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이웨이' 이호섭, 히트곡 메이커의 파란만장 인생사 [종합]

엑스포츠

2019-08-14 23:06:48


[엑스포츠뉴스 이덕행 기자] 작곡가 이호섭이 자신의 인생을 공개했다.

14일 방송된 TV조선 '인생다큐 마이웨이'에는 작곡가 이호섭이 출연했다.

'사랑의 불시착' '안녕 그대여' '짝사랑' '다함께 차차차' '찬찬찬' '뭐야 뭐야' 등 수많은 히트곡을 발매한 이호섭이지만 처음부터 순탄한 것은 아니었다.

이호섭은 "지방에 살았기 때문에 편지로 국내 굴지의 레코드사, 기획사에 작품을 보냈다. 그런데 안되더라"라며 "이런 와중에 집사람을 만났다. 아내가 '작곡가가 되려면 서울로 가야한다'며 자기가 벌었던 돈을 모아 서울로 올라왔다"고 전했다.

이어 "4~5년 만에 돈이 바닥이 났다. 먹고 사는게 급해서 무작정 스탠드바로 향했다. 거기서 사회를 하며 돈을 벌었고 이후 문희옥을 만나 사투리로 디스코를 내며 이름을 얻기 시작했다"고 전했다.

이날 이호섭은 30년 지기 설운도와 만남을 가졌다. 설운도는 "동네가 가까워서 자주 왕래했다"고 오랜 우정을 설명했다.

이호섭은 자신이 작곡한 '다함께 차차차'에 대해 이야기하며  "작사가에서 작곡가로 돌아선 터닝 포인트였다"며 "내 인생에서 설운도라는 스타가 없었으면 내 인생은 꽃을 피울 수 없었다"고 감사를 전했다.

설운도 역시 "나 역시 마찬가지다. 서로가 참 귀한 사람들이 만나서 가요계에 한 획을 긋고 있으니까 좋다"라고 감사를 전했다.

이어 이호섭은 본인의 집을 최초로 공개했다. 두 아들과 함께 사는 집은 깔끔하면서도 아늑한 느낌을 자랑했다.  

특히 이호섭은 작업실 한켠을 차지하고 있는 작곡 공책을 소개했다. 이호섭은 "" 공책당 70~80곡 정도가 들어있다"고 설명했다. 총 26권의 작곡 공책에 약 2000곡이 담겨있는 것이었다. 이호섭은 "이 곡들이 아직 출생 신고가 안 됐다"며 엄청난 작업량을 자랑했다.


또한 이호섭은 첫째 아들 이채운과 고향 어머니집을 찾았다. 이호섭은 "어머니께서 어렵게 일궈놓은 게 바로 이 집이고 이 집에서 아들이 작곡가가 되고 방송인이 되는 역사가 만들어져 있다"고 말했다.  

어머니 손태임은 "내가 우리 집이 좋아서 아파트 사준다 그래도 안갔다. 집터가 좋아서 아들이 잘됐다고 생각했다. '아들이 저리 잘 됐는데 왜 저런 집에 사나?'라고 그러는데 내가 평생 여기서 살아야 (우리 아들한테)더 좋을 것 같아서 이곳에 살고 있다"고 털어놓았다.

또한 이호섭은 자신의 출생의 비밀도 공개했다. 이호섭은 "어머니가 20대 중반의 나이에 혼자가 되셨다. 집안에서 재가를 하라고 했지만 어머니가 반대하며 '도련님이 장가가서 아이를 하나 보내달라'고 하셨다"고 자신이 입양됐다고 전했다.

어머니는 "세 살때 데려와서 내가 키웠다"고 말했고 이호섭 역시 "제가 59년에 태어났는데 아버지가 50년에 돌아가셨다. 작은집 형제들이 저와 판박이라 작은 집에서 태어났을지도 모른다고 생각했다"고 밝혔다.

다만 "어머니가 진짜로 '너는 작은집에서 태어났다'고 말한 적은 없다. 상처받을까봐 말씀을 안하신 것 같다"고 덧붙였다.

뿐만 아니라 이호섭은 현재 국문학 박사과정을 수료중이라고 밝혀 놀라움을 자아냈다. 이호섭은 "빚에 몰렸을 때 학업을 중단했다가, 나중에 검정고시로 합격해서 고등학교 학력을 취득했다. 대학교도 독학으로 졸업했다"고 전했다.

이어 이호섭은 "정말 다니고 싶은 것이 학교였다. 그 한이 뿌리내려 있었는데, 대학원 진학한 순간부터 완전히 동심으로 돌아갔다"고 말했다.  

이는 곧 성적으로도 이어졌다. 이호섭은 "부끄럽기도 하지만 석사부터 박사까지 성적 장학생으로 다녔다. 모범이 돼야겠다는 생각 하나로 했던 것이 운이 좋게 됐다"며 수줍게 성적을 자랑했다.

이밖에도 '전국노래자랑' 심사위원등 활발한 활동을 하고 있는 이호섭은 "대중가요의 아름다움을 세상에 알리고 바탕을 만들어 보는 것. 이것이 제 마이웨이라고 생각한다"고 소신을 밝혔다.

dh.lee@xportsnews.com / 사진 = TV 조선

 

     
스토리카드
바다에 섬을 만든 사람이 있다
야채와 패션의 환상적인 콜라보레이션!
이런 직업이 실제로 있다고?!
듣기만 해도 소름이 돋는 영화 속 살벌한 명대사
라떼아트? 이제는 비어아트다!
네덜란드 사람들이 돈을 내고 쓰레기를 줍는 이유는?
여드름을 나게 하는 당신의 잘못된 생활 습관은?
`6톤` 진시황 동상, 강풍에 쓰러진 사건
남녀노소 피해갈 수 없는 관절염에 좋은 음식 5
25세에 집에서 떠난다는 것은
연령대별 권장되는 수면시간은?
예술 작품 같은 세계의 지하철역 5
버려진 빈집이 리모델링으로 다시 태어났다!
눈높은 남자들의 공통된 특징
명문대 타이틀 포기한 스타는 누구?
우리나라와 달라도 너무 다른 스페인의 문화충격 5
최근 홍콩에서 가장 핫하다는 사업
너무 절묘해서 놀라운 사진들
해외 부동산 투자에 성공한 스타 5
성공한 덕후가 된 스타 5
이국적인 분위기의 인테리어를 하고 싶다면?
뱃살을 줄여주는 음식 BEST5
SNS 스타는 사진을 얼마나 찍을까?
미국을 덮친 이상한 기후변화
혼자 사는 싱글남을 위한 인테리어 추천!
이유를 알 수 없는 외국에서 난리난 의외의 한류 상품
당근 색깔에 숨겨진 놀라운 비밀
1억 4천만원 저택 클래스.jpg
피곤하면 입술이 트는 이유와 해결방법은?
향이 매력적인 헤이즐넛의 효능5
인기콘텐츠
40대 女 -22kg 속성 다이어트!
40대女 주름 사라져! 최근 방송에도 나온 '이것'
금주 로또1등 예상번호 "1,26,29,..."

핫포토
콘텐츠 더보기
실시간 베스트
  • 1신비로운 오드아이를 가진 쌍둥이 고양이
  • 2교촌에서 안 팔리는 메뉴 VS 잘 팔리는 메뉴! 승자는?!
  • 320세기 사람들이 상상한 미래
  • 4특이한 우산 6종 리뷰!! 뭐 이런 우산이 다있어?ㅋㅋ
  • 5조국 측 "아들, 이중국적 상태…내년에 군입대 할 예정"
  • 6광화문 세종대왕상에 화염병 던진 50대 체포
  • 7마블 코믹스와 명화의 컬래버레이션
  • 8반지 상자를 열면 펼쳐지는 새로운 세상
  • 9'광대들: 풍문조작단', '분노의 질주' 꺾고 예매율 1위
  • 10"필연처럼 찾아온 연인→부부→아들"..이필모♥서수연, 1년 내내 축하 봇물
  • 11"강간해보고 싶다" 고객 성희롱 벌떡 떡볶이 점주, 처벌 가능할까
  • 12노가다 뛸만할까?? 일당은 얼만데?? (서울 기준)
  • 13북극에서 물이나 얼음을 함부로 먹으면 안되는 이유
  • 14트와이스, 국내 걸그룹 최초 유튜브 오리지널 주인공..2020년 공개
  • 15수의 입고 법정 선 최종훈…재판부에 '반성문' 제출
  • 16강경화 베이징行…한일갈등 '확전vs봉합' 분수령
  • 17컬러사진으로 복원한 과거의 흑백사진들
  • 18스폰지밥 핑핑이..? 유쾌한 그녀의 독특한 코스프레!
  • 19‘나쁜 녀석들:더 무비’→‘내부자들’..매력적인 악당 캐릭터 8인
  • 20엘에서 김명수로..인피니트 9년연기돌 인정배우로 인생2막
  • 21서울 사립초 일년 수업료 최고 837만원 … 대학 등록금보다 25% 비싸
  • 22갈수록 커지는 조국 딸 의혹 #황제장학금 #포르쉐등교 #논문제1저자
  • 233D 펜으로 소녀상 만들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