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부 블랙리스트' 김은경 전 장관 4차 검찰소환…"묵묵부답"

아시아경제

2019-04-12 09:48:36


[아시아경제 송승윤 기자] 이른바 '환경부 블랙리스트 의혹'과 관련해 수사를 벌이고 있는 검찰이 12일 김은경 전 환경부 장관을 재소환했다.



서울동부지검 형사6부(주진우 부장검사)는 이날 오전 김 전 장관을 피고발인 신분으로 소환해 조사 중이다.



김 전 장관은 이날 오전 9시 16분께 서울 송파구 서울동부지검 청사로 들어섰다. 김 전 장관은 환경부 산하기관 임원 인사에 관해 "공모 전 내정자가 있었나", "청와대로부터 지시를 받았나" 등 취재진의 질문에 모두 묵묵부답으로 일관하고 그대로 조사실로 발걸음을 옮겼다.



김 전 장관이 검찰 조사를 받는 건 이번이 4번째다. 앞서 김 전 장관은 이달 2일 3차 소환조사를 받았지만 컨디션 문제로 5시간 만에 조사가 중단된 바 있다.



김 전 장관은 이전 정권에서 임명한 한국환경공단 상임감사 김모 씨에게 사표 제출을 종용하고, 김씨가 이에 불응하자 표적 감사를 벌여 지난해 2월 물러나게 한 뒤 후임자로 친정부 성향 박모 씨를 임명하려 한 혐의(직권남용, 업무방해)를 받고 있다.



김씨가 사표를 낸 이후 환경공단은 지난해 임원추천위원회를 열어 후임 상임감사를 선발했다. 이 과정에서 청와대 내정 인사로 알려진 박씨가 서류 심사에서 탈락하자 면접 심사에서 대상자 전원을 불합격 처리해 사실상 선발을 백지화했다.



이후 환경공단은 재차 공고를 냈고, 노무현재단 기획위원 출신 유모 씨를 올해 1월 상임감사로 임명했다.



검찰은 김 전 장관이 환경부 산하기관 인사에 부당하게 개입한 것으로 보고, 이 과정에서 청와대 인사라인과의 논의가 있었는지를 집중 추궁하고 있다. 또 환경공단 상임감사 공모 외에 환경부가 청와대와 협의해 산하기관 인사에 부당하게 개입한 경우가 더 있었는지도 들여다보고 있다.



아울러 검찰은 박씨가 서류 심사에서 탈락한 직후인 지난해 7월 신미숙 청와대 균형인사비서관이 안병옥 당시 환경부 차관 등을 청와대로 불러 경위 설명을 요구하고 질책하는 등 인사에 부당하게 개입한 것으로 보고 조사를 벌이고 있다.





     
스토리카드
74년간 업그레이드 해 온 슈퍼히어로 <배트맨>의 변천사
세상에 없던 새로운 세계를 경험할 준비 되셨나요?
키우던 반려동물 덕분에 인기예술가가 된 전업주부
집에 굴러다니는 택배용 박스의 변신!
입꼬리가 특히 더 매력적인 아이돌은?
우리에게도 아름다움을 추구할 권리가 있다
의사들이 말리는 맛있는 음식들
도대체 언제 생겼을까? 쉽게 드는 멍의 원인은?
생각해보니 이상하네! 기차에 안전벨트가 없는 이유
쓰기엔 너무 작고 버리기엔 아까운 비누 활용법
얼굴성대모사의 달인, 그의 놀라운 역사
뇌 노화가 곧 내 노화.. 생활 속 작은 습관으로 예방하자!
게으른 사람이 자주 걸리는 병
생각보다 소금이 많이 들어있는 음식 BEST5
10분만에 스트레스 해소하는 방법
아침마다 몸이 붓는 이유는?
게임 덕후 아내를 위한 남편의 선물
잠자기 전에 스마트폰 보면 안되는 이유?
최근 내한한 할리우드 스타의 드레스 소화력.jpg
이 히어로들은 뭔가 특별하다.
얼음에 둘러쌓인 하룻밤, 어떨까?
당신이 잘못된 연애를 하고 있다는 4가지 증거
피부가 좋은 사람일수록 티슈를 잘 활용한다고?
잘 몰랐던 채소와 과일의 하루 권장량
사용기한이 있는 의외의 물건들 TOP 6
남은 음식 제대로 활용하는 방법
아이돌 팬계의 무기(?)라는 응원봉 모음!
경매에 나온 노벨상 메달, 얼마에 팔렸을까?
착한 프리즌 브레이크? 간수의 생명을 구한 죄수들
2초안에 결정되는 첫인상! 어떻게 행동하는게 좋을까?
인기콘텐츠
40대 女 -22kg 속성 다이어트!
40대女 주름 사라져! 최근 방송에도 나온 '이것'
금주 로또1등 예상번호 "1,26,29,..."

핫포토
실시간 베스트
  • 1음식으로 만든 지도
  • 2내년부터 해외 활동이 불가한 남자 아이돌
  • 3한국 과자를 처음 먹어 본 햄식이 형의 반응은?!!
  • 4죽음의 동물원
  • 5훈풍탄 남·북·미...'원포인트' 남북정상회담 이뤄질까
  • 6전국 시내버스 무료 와이파이 이용 어떻게 하나요?
  • 7취뽀에 성공한 댕댕이들
  • 8가장 놀라운 10가지 발견들
  • 9美매체 "류현진, 올스타 불발될 가능성도 있다" 왜?
  • 10"미모가 진리" 설리, 인형 같은 드레스 자태
  • 11나잇살 찌는 이유
  • 12캐나다인의 눈으로 바라본 1970년대 도쿄
  • 13마약전담 변호사 밝힌 비아이 처벌 수위.."구입 시도만으론 어렵다"
  • 14어반자카파, '서울 밤' 음원차트 1위 석권..음원강자 저력 증명
  • 15차기 검찰총장 후보군에 김오수·봉욱·윤석열·이금로 선정(종합)
  • 16'어린이집 흉기 난동' 금전문제로 애먼 곳에 화풀이
  • 17고양이의, 고양이에 의한, 고양이를 위한 정원
  • 18아빠가 만들어준 판타지 세상
  • 19비아이 메시지 상대?→강제 등판→한서희 "내가 공익제보자"
  • 20‘지구인 라이브’ 이상민 “전 재산을 고양이에게” 충격 상속 고백
  • 21정시 늘리고 모집군 바꾸고…2022 대입 대변화 예고
  • 22'신생아 낙상 사고 은폐' 분당 차병원 의사들 "혐의 모두 부인"
  • 23물 좋다고 소문난 국내 바다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