범을 보면 나침반과도 연관이 있는 듯 한데 어떤 의미

앨범명인 'NEWS'는 나침반을 모티브로 4방위의 North, East, West, South의 이니셜로 탄생하게 됐다. 각자가 시작한 지점과 수많은 경험과 시간이 만들어준 길을 걷다 그 길을 바라보기 위해 또 다른 시작점 극(+-)으로 향하며 그곳에 만난 인연들과 두렵지 않을 새로운 길을 서로 나누며 나아간다는 메세지를 담고 있다.  
   
Q5. 모든 스케줄에서 한 의상으로 소화를 하는 것 같은데 특별한 이유가 있나?

이번 콘셉트는 단벌 신사다. 앨범 재킷 촬영부터 뮤직비디오, 방송 활동 모두 단벌로 진행한다. 같은 의상을 입었어도 상황에 따른 멤버들의 표정, 연주, 목소리 등의 라이브를 통해 다른 느낌, 다양한 감동을 드릴 수 있다는 걸 보여주고 싶다.  

Q6. 멤버 전원 앨범에 참여했다. 기억에 남는 곡 작업 에피소드

녹음할 때 각자가 생각하는 곡의 느낌을 연주자, 특히 보컬인 지현우에게 설명하는 과정에서 100% 이해시키는 부분에 있어 힘들었던 것 같다. 예를 들면 연주자에게 “헤어졌지만 서로 그리워하는 느낌으로 연주해주세요”라는 표현방식이랄까. 대화의 방식에 어려움이 있었지만 좋은 결과물이 나와서 기분 좋다.  

Q7. '뉴스'를 통해 전하고 싶은 메시지 or 리스닝 포인트

이번 앨범은 멤버들 각자의 이야기가 담긴 각기 다른 4가지 소리의 만남이다. 지현우가 각자 원하는 ‘오빠’ 음악에 줄 서면 된다고 말한 이야기가 생각난다. 물론 각자 음악에 대한 설명과 작곡자가 전하고 싶은 메시지가 있지만, 청자가 이러한 정보 없이 음악을 감상하고 스스로 원하는 대로 느끼고 해석하는 것도 좋은 것 같다.  

Q8. 활동 계획

오랜 시간 각자 다른 분야에서 활동 해왔지만 지금은 신인이라고 생각한다. 각자의 음악에 대한 소신은 지키면서 회사와 스태프들과 사거리 그오빠의 음악에 관해 상의하고 조율하면서 우리만의 길을 만들어가고 싶다. 앞으로 다양한 무대에서 라이브를 통해 대중과 만나고 싶다.

Q9. 이번 앨범 목표와 앞으로의 각오

이번 앨범에서 어찌 보면 우리들은 가면 혹은 커튼 뒤에 숨어 있을지도 모르겠다. 목표는 많이 들려주고 대중의 목소리를 많이 듣는 것이다. 그것을 통해 세상과 대화하고, 우리 이야기뿐 아니라 사람들의 이야기에 귀 기울이고 공감하고 음악으로 보답하고자 한다.  

Q10. (지현우) 배우에서 9년 만에 가수로 돌아온 이유

지금이 아니면 못할 것 같다는 생각이 들었고, 나중에 후회할 것 같은 느낌이었다. 무엇보다 멤버들과 함께 있을 때 배우 지현우가 아닌 사람 지현우 본연의 모습이 가장 자연스럽게 나와서 저만의 음악을 보여드릴 수 있을 것 같았다.  
 
Q11. 이번 앨범으로 밴드로서 보여주고 싶은 모습 

이번 앨범은 다음 앨범(이야기)의 예고편으로 생각해달라. 우리들의 일기장이자 사람들과 공감하고 싶은 이야기들을 풀어가고 있다. 우리들이 나누고 싶은 대화를 각자의 악기로 소리 내어 표현하고, 자신의 영역에서 꾸준하게 한 길을 걸어온 내공의 뮤지션들이 하나의 강을 이루고, 그 강 안에 희로애락이 담긴 우리들의 드라마를 음악으로 들려 드리겠다.

kindbelle@xportsnews.com / 사진=STX라이언하트

     
스토리카드
강아지도 꿈을 꿀까요?
보습크림? 수분크림?
성인이 유치원에 간다고?
눈을 자주 비비면 정말 시력이 떨어질까
꼭 키워보고 싶은 희귀 애완동물
아이언맨이 절대 일본을 방문하지 않는 이유
진짜 있을까? 이색학과
#2019년 #팬톤컬러 #알아보자
주스야! 내 몸을 부탁해~
겨울철 패피 필수품 더플코트의 유래
과자의 질소포장 왜 하는 걸까?
동전 72개를 품은 남자
출퇴근길 가장 핫한 지하철 역은?
담배 피는 코끼리
남자가 임신을 한다고..?!
겨울이면 생각나는 일본 온천 정리!
잠깐! 노푸(No Poo)하세요?
세상에서 가장 못생긴 호랑이
여자가 보기 싫은 남자 패션은 남자가 봐도 별로야...
저리가! 공부 방해요소 떨쳐내기
원어민 의심해야 할 외국어 잘하는 연예인
공돌이가 만들어낸 패션
세계 4대 패션쇼
내가 힘들고 우울할 때 우리집 개의 상태는?
농구공만 주황색인 의외의 이유
사진만 봐도 배부른 오사카 먹방
왕실에 유치원까지 짓게 한 소녀의 정체
인생역전한 60세 모델 할아버지의 사연
단 음식을 많이 먹었을 때 몸에서 일어나는 일들
남극에서 일진놀이 하는 이 동물
인기콘텐츠
40대 女 -22kg 속성 다이어트!
40대女 주름 사라져! 최근 방송에도 나온 '이것'
금주 로또1등 예상번호 "1,26,29,..."

핫포토
콘텐츠 더보기
실시간 베스트
  • 1진격의 구글, 시총 '1조 클럽' 입성…창업 22년만
  • 2트럼프 "미·중 무역합의로 290조원 이득…가장 위대한 무역합의”
  • 3방탄소년단, 베일에 쌓인 선공개곡+아트필름 오늘(17일) 공개
  • 4'사냥의 시간'x'기생충', 쌍천만 배우 최우식의 이유 있는 선택
  • 5빅뱅 태양, 민효린이 반한 비주얼..클래식 슈트→명품백도 찰떡 소화 [화보]
  • 6빅뱅 태양 "'코첼라' 제안, 멤버들끼리도 고민 많았다" [화보]
  • 7정종길 안산시의원, 성희롱 의혹 제기…국악단 여성 단원에 "오빠라 불러"
  • 8예지, 오는 30일 새 음반 발표…"보컬 실력 뽐낸다"
  • 9中당국 '우한 폐렴' 두번째 사망자 발생
  • 10심은경, 신문기자'로 日아카데미 우수 여우주연상 수상
  • 11네이버, 시사·연예·스포츠 검색어 순위도 개인별 설정
  • 12이브, 2월 22일 단독 콘서트..G고릴라 생일파티 함께
  • 13'하자들' 김슬기, "동료배우·스태프 덕분에 행복..新캐릭터로 찾아뵐 것" 종영 소감
  • 14뮤지컬 배우 최우리, 비연예인과 결혼 "현명한 아내 될 것"
  • 15현대차, 올해 국내서 넥쏘 1만100대 판다..."수소전기차 시장 선도"
  • 16‘블랙 위도우’ 4월 개봉 확정...90초 스페셜 영상 공개 ‘궁금증UP’
  • 17"강렬한 레드" 이달의 소녀 희진X올리비아 혜, 컴백 티저 이미지 공개
  • 18홍진영, '사풀인풀' OST 참여…5년 만의 OST 가창
  • 19“실망했다”..‘용접공 비하 발언’ 주예지, 방송출연 취소→사과에도 비난+분노ing[종합]
  • 20"KBS 퇴사 안 했다" 정다은 아나운서 누구?…선배 조우종과 2017년 결혼
  • 21전혜빈, 유럽 신혼여행 중 근황..아름다운 설원서 함박웃음 [★SHOT!]
  • 22김서형, '이동욱은토크가하고싶어서' 출연 확정..넘치는 흥 공개[공식]
  • 23김서형, '이동욱은 토크가 하고 싶어서' 출연 비하인드컷 공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