빅히트, 플레디스 인수→BTS·여자친구·세븐틴 한솥밥…한지붕 3레이블[종합]

엑스포츠


[엑스포츠뉴스 김미지 기자] 그룹 방탄소년단의 소속사 빅히트엔터테인먼트가 국내 중대형기획사 중 하나였던 플레디스엔터테인먼트를 인수하며 한지붕 세 레이블 체제를 구축한다. 빅히트엔터테인먼트는 보다 더 풍부한 라인업을, 플레디스는 빅히트의 글로벌 역량을 지원받게 된다.


25일 빅히트엔터테인먼트(의장 방시혁)는 플레디스 엔터테인먼트(대표 한성수) 지분을 인수해 최대주주 지위를 확보했다고 발표했다.

두 회사의 인수합병설은 지난 1월 그리고 확정 발표가 나기 일주일 전에도 한 차례 불거졌지만 당시 양측은 "결정된 바 없다"고 말을 아꼈다. 그리고 드디어 공식 입장이 발표되며 두 회사가 한 가족이 되었음을 공고했다.

이로써 빅히트엔터테인먼트는 지난해 7월 그룹 여자친구가 소속된 쏘스뮤직 인수에 이어 플레디스까지 인수에 나서면서 레이블을 3개까지 확장시키는 저력을 발휘했다.


빅히트엔터테인먼트는 글로벌적으로 폭발적인 사랑을 받으며 '21세기 비틀즈'라는 수식어를 얻고 있는 그룹 방탄소년단과 지난해 신인상을 휩쓴 투모로우바이투게더 그리고 그룹 에이트 출신 보컬 이현이 속해있는 엔터사.

이에 발매하는 앨범마다 음원차트를 휩쓸고 대중적 인지도와 팬덤 모두를 가지고 있는 걸그룹 여자친구로 라인업을 더했고, 이에 최근 앨범판매량 144만장 돌파와 투어 관람객 39만명 달성 등의 무서운 성장세를 보여주고 있는 그룹 세븐틴과 국내외 팬덤 영향력을 빠르게 구축하고 있는 뉴이스트가 속한 플레디스의 라인업까지 가세하며 빅히트는 보다 더 풍부하고 탄탄한 레이블을 완성시켰다.


아직 신인그룹인 투모로우바이투게더를 제외하더라도 방탄소년단부터 여자친구, 세븐틴, 뉴이스트 모두 국내 엔터사 매출의 상당부분을 차지하는 일본에서 인기가 높은 그룹이기에 매번 화제를 모으고 있는 빅히트의 이익 액수에도 많은 관심이 모이고 있다.


플레디스엔터테인먼트는 빅히트의 레이블로 독립적으로 운영되면서도 이미 방탄소년단으로 글로벌적 입지를 세운 빅히트의 체계적인 지원을 받게 된다. 사업 확장 및 해외 시장 진출에 강력한 배경이 되어주는 것.

쏘스뮤직에 이어 플레디스까지 인수하며 국내 엔터사의 '거대 공룡'이 된 빅히트엔터테인먼트가 각 레이블과의 시너지를 어떻게 발휘해 나갈 것인지, 또 연내 목표인 기업공개(IPO)에는 어떤 영향을 줄 것인지에 많은 관심이 쏟아지고 있다.

am8191@xportsnews.com / 사진=빅히트, 쏘스뮤직, 세븐틴


스토리카드
르네상스 명화로 재탄생한 해외 셀럽들
유통기한 지난 약, 어떻게 버리시나요?
명화 속 인물들이 현실에 산다면 어떤 모습일까요?
과일·채소 이름이 들어가는 순우리말은 어떤 것이 있을까?
똑! 소리 나는 과일 보관법 5가지
변기보다 더러운 물건 5가지
키 큰 사람들의 고충 모음
360kg의 빗물을 저장하는 5천 개의 물방울 샹들리에
세계2차대전 이후 75년만에 재회한 연인
동물을 위한 각 나라의 동물 보호법 5가지
설탕비가 내린다는 상하이의 솜사탕 커피
하노이에서 오토바이가 금지된 이유는?
전 세계의 아름다운 대사관 10곳
귀여움 끝판왕! 꽃 속에 사는 쥐
모든 여성의 몸에서 공통적으로 발견되는 이것의 정체!
나도 혹시 번아웃? 번아웃 증상을 알아보자!
동물을 위한, 각 나라의 동물보호법 5가지
민트 초코는 누가 만들었을까?
우리가 몰랐던 런닝머신의 원래 용도
파인애플을 먹으면 왜 혓바닥이 아플까?
필리핀 학생들이 졸업하기 위해 반드시 해야 하는 이것!
수박은 과일일까? 채소일까?
파티쉐가 만든 스위트한 디저트 왕국
사용 전과 후를 통해 보는 제품이 환경에 미치는 영향
말똥말똥 쉽게 잠들지 못하는 이유
파이만들기 끝판왕
폭풍성장한 '이 아이'의 근황
멸종위기에 직면한 컬러풀한 다람쥐
영업한 지 2000년 된 목욕탕
동물들이 거대해진 세상이 온다면?
핫포토
실시간 베스트
  • 1심상정, '조문거부' 사과에…"민주당 2중대 인정했나" 비판
  • 2이해찬, '박원순 의혹' 공식 사과…"책임 통감"
  • 3송혜교, 서경덕 교수와 美 대한인국민회 안내서 1만부 또 기증
  • 4'반도' 구교환♥이옥섭 감독, 7년째 열애중 '서로의 소울메이트'
  • 5블랙핑크, 20일째 1위 '난공불락'…뮤비 3억 뷰 눈앞
  • 6"9년째 선한 영향력" 송혜교, 서경덕과 LA에 韓안내서 1만부 또 기증.."응원격려 감사"
  • 7日, 방위백서 통해 또 '독도' 도발…외교부, 주한 日총괄공사 초치
  • 8'1박2일' 제작진 "라비 천안함 모자 모자이크, 브랜드 로고인 줄"
  • 9‘검언유착’인가 ‘권언유착’인가…수사심의위에서 1차 판가름
  • 10'당진 자매 살인사건' 술김에 범행?…범인 모습 담긴 블랙박스 보니
  • 11대법원 판결 앞둔 이재명…시도지사 지지도 '첫 1위'
  • 12日 홀린 '축구 요정' 이민아… "도쿄 올림픽에서 보고 싶다"
  • 13박원순 사망에 정치권 충격…여야 일정 취소, 상황 주시
  • 14박원순 장례식 '서울특별시장'으로 치러진다…13일 발인
  • 15WHO "코로나19, 실내서 공기 전염 가능성 있어…더 많은 연구 필요"
  • 16'비밀의 숲' 조승우·배두나, 대본 연습 현장 공개 "어제같이 찍었던 것처럼"
  • 17"16일째 1위"..'#살아있다' 164만↑ 동원..여성영화 '밤쉘' 2위
  • 18경기도, 휴가철 코로나 확산 '경고'…"휴가 나눠 가세요"
  • 19BJ 진워렌버핏 부천 한 아파트서 숨진 채 발견…극단적 선택 추정
  • 20검찰, Mnet ‘아이돌학교’ 제작진 2명 ‘업무방해·사기’ 혐의로 기소
  • 21'반도' 연상호X강동원X이정현, 오늘(9일) 韓 최초 블루룸 라이브 출격
  • 22샤이니 온유 말년 휴가 중, 20일 미복귀 제대
  • 23더콰이엇 "그 동안 감사했습니다!" 일리네어 끝인사..래퍼들 "사랑과 존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