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스' 박진영 "사이비 종교단체, 전혀 관련 無…연관된 곳 없어" [엑's PICK]

엑스포츠


[엑스포츠뉴스 조연수 인턴기자] 가수 박진영이 사이비 단체 관련 루머를 해명했다.  


지난 12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는 '스승님이 누구니' 특집으로 박진영, 선미, 김형석이 출연했다.  

최근 책을 발간한 박진영은 녹화 전 MC들에게 미리 책을 선물했다고. 데프콘은 "스페셜MC인데 나한테도 책을 보냈더라. 내가 읽어봤는데 종교가 훅 들어오더라. 나도 크리스찬인데 전문 용어로 말하면 신앙이 모세 레벨이다. 이렇게 절실할 수가 없다"라고 말해 웃음을 안겼고, 안영미는 "사춘기 소년의 일기장을 보고있는 듯한 느낌이었다"라고 감상평을 전했다.  

박진영은 "이게 처음 나가는 방송이지만 이 전에 '유퀴즈' 녹화를 하고 왔다. 재석이랑 세호가 안 읽어서 네 분도 안 읽으신 줄 알았는데 너무 감동했다"라고 고마움을 전했다.  

박진영은 "예루살렘에서 모든 걸 단절하고 2달 살다가 한국에 왔다. 뭔지 알겠는데 안 믿어지더라. 그때 친구가 성경 좀 가르쳐 달라고 해서 '난 안믿는다니까?'라고 거절했더니 제가 말하면 이해가 잘 된다더라. 같이 공부를 하다가 5일 째에 믿어진다고 하더라. 가르쳐 준 사람은 안 믿는데. 그러면서 친구를 데려왔고 공부방이 커졌다. 사람이 많아질 때마다 저는 안 믿는데 괴로웠다"라고 자신의 신앙을 고백했다.  

박진영은 "그러다 2017년에 성경을 읽는데 어느 순간 믿어진 거다. 처음으로 믿어진 걸 가르치니까 얼마나 신이 나냐. 그래서 처음으로 신나게 가르치고 있는데 취재가 들어왔다"라며 사이비 오해를 받았던 과거를 언급했다. 박진영은 당시 구원파라는 종교단체와 관련이 있다는 루머에 휩싸인 바 있다.  

이어 "제가 어느 조직의 일원으로 활동한다고 오해할 수 있게 기사가 났다. 전혀 아니다. 우리는 어느 조직, 교회와도 관계 없는 스터디였다. 취재하고 저희가 아닌 걸 알게 됐는데도 정정 기사가 안 나갔다. 며칠이 지나서 '내가 이렇게 흥분할 일이 아니다. 책을 써야겠다'라고 생각했다"라며 책을 집필하게 된 이유를 밝혔다. 데프콘이 "종파가 어떻게 되냐. 저는 대한기독교 감리회다"라고 묻자 그는 "저는 종파가 없다. 아직도 우리끼리 스터디다"라고 답했다.  

또한 이날 방송에서 박진영은 자신의 콘서트 콘셉트인 '나쁜 파티'에 대해 언급하며 "그런데 제가 이번에 성경에 대한 책을 내서, 더 이상 나쁘게 하면 안 될 것 같다"라고 말했다. 이에 데프콘은 "그러면 아무것도 못 한다. 나도 크리스찬이지만 랩할 때는 욕 한다"라고 지적해 웃음을 안겼다.  

그러자 박진영은 "성경 자체에도 야한 얘기는 많다. 그게 사랑을 전제로 한 거면 괜찮다. 청소년들에게 안좋은 부분이 없게 가사를 써야 한다고 생각한다. 야한 가사를 써도 난 어른이고, 결혼한 남자라는 걸 상기시켜야 한다"라고 자신의 소신을 드러내며 "성경에 욕은 하지 말라고 돼 있다"라며 데프콘의 토크를 지적해 웃음을 자아냈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MBC 방송화면


실시간 베스트
  • 1검찰, 조주빈에 무기징역 구형… "반성만으로 상황 무마 안돼"
  • 2비와이 손편지로 여자친구와 결혼 소감 남겨
  • 3'삼진그룹 영어토익반' 개봉 첫 날 박스오피스 1위…실관람객 호평
  • 4아이린·슬기 갑질? 에디터 '폭로글' 파장
  • 5랍온어비트 "국내 래퍼 다 대마 핀다" 충격 발언…대마 옹호론 펼쳐
  • 6래퍼 니안, 대마초 혐의로 적발…메킷레인 작업실서 오왼 등과 집단 흡입
  • 7서울시, 지하철·버스 요금 오른다…지하철 1550원, 버스 1500원
  • 8아이폰12 배터리 사양 9% 줄었다…미니는 21% 작아
  • 9수능 감독하던 교사, 수험생에 "마음에 든다"…응시원서 보고 연락
  • 10北·中 정상 '축전교환' 친분 과시…김정은 "북·중 친선 새 활력기 들어섰다"
  • 11오왼, 대마 적발 숨기고 '쇼미9' 출연…제작진 "출연분 삭제·하차"
  • 12만취 승객 성폭행한 택시기사…다른 피해자들은 신고도 못했다
  • 13"반성 중" 나플라·루피·오왼·블루·영웨스트, 대마초 파문…'쇼미9' 불똥
  • 14'당근마켓'에 올라온 아기, 미혼모와 떨어져 제주 보육시설에 입소
  • 15로건 아내, 끝내 유산…"원인 제공자 처벌할 것"
  • 16재외동포재단 이사장 "유승준, 입국허용해야"…엿새전 병무청장 "안돼"
  • 17크러쉬, 11월 12일 입대…"이번 앨범 모든걸 쏟아 부어, 다시 만날 날 고대해"
  • 18월성1호기 폐쇄 감사결과 '판도라의 상자' 내일 열린다
  • 19큐브 측 "펜타곤 후이, 12월 3일 훈련소 입소…사회복무요원 복무 예정"
  • 20"코로나는 거짓말" 33세 인플루언서…결국 감염으로 사망
  • 21군인권센터 "훈련병 휴대폰 사용금지는 차별"…인권위 진정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