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버닝썬 논란' 승리, 단독 콘서트→컬래버 작업 '활동 강행' 괜찮나 [엑's 이슈]

엑스포츠

2019-02-12 10:54:44


[엑스포츠뉴스 한정원 인턴기자] 클럽 버닝썬 논란에 휩싸인 그룹 빅뱅(BigBang) 멤버 승리가 연예 활동을 강행한다.

8일 승리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는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승리의 첫 솔로 투어 'THE GREAT SEUNGRI TOUR 2019 LIVE'에 자카르타가 마지막 도시로 추가됐다는 소식을 전했다. 승리 또한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해당 소식을 알리며 SNS 활동을 재개했다.

승리는 버닝썬 논란으로 거센 후폭풍을 맞고 있는 가운데에도 오는 16일과 17일 예정된 'SEUNGRI 1st SOLO TOUR 'THE GREAT SEUNGRI' FINAL IN SEOUL'도 그대로 진행할 계획이다.

뿐만 아니라 중국 가수 겸 배우 용조아는 12일(현지 시간)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승리와 컬래버가 기대된다"며 승리와의 컬래버 음반 발매 소식을 알렸다. 해당 소식이 전해진 후, 승리를 향한 여론은 더욱 악화되고 있다.

앞서 승리가 이사로 재직 중인 버닝썬에서 피해를 입었다는 주장이 등장했다. 온라인 커뮤니티에 글을 게시한 피해자는 자신이 가드에게 폭행을 당했지만, 오히려 가해자로 연행됐다며 억울함을 호소했다. 버닝썬은 폭행 사건에 이어 집단 폭행, 경찰과의 유착, 성폭행 의혹, 마약, VIP 성관계 동영상 등 논란이 연이어 터졌다. 이에 승리는 지난 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먼저 저와 관계된 최근 사건과 논란으로 불쾌하셨거나 걱정을 끼쳐드린 모든 분들께 진심으로 고개 숙여 사과드립니다"라며 사과문을 게재했다. 하지만 의혹들에 대한 해명은 언급하지 않아 대중들의 큰 질타를 받았다.

결국 승리는 버닝썬 이사직과 아오리라멘 사내이사직에서 물러났다. 이에 YG엔터테인먼트 양현석 대표는 "승리가 군입대를 앞두고 있어 관련 법령을 준수하기 위해 이사직에서 사임한 것"이라고 해명했다.

이처럼 자신이 해결해야 할 문제를 회피하고, 활동을 강행하는 승리의 태도에 대중들은 여전히 싸늘한 시선을 보내고 있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엑스포츠뉴스DB

     
스토리카드
웃는 돌고래 이라와디
대세는 연하남! 연예계 연상연하 커플
우리가 몰랐던 기업 로고에 숨겨진 비밀
외국 브랜드인 줄 알았지?
눈앞에 벌레가 떠 다녀요!
대형견들의 뽀짝이 시절
커피에 크림보다 설탕을 넣는게 나은 이유
토마토에 설탕 뿌려 먹으면 안 되는 이유
알약은 꼭 물과 함께 먹어야 할까?
정수기 물이 위험한 진짜 이유
아는 만큼 누리는 인천공항!
몸에서 썩은 냄새가 난다면?
현실판 신데렐라 드레스
일본도 수능을 볼까?
유튜버계의 큰입베스? 연예인 출신 유튜버!
뚱뚱하면 돈을 더 내야 한다고?
나무가 아닌 숲을 봐라! 스카이다이빙 명소
공포의 보노보노를 벗어나자! 배색 꿀팁
집사가 허락한 마약, 캣닢
아토피에 좋은 차 대령이요~
와이셔츠는 Y셔츠가 아냐! 잘못 쓰고 있는 옷 이름들
섀도? 셰이드? 이상한 외래어 표기법
패스트푸드점 로고는 왜 빨갈까?
세계 4대 패션쇼
공돌이가 만들어낸 패션
원어민 의심해야 할 외국어 잘하는 연예인
저리가! 공부 방해요소 떨쳐내기
잠깐! 노푸(No Poo)하세요?
동전 72개를 품은 남자
남자가 임신을 한다고..?!
인기콘텐츠
40대 女 -22kg 속성 다이어트!
40대女 주름 사라져! 최근 방송에도 나온 '이것'
금주 로또1등 예상번호 "1,26,29,..."

핫포토
실시간 베스트
  • 1연인에게 선물하기 좋은 꽃
  • 2독이 있을까 없을까? 의외의 독버섯들
  • 3'가버나움', 11만 돌파..레바논 대사 "인권을 강조한 영화"
  • 4하희라, '1919 유관순' 내레이션.."잊어서는 안되는 역사"
  • 5더 벌어진 '빈부격차'…무색한 소득주도성장
  • 6빵빵터지는 초딩 포스터
  • 7당장 플레이리스트에 넣어야 할 '갓 띵곡' 팝송 모음!
  • 8美 빌보드, 블랙핑크 북미투어 집중 조명…“미국 내 인기 상승 징후 보여”
  • 9마이클 잭슨 헌정 싱글, 전세계 동시 발매 '엑소 레이·NCT127 참여'
  • 10의정부 고교생 '췌장파열 폭행'…靑 답변 듣는다
  • 11교회에 나타난 개에게 숨겨진 놀라운 사연
  • 12우리가 몰랐던 디즈니 공주들의 비밀
  • 13"미개봉 영화 정리→본격 활동은 아냐"..오달수, 5개월만 씨제스 이적
  • 14조영남, 2번째 사기혐의 무죄 선고 "범죄 증거 없다"
  • 15"미세먼지로 학교·어린이집 휴업해도 돌봄교실 그대로 운영"
  • 16징검다리식 종전선언, 평양에 성조기-워싱턴에 인공기
  • 17탄산음료를 마시면 소화가 잘 될까?
  • 18도대체 몇 번을 죽은 거야! 사망 전문 배우 갑 오브 갑
  • 19영턱스클럽 리더 최승민, 3월 품절남 된다..행복 미소
  • 20김종국, 9년 만에 단독 콘서트 '김종국 찾기' 개최
  • 21“직원들 표정까지 지적”…'안락사 논란' 케어, 인권침해 논란
  • 22'또 비정규직' 현대제철 당진공장서 50대 근로자 사망
  • 23소유하는 사람은 죽는 보석이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