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혹아닌 사실" 강용석, 확신에 가득찬 김건모 성폭행 의혹 제기 [엑's 이슈]

엑스포츠

2019-12-07 00:36:13


[엑스포츠뉴스 이덕행 기자] 유튜브 채널 가로세로연구소를 운영 중인 강용석 변호사가 가수 김건모의 성폭행 의혹을 제기했다. 특히 강용석은 "의혹이 아니라 사실이다"라며 확신에 찬 모습을 보였다.

6일 유튜브 채널 가로세로연구소는 '김건모 성폭행 의혹'이라는 제목의 스트리밍을 통해 김건모의 성폭행 의혹을 제기했다.  

강용석 변호사는 "김용호 부장에게 제보 이메일이 왔고 전화통화를 했다"며 "김용호 부장이 법적 자문이 필요하다고 판단해 저에게 도움을 요청했고 피해자를 직접 만났다"고 설명했다.

특히 강용석은 "두 시간에 걸쳐 자세하게 듣고 의문점이 드는 것을 질문하고 오랫동안 질문했다"며 "의혹은 그냥 의혹이라고 쓴 것이고, 사실은 성폭행이다"라고 단언했다.

가로세로연구소는 "피해자에 따르면 김건모가 서울 강남구 논현동의 한 유흥주점에 새벽 1시쯤 와서 소주를 마셨다. 피해자분이 8번째로 김건모가 있는 방에 들어갔다"고 사건을 설명했다. 특히 당시 김건모가 입고왔던 의상 및 주류 주문에 대한 구체적인 진술로 신빙성을 높였다.

이어 "피해자가 들어가자 김건모가 다른 사람들을 모두 나가게했다. 이후 여성분을 룸안에 별실처럼 되어있는 화장실 쪽으로 오라고 했고 김건모가 바지를 내리고 구강성교를 강요했다"며 "해당 여성을 소파에 눕혀 본격적인 성폭행이 이뤄졌다"고 설명했다.

강용석은 "폭행은 없었지만 욕설은 계속했다고 한다"며 "'왜 도움을 요청하지 않았냐'는 질문에 피해자는 '워낙 시끄러운 곳이라 소리를 질러서 도움을 요청할 수도 없고, 오히려 난처해지기 때문에 당할 수 밖에 없었다'고 답했다"고 덧붙였다.

이어 강용석은 "저희도 진위 여부를 따져야하기 때문에 여러가지 확보를 했다. 증거를 여러가지 확보했지만 여기서 공개할 수는 없다"며 "다음주 월요일에 고소장이 접수될 예정이다"라고 전했다.

한편, 김건모 측은 해당 성폭행 의혹을 강하게 부인했다. 김건모 측은 "절대 사실이 아니다. 허위사실 유포 및 명예훼손으로 법적대응을 할 것"이라고 강경대응 방침을 밝혔다.

한편, 김건모는 피아니스트 겸 작곡가 장지연과 최근 혼인신고를 하며 법적으로 부부가 됐다.

dh.lee@xportsnews.com / 사진 = 김건모 소속사

     
스토리카드
유튜버계의 큰입베스? 연예인 출신 유튜버!
뚱뚱하면 돈을 더 내야 한다고?
나무가 아닌 숲을 봐라! 스카이다이빙 명소
공포의 보노보노를 벗어나자! 배색 꿀팁
아토피에 좋은 차 대령이요~
집사가 허락한 마약, 캣닢
커피에 크림보다 설탕을 넣는게 나은 이유
토마토에 설탕 뿌려 먹으면 안 되는 이유
알약은 꼭 물과 함께 먹어야 할까?
화장품, 언제까지 써야 할까?
대형견들의 뽀짝이 시절
새 손톱이 생겼어요!
정수기 물이 위험한 진짜 이유
건축가가 누구니?
덕밍아웃한 스타 덕후들
아는 만큼 누리는 인천공항!
눈앞에 벌레가 떠다녀요!
설 연휴 여행객들의 선택은?
우리가 몰랐던 기업 로고에 숨겨진 비밀
외국 브랜드인 줄 알았지?
설날에는 왜 떡국을 먹을까?
4대째 똑같은 패션?
뭐가 되고 싶니?
숙취의 고통을 없애는 방법!?
강아지도 꿈을 꿀까요?
보습크림? 수분크림?
성인이 유치원에 간다고?
눈을 자주 비비면 정말 시력이 떨어질까
꼭 키워보고 싶은 희귀 애완동물
아이언맨이 절대 일본을 방문하지 않는 이유
인기콘텐츠
40대 女 -22kg 속성 다이어트!
40대女 주름 사라져! 최근 방송에도 나온 '이것'
금주 로또1등 예상번호 "1,26,29,..."

핫포토
콘텐츠 더보기
실시간 베스트
  • 1'엑스엑스' 안희연(하니)X황승언 + 5억뷰 신화 '연플리' 작가..기대포인트
  • 2시그니처, 2월 4일 데뷔 확정..리드 싱글 A 타이틀은 ‘눈누난나’
  • 3박주호 아들 건후, 머리 짧게 잘라 '귀염뽀짝 어쩔꺼야' [in스타]
  • 4강다니엘, 세배 멋있게 할 것 같은 스타 1위…박보검 2위
  • 5류시원, 2월 결혼식 올리며 재혼…예비신부는 非연예인
  • 6[이슈+] 살인 '청소년강간 전과자도 총선 출마…유권자 선택에만 맡겨야 할까요?
  • 7'특집 슈가맨,양준일91.19'양준일, 28년간 간직했던 의상 공개..추억 소환
  • 8다이나믹듀오x엑소 첸, 컬래버곡 '혼자' 오늘(23일) 발매
  • 9박인비 와신상담 "준우승 아쉬움 씻으러~"
  • 10태안군, 바나나·파파야 등 열대과일 재배 화제
  • 11北, 김정관 신임 인민무력상 임명 공식 확인
  • 12하정우X김남길, 흑백 뚫은 섹시美..남다른 아우라
  • 13이제훈X안재홍X최우식X박정민 '사냥의 시간' 베를린영화제 초청
  • 14연말연초 극장·방송가 접수한 금융스캔들 '론스타'[이슈+]
  • 15김정은 집권 후 네번째 공동논설 "백두산정신으로 제재 정면돌파"
  • 16황희석 "검찰 '상갓집 항명' 단순 해프닝 아냐…기획됐다는 느낌"
  • 17아이콘, 2월 6일 컴백..."앞으로 나아가겠다"
  • 18뷔X최우식, 서로 놀라는 존재…"그 분인 게 안 믿겨" [TD#]
  • 19'조조 래빗', 해외 셀럽들의 극찬 "와이티티의 또 하나의 명작"
  • 20"고향을 못 갔잖냐"..'선녀들' 송해, 가족 향한 그리움에 글썽 [종합]
  • 21디바인채널 임광욱 프로듀서, 레이블 '코드쉐어' 설립(공식)
  • 22박보검, 이승철 '내가 많이 사랑해요' MV 출연..오늘(20일) 공개
  • 23선미, 팬 커플 결혼식서 축가 불러 “특급 팬사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