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에서 올 손님, 득일까 실일까

아시아경제

2018-01-12 11:43:27

평창 오는 고위급대표단에 제재대상 다수포함 땐 부담
단절된 남북대화 복원에는 긍정적…비핵화 계기 만들자는 주장도


[아시아경제 이설 기자] 북한이 평창동계올림픽에 고위급 대표단을 보내겠다는 의사를 밝히면서 이를 계기로 남북 간 대화의 물꼬가 터질 것이란 기대감이 무르익고 있다. 일각에선 방남을 앞둔 북측 고위급 대표단에 대북제재 대상이 다수 포함될 경우 오히려 우리 정부에 짐이 될 것이란 전망도 나온다. 비핵화와 관련된 확답을 듣지 못한 채 북측에 끌려다닐 수 있다는 우려 때문이다.

북한이 보낼 고위급 대표단 후보로는 2인자인 최룡해 당 부위원장, 최룡해의 후임인 최휘 국가체육지도위원장, 김영철 통일전선부장, 김정은 노동당 위원장의 동생인 김여정 당 부부장 등이 꼽힌다. 이 중 최룡해는 한국 정부의 제재 대상이고, 최휘는 유엔과 미국의 제재 대상이다. 역시 유엔제재 대상인 김영철은 천안함 폭침의 배후로 알려져 있다.

다만 남북 관계가 오랫동안 단절됐던 만큼 평창올림픽을 계기로 대화 채널을 일단 열어놓는 것이 필요하다는 게 전문가들의 조언이다. 김근식 경남대 교수는 "대북제재는 사실상 상징적인 효과에 무게를 뒀다"며 "(북측이) 고위급 대표단을 보냄으로써 최고 지도자 간 간접적인 대화의 효과가 생길 것"이라고 전망했다. 김 교수는 "핵무기 개발과 관련된 유엔 제재 대상이 아닌 최룡해를 파견하는 식으로 절충할 수도 있다"고 내다봤다.

김동엽 경남대 극동문제연구소 교수는 "북한이 핵문제와 평창올림픽 참가를 투트랙으로 접근했기에 두 문제를 분리해서 접근해야 한다"면서도 "이를 계기로 비핵화(대화)로 넘어가면 되는 것인 만큼 처음부터 너무 많은 것을 담으려 할 필요는 없다"고 말했다.

대북제재가 상징적 조치에 그칠 수 있다는 우려의 시각이 있는 만큼, 이번 접촉이 비핵화 협상을 타진하는 계기가 돼야 한다는 주장도 있다. 박휘락 국민대 정치대학원장은 "접촉하는 것 자체는 큰 문제가 없지만 대화를 하면서 비핵화 제안을 할 수 있도록 철저하게 대화 채널을 확보해둬야 한다"며 "대화 자체가 목적이 돼서는 안된다"고 말했다.

앞서 북한은 지난 2014년 인천아시안게임 때도 황병서, 최룡해, 김양건 등 북한 실세 3인방을 깜짝 파견한 바 있다. 당시 북한 대표단은 선수단을 격려하고 폐회식에 참석했다. 정홍원 당시 총리 등과도 면담했다. 김동엽 교수는 "당시 만남은 준비가 잘 안됐었지만 이번에는 충분히 준비할 시간이 있다"며 "의미 있는 접촉이 가능한 이유"라고 말했다.

이설 기자 sseol@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핫포토

스토리카드
의사들이 절대 먹지 않는 식중독 유발 음식
개 산책시킬 때 조심해야 하는 꽃이 있다?!
다크서클에 도움이 되는 특급 비법 3가지
시선강탈! 유쾌한 아이디어로 만든 미니어쳐 세상
토마토에 설탕 뿌려 먹으면 안되는 이유
헥헥! 매운 음식 먹을 때 효과 있는 음식 궁합은?
휘핑크림보다 설탕을 넣어 마시는 게 나은 이유
내성적인 사람이야말로 리더에 적합하다?
이 가족이 전세계에서 가장 유명해진 이유
쇼핑하면서 서핑도 한다? 그게 가능해?
나만 몰랐던 일상용품의 잘못된 사용법
고정관념을 바꾸면 더 편리해지는 사소한 행동들
거의 매일 사용하지만 건강에 치명적일 수 있는 물건 TOP5
AI가 누드화를 그렸다고????(당황)
빈 속에 우유마시면 안 좋다고 하는 과학적인 이유
도플갱어설 돈다는 이태임-이엘리야-클라라
요즘 가장 최신 트렌드 인테리어 디자인은?
조선 왕실 최초의 유치원
조선의 마지막 왕녀, 덕혜옹주가 일본에서 보온병을 들고 다닌 이유
남극 일진이라고 불리는 아델리펭귄의 횡포
한국 식당을 방문한 외국인이 깜짝 놀라는 문화
소속사는 다르지만 절친으로 소문난 아이돌들
대한민국 어느 집에나 있지만 사람들이 잘 모르는 다이어트 식품
최근 화제라는 헐리웃 스타의 자택 클래스
세상에서 가장 젊게 사는 `꽃할배` TOP5
디즈니 남자주인공을 실제로 만날 수 있다..?
쓰다듬고 싶은 멍뭉미 대표 남자 연예인 BEST5
전세계를 웃기고 울린 엄마라면 누구나 공감하는 일상들
초동안 얼굴로 20대에도 아역 연기한 배우들
마라톤 대회에서 꼴찌였던 학생이 우승한 이유
실시간 베스트
  • 1지코, 우진, 마크, 뷔... 남돌들의 깜짝 놀랄만큼 웃긴 재채기 모음
  • 2'일본전 퇴장' 산체스, SNS 통해 살해 위협 받았다
  • 3‘식샤를 합시다3’ 윤두준X백진희, 새 식샤메이트의 ‘새콤달콤’ 케미
  • 4나이가 어리다고 안심하면 안되는 것은?
  • 522개월 아기가 지능적으로 침대 탈출하는 현장
  • 6'불화설 제기' 독일... 뮐러, "현재 중요한 것은 남은 2경기" '부정'
  • 7'인랑' 정우성, 특기대 훈련소장 변신..숨막히는 카리스마
  • 8비싸도 너무 비싼 1층, '상가의 꽃' 이젠 2층?
  • 9한경연 "기업 2곳중 1곳 유연근무제...남성 육아휴직자는 10%미만"
  • 10매니큐어로 그림을 그렸을 때 일어나는 일
  • 11하늘에 커다란 구멍이 나 물이 쏟아지는 것 같은 희귀한 자연현상!
  • 12이란 케이로스 감독, "이란은 여전히 생존해 있고, 꿈을 꾸고 있다"
  • 13"사막 와서 제일 힘든 건 엉덩이"..'거기가 어딘데' 조세호, 2일차에 심각 속내
  • 14하반기 원구성 급한 與…'선거 참패' 수습 바쁜 野
  • 15文대통령 오늘 러시아방문…'스트롱맨' 푸틴과 한·러 정상회담
  • 16살고 싶은 세상에서 가장 작고 예쁜 초소형 주택
  • 17호날두 연관검색어에 여성편력이 뜨는 이유
  • 18조현우-김영권, 美 언론 선정 18일 WC 베스트 11 선정
  • 19"제주도서도 저장"…워너원, 11人의 청춘
  • 20'좋은 부모되기' 책·동영상 넘쳐나는데… '제각각' 훈육법에 부모들 혼란
  • 21고양이의 코를 건드려보자
  • 22멸종 위기에 있는 동물들의 초상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