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의 불시착' 현빈, 손예진에 총 겨눈 오만석에 경고 "내 약혼녀야" [종합]

엑스포츠

2019-12-15 22:36:51



[엑스포츠뉴스 임수연 기자] '사랑의 불시착' 손예진이 현빈의 약혼녀가 됐다.


 


15일 방송된 tvN 토일드라마 '사랑의 불시착' 2화에서는 윤세리(손예진)가 리정혁(현빈)과 재회했다.


 


이날 윤세리는 마을에 나타난 리정혁을 보자 단번에 그가 자신에게 도움을 줄 인물이라고 확신했다. 때문에 윤세리는 눈웃음을 치며 리정혁에게 "놀라셨느냐. 나도 진짜 깜짝 놀랐다. 그런데 너무 다행이다. 내가 정신을 잃었는데 눈을 떠보니 북한 아줌마, 북한 소. 북한 초딩들이 있었다. 그런데 그쪽을 이렇게 다시 만나다니"라며 호들갑을 떨었다.


 


이어 그녀는 리정혁의 수하들이 집에 찾아와 남한 여자가 사망했다는 소식을 연이어 전달하자 그들의 이야기를 엿듣게 되었고, 자신이 북으로 들어왔다는 사실이 밝혀지만 리정혁을 비롯한 그의 수하들이 책임을 물어야 한다는 사실을 알게 됐다. 이에 윤세리는 리정혁의 부대원들을 모아 놓은 후 자신이 보위부로 가게 되면 그들의 실수를 전부 밝히겠다고 폭탄선언을 했다.


 


특히 윤세리는 부대원들 중 누군가가 삼촌이 어선을 통해 사람들을 제3국으로 보내주는 일을 하고 있다고 하자 그것이 마음에 쏙 드는 듯 기뻐했다. 하지만 배가 뜨는 날은 4일 후, 윤세리는 시간이 부족하다며 울상을 지었고, 리정혁은 "선택을 해라. 지금 당장 보위부로 가서 조사를 받을 수 있다. 먼저 이곳에 머무는 동안 외출 금지다. 남조선 체제 선전 금지다. 남으로 돌아간 후 이곳에서 있었던 모든 일을 발설 금지다"라고 지시했다.




 


결국 윤세리는 리정혁의 집에서 신세를 지게 되었고, 시도 때도 없이 리정혁의 사무실로 전화를 걸어 비누며 아로마 향초 등을 찾아달라고 요구했다. 그때마다 리정혁의 대답은 비누였지만, 윤세리는 포기하지 않고 리정혁에게 전화를 걸어 그를 귀찮게 하기에 이르렀다.


 


그날밤 집에 혼자 있었던 윤세리는 갑작스럽게 정전이 되자 화들짝 놀라며 "이것들이 진짜 나를 쥐도 새도 모르게 죽이려고 하는 거 아니냐"라며 겁에 질려 했다. 이어 그녀는 누군가 마당으로 들어오자 옆에 있던 화병을 집어 들었고, 집에 들어온 인물이 리정혁인 것에 안도의 눈물을 흘렸다. 윤세리는 양초를 내미는 리정혁에게 "이건 양초가 아니냐. 내가 필요한 건 아로마 향초다. 미안하다. 그쪽도 기가 막히겠지만, 나도 지금 내 상황이 너무너무 기가 막히다"라며 오열했다.


 


울고 있는 윤세리를 본 리정혁은 자신이 사온 물건을 건네며 "새벽에 평양에 가야 한다. 아마도 당신이 가는 것은 보지 못할 수 있다. 아마도 우리 중대원들이 도움 줄 거다. 이거 챙겨왔다. 필요할 것 같다"라고 말했고, 윤세리는 "저기 이름이 뭐냐. 기억해뒀다가 은혜 갚으려고 한다"라고 물었다. 이에 리정혁은 "갚지 않아도 된다. 베푼 적이 없다. 당부했던 대로 돌아가면 여기서 있었던 일을 발설하지 말아라. 아주 잊어주면 더 좋다"라고 돌아섰다.



 


이후 리정혁은 평양으로 향했다. 전날 본부를 찾아가 "지난밤 사고에 대한 조사가 필요한 것 같다. 누가 고의로 사고를 낸 것인지. 왜 자꾸 이런 일이 반복되는지. 조사하게 해달라"라고 보고했던 것. 이에 조철강(오만석)은 "사고 조사 총괄은 본관 예심관이니까 보고하겠다. 내일 평양 본부에 보고해라"라고 지시했지만, 평양에는 그의 음모가 도사리고 있었다. 자신의 지인이 예심관 간부인 것을 이용해 리정혁을 조사하려 한 것.


 


하지만 예심관 고문실에 끌려간 리정혁은 예심관의 간부가 그가 바로 북한의 총정치국장의 외아들인 것을 알게 되었고, 리정혁은 그대로 풀려났다. 소식을 전달받은 조철강은 총정치국장의 아들이었던 무혁의 남동생이 바로 리정혁이라는 사실에 화들짝 놀라는 반응을 보였다.


 


조철강은 곧장 리정혁의 마을로 향했고, 그곳에서 숙박검열을 통해 리정혁의 집을 뒤져 윤세리를 찾아냈다. 하지만 소식을 듣고 달려온 리정혁은 윤세리를 향해 총을 겨눈 조철강을 향해 "내 약혼녀에게 겨눈 총을 거둬주시면 고맙겠다. 소좌동지"라고 말해 앞으로의 전개에 궁금증을 더했다.


 


enter@xportsnews.com /사진 = tvN 방송화면




     
스토리카드
유튜버계의 큰입베스? 연예인 출신 유튜버!
뚱뚱하면 돈을 더 내야 한다고?
나무가 아닌 숲을 봐라! 스카이다이빙 명소
공포의 보노보노를 벗어나자! 배색 꿀팁
아토피에 좋은 차 대령이요~
집사가 허락한 마약, 캣닢
커피에 크림보다 설탕을 넣는게 나은 이유
토마토에 설탕 뿌려 먹으면 안 되는 이유
알약은 꼭 물과 함께 먹어야 할까?
화장품, 언제까지 써야 할까?
대형견들의 뽀짝이 시절
새 손톱이 생겼어요!
정수기 물이 위험한 진짜 이유
건축가가 누구니?
덕밍아웃한 스타 덕후들
아는 만큼 누리는 인천공항!
눈앞에 벌레가 떠다녀요!
설 연휴 여행객들의 선택은?
우리가 몰랐던 기업 로고에 숨겨진 비밀
외국 브랜드인 줄 알았지?
설날에는 왜 떡국을 먹을까?
4대째 똑같은 패션?
뭐가 되고 싶니?
숙취의 고통을 없애는 방법!?
강아지도 꿈을 꿀까요?
보습크림? 수분크림?
성인이 유치원에 간다고?
눈을 자주 비비면 정말 시력이 떨어질까
꼭 키워보고 싶은 희귀 애완동물
아이언맨이 절대 일본을 방문하지 않는 이유
인기콘텐츠
40대 女 -22kg 속성 다이어트!
40대女 주름 사라져! 최근 방송에도 나온 '이것'
금주 로또1등 예상번호 "1,26,29,..."

핫포토
콘텐츠 더보기
실시간 베스트
  • 1'엑스엑스' 안희연(하니)X황승언 + 5억뷰 신화 '연플리' 작가..기대포인트
  • 2시그니처, 2월 4일 데뷔 확정..리드 싱글 A 타이틀은 ‘눈누난나’
  • 3박주호 아들 건후, 머리 짧게 잘라 '귀염뽀짝 어쩔꺼야' [in스타]
  • 4강다니엘, 세배 멋있게 할 것 같은 스타 1위…박보검 2위
  • 5류시원, 2월 결혼식 올리며 재혼…예비신부는 非연예인
  • 6[이슈+] 살인 '청소년강간 전과자도 총선 출마…유권자 선택에만 맡겨야 할까요?
  • 7'특집 슈가맨,양준일91.19'양준일, 28년간 간직했던 의상 공개..추억 소환
  • 8다이나믹듀오x엑소 첸, 컬래버곡 '혼자' 오늘(23일) 발매
  • 9박인비 와신상담 "준우승 아쉬움 씻으러~"
  • 10태안군, 바나나·파파야 등 열대과일 재배 화제
  • 11北, 김정관 신임 인민무력상 임명 공식 확인
  • 12하정우X김남길, 흑백 뚫은 섹시美..남다른 아우라
  • 13이제훈X안재홍X최우식X박정민 '사냥의 시간' 베를린영화제 초청
  • 14연말연초 극장·방송가 접수한 금융스캔들 '론스타'[이슈+]
  • 15김정은 집권 후 네번째 공동논설 "백두산정신으로 제재 정면돌파"
  • 16황희석 "검찰 '상갓집 항명' 단순 해프닝 아냐…기획됐다는 느낌"
  • 17아이콘, 2월 6일 컴백..."앞으로 나아가겠다"
  • 18뷔X최우식, 서로 놀라는 존재…"그 분인 게 안 믿겨" [TD#]
  • 19'조조 래빗', 해외 셀럽들의 극찬 "와이티티의 또 하나의 명작"
  • 20"고향을 못 갔잖냐"..'선녀들' 송해, 가족 향한 그리움에 글썽 [종합]
  • 21디바인채널 임광욱 프로듀서, 레이블 '코드쉐어' 설립(공식)
  • 22박보검, 이승철 '내가 많이 사랑해요' MV 출연..오늘(20일) 공개
  • 23선미, 팬 커플 결혼식서 축가 불러 “특급 팬사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