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선로코 녹두전' 장동윤, 여장남자의 단아한 미모

엑스포츠

2019-09-12 09:40:37


[엑스포츠뉴스 김예은 기자] 장동윤이 치명적 매력의 여장남자 ‘전녹두’로 인생 캐릭터 탄생을 예고했다.

오는 30일 첫 방송되는 KBS 2TV 새 월화드라마 ‘조선로코-녹두전’ 측이 12일, 발칙하고 도발적인 ‘전녹두’로 설렘을 자극하는 장동윤의 캐릭터 포스터를 공개했다.

동명의 인기 네이버 웹툰 ‘녹두전’을 원작으로 하는 ‘조선로코-녹두전’은 미스터리한 과부촌에 여장을 하고 잠입한 전녹두(장동윤 분)와 기생이 되기 싫은 반전 있는 처자 동동주(김소현)의 발칙하고 유쾌한 조선판 로맨틱 코미디를 그린다. 각자의 비밀을 품고 과부촌에 입성한 여장남자 전녹두와 예비 기생 동동주의 기상천외한 로맨스가 색다른 청춘 사극의 탄생을 기대케 한다.

앞서 공개된 티저 포스터와 캐릭터 영상에서 꽃비주얼을 장착한 ‘과부’로 완벽 변신해 뜨거운 반응을 불러일으킨 장동윤. 이날 공개된 캐릭터 포스터에서도 화사한 미모를 뽐내며 시선을 홀린다. 곱게 쪽진 머리에 분첩과 손거울을 든 녹두의 단아한 얼굴이 눈을 뗄 수 없게 만든다. 하지만 시선을 내리면 푸른 철릭을 입고 있는 녹두. 과부로 변신 중인 그의 언밸런스한 매력이 흥미를 더욱 유발한다.

장동윤은 뜻하지 않은 사건에 휘말리며 과부로 변장해 금남(禁男)의 구역에 입성하게 되는 ‘전녹두’를 연기한다. 비상한 머리와 출중한 무예 실력을 갖춘 ‘상남자’ 녹두가 과부로 변장할 수밖에 없었던 사연이 벌써부터 호기심을 자극한다. 여기에 세상 까칠한 예비 기생 동주와의 신박한 로맨스 케미는 최고의 기대 포인트. 각기 다른 비밀을 품고 과부촌에 들어선 녹두와 동주가 어떤 인연을 맺으며 이야기를 풀어낼지 궁금증을 높인다.

‘조선로코-녹두전’ 연출을 맡은 김동휘 감독은 “장동윤은 성실하고 스마트한 배우다. 녹두를 연기하기 위해 연기, 승마, 액션, 춤부터 여성스러운 몸짓까지 연습하며 성장을 거듭, 늘 기대 이상의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며 “녹두를 통해 장동윤 배우의 새로운 매력을 볼 수 있다. 연출자로서 기쁘고 보람을 느낀다. 장동윤 배우의 놀라운 변신을 기대해주시길 부탁드린다”고 애정 어린 당부를 전했다.

한편, ‘조선로코-녹두전’은 국내 최대 동영상서비스 플랫폼 ‘웨이브(WAVVE)’의 지원을 받아 제작된 최초의 드라마로 오는 30일부터 KBS 2TV와 ‘웨이브(WAVVE)’에서 오후 10시 동시 방송된다.  

dpdms1291@xportsnews.com / 사진 = (유)조선로코녹두전문화산업전문회사, 프로덕션H, 몬스터유니온

     
스토리카드
남친이 직접 찍은 화보 같은 여친 사진
거푸집인줄? 유전자의 힘을 보여주는 연예인 가족6
동물 맞아? 실제 크기가 어마한 동물들
당신을 성공으로 이끌 일곱 문장!
가상커플에서 실제커플 된 연예인 부부 10쌍♡
매운 치킨 갑 오브 갑은?
빨대 절대 쓰면 안 되는 이유
당신의 삶이 만족스럽지 않은 5가지 이유
미세먼지 쌓인 머리 언제 감아야 좋을까?
이 패션의 원조가 군복이었다고?!
뻔하지 않은 펀~한 표지판
네모난 똥을 싸는 동물의 정체
로맨틱한 동물들의 사랑법♡
좀비 인형과 결혼한 여성의 사연
3.1운동 100주년 기념 전시 어떤 것이 있을까?
폭탄주가 빨리 취하는 이유?
소유하는 사람은 죽는 보석이 있다?
겨드랑이 냄새 전문가가 있다고?
할리우드 영화 속으로 떠나는 여행!
한 번 쯤은 들어봤다! 선생님들 단골 멘트
눈 깜빡임에 숨겨진 비밀
프로 귀찮러들 집중! 운동을 안해도 되는 다이어트가 있다?
도대체 몇 번을 죽은 거야! 사망 전문 배우 갑 오브 갑
우리가 몰랐던 디즈니 공주들의 비밀
탄산음료를 마시면 소화가 잘 될까?
카푸치노 이름에 숨겨진 비밀
럭셔리 브랜드의 뮤즈가 된 디즈니 공주들
먼저 연락 못하는 사람들의 이유
얼마나 알고계세요? 떠오르는 신조어
세계적인 CEO의 세상을 바꾼 한마디
인기콘텐츠
40대 女 -22kg 속성 다이어트!
40대女 주름 사라져! 최근 방송에도 나온 '이것'
금주 로또1등 예상번호 "1,26,29,..."

핫포토
콘텐츠 더보기
실시간 베스트
  • 1현빈·손예진 일냈다, '사랑의 불시착' 역대 tvN 1위
  • 2'음원퀸' 청하, 히트곡 작곡가 아르마딜로와 손잡고 29일 컴백[공식]
  • 3김부선, 봉준호에 러브콜 "사고 안 칠 테니 차기작에 불러주세요" [스타엿보기]
  • 4'침입자' 송지효, 압도적 변신 예고
  • 5男아나운서, '술집 성관계 폭로' 협박 당해..피고인 징역형
  • 6성훈 측 "박나래 열애설 NO, 여자친구도 없다..이제 생기면 좋겠어" [공식]
  • 7방탄소년단, 美 '지미 팰런쇼'서 신곡 무대 최초 공개
  • 8아이유가 부른 '사랑의 불시착' OST, 15일 발매
  • 9'정직한 후보' 박스오피스 1위 '굳건'··· '기생충' 4위 '역주행'
  • 10"강렬한 삭발 아우라"…빅뱅 태양, 밀라노 올킬시킨 포스 [화보]
  • 11고수정 지병은 뇌종양...이틀째 추모 물결
  • 12'엑스엑스' 누적 1500만 뷰 돌파…2020년 첫 '천만 웹드'
  • 13'솔로 가수' 마마무 문별이 기대되는 이유 셋
  • 14몬스타엑스, 잭블랙 컬래버 제안 받았다…美 방송 대기실서 '화기애애'
  • 15'하이에나' 주지훈 "단박에 정의할 수 없는 윤희재, 매력적"
  • 16대규모 中투어 계획했던 맨유, 신종 코로나로 계획 보류
  • 17박미선 "설경구, 대학 때부터 연기 잘해…이정은·권해효·유오성도 동문"(철파엠)
  • 18뉴이스트 민현, 2년 연속 밀라노 패션위크 초청.."韓 대표 황제의 품격" [공식]
  • 19美국무부 대변인 “기생충, 오스카상 충분히 받을 자격…한류 확실히 도래”
  • 20지세희, 오늘(11일) 컴백..명품 록 보컬로 이별감성 선사
  • 21'파리에 있지' ITZY, 설렘 감성 가득 '노르망디 여행기' 대공개
  • 22"봉준호가 미국 파괴" 망언에 존 레전드 등판
  • 23장나라·고준·박병은·정건주, '오 마이 베이비' 출연…'어른 로맨스' 예고
  • 24트와이스, 日 새 앨범 '&TWICE -Repackage' 라인 뮤직 차트 정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