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 학살 난 모른다" '알츠하이머' 전두환, 골프 모습 공개(종합)

아시아경제

2019-11-08 07:13:44



[아시아경제 한승곤 기자] 5·18민주화운동 당시 헬기 사격 사실을 증언한 고 조비오 신부의 명예를 훼손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전두환(88) 전 대통령이 골프를 치는 모습이 담긴 영상이 공개됐다.



영상을 보면 알츠하이머를 앓고 있다며 재판에 출석하지 않고 있는 그는 골프장에서 카트를 타고 다니지 않을 정도로 건강한 모습을 보였다.



재산이 없다면서 1000억 원이 넘는 추징금을 납부하고 있지 않은 그는 자신을 찾은 의원을 상대로 '대신 납부 좀 해달라'는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



전 전 대통령을 직접 목격하고 그 모습을 영상으로 담은 임한솔 정의당 부대표는 7일 JTBC와 인터뷰에서 그의 건강 상태에 대해 "전두환 씨가 오늘 가까운 거리는 카트를 이용하지 않고 직접 걸어서 이동할 정도로 아주 건강하고 정정해 보였고요"라고 설명했다.



이어 "또 골프채를 휘두르는 모습이라든지 이런 저와의 대화의 과정에서 봤을 때 여든여덟 살, 그러니까 88세, 아흔 가까운 나이라고는 믿기지 않을 정도로 굉장히 건강하고 정정해 보였습니다"라고 강조했다.



자신이 알츠하이머 병을 앓고 있다는 주장을 하는 전 전 대통령과 대화를 나눈 임 의원은 "대화 과정에서 굉장히 정신이 맑고 또 제가 하는 얘기들을 아주 정확히 인지하고 거기에 대해서 본인이 주장하고 싶은 바를 아주 명확하게 말로써 표현하는 것을 보면서 알츠하이머라는 주장은 정말 터무니없다는 것을 생생하게 느낄 수 있었습니다"라고 설명했다.





관련해 임 부대표가 5·18 민주화운동에 관해 묻자 전 전 대통령은 "내가 무슨 상관이 있어. 광주 학살에 대해서 모른다"고 주장했다.



또 '발포 명령을 내리지 않았느냐'는 질문에 전 전 대통령은 "내가 발포 명령을 내릴 위치에도 있지 않은데 군에서 명령도, 명령권도 없는 사람이 명령해"라고 반문했다.



이런 대화에 대해 임 의원은 "본인이 광주학살에 책임이 없다고 항변하는 수준을 넘어서 조롱하고 비꼬는 듯한 그런 태도와 표현에서 전혀 뭐 정신이 어떤 혼미하거나 그런 정신 상태가 좀 건강치 못하거나 이런 느낌은 전혀 받을 수 없었습니다"라고 설명했다.



손석희 앵커가 "화면을 보니까. 주변에서 이렇게 좀 강하게 제지하는 사람들도 있었던 것 같고 신변의 위협 같은 것을 좀 느끼셨습니까?"라며 촬영 당시 상황에 관해 묻자 임 의원은 "폭행을 당했다"고 답했다.





임 의원은 "일단 전두환 씨 본인도 상당히 강하게 반발을 했고요. 또 골프장의 회장으로 알려진 추정되는 인물이 영상에서도 보셨겠습니다마는 골프채를 저에게 휘둘러서 폭행을 가하는 모습도 있었습니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또 동행하고 있었던 이순자 씨가 방송에서 차마 하기 어려운 그런 아주 상스러운 욕을 저에게 고성과 함께 내뱉는 모습을 통해서 아주 강하고 격렬하게 반발했고 또 저에게 여러 차례 폭행도 가했습니다"라고 주장했다.



"실제로 물리적 접촉이 있었습니까"라는 손 앵커 질문에 임 의원은 "골프채를 이용해서 저에게 상당히 강하게 타격을 하는 그런 일이 있었습니다"라고 답했다.



한편 전 전 대통령은 지난 2017년 4월 펴낸 회고록에서 5·18 민주화운동 당시 헬기 사격을 목격했다고 증언한 고(故) 조비오 신부를 '가면을 쓴 사탄', '파렴치한 거짓말쟁이'라고 표현해 사자명예훼손 혐의로 1심 재판을 받고 있다.



관련해 헬기 사격을 목격했다는 추가 증언이 나오면서 전 전 대통령의 형사재판 1심 선고가 올해 안에 결론이 날지 관심이 쏠리고 있다.



해당 재판 쟁점은 전 전 대통령이 2017년 4월 펴낸 회고록에서 "성직자라는 말이 무색한 거짓말쟁이"라고 고 조비오 신부를 비판한 행위가 사자명예훼손에 해당하는지 여부를 가리는 것이다.





 
     
스토리카드
손가락으로 이런 환상적인 그림을 그릴 수 있다고?
인어는 젊은 여자라고 누가 그래?
최근 화제인 하얀 세상이 있다?
그들이 60년만에 두번째 결혼식을 올린 이유
당신의 숙면을 방해하는 음식
화를 가라앉히기에 좋은 음식
칼로리 전격 비교- 햄버거 2개 먹을까? 세트 1개를 먹을까?
미래에는 주사기 바늘이 필요없어진다고?
의사들이 말리는 맛있는 음식들
‘우리’에게도 아름다움을 추구할 권리가 있다
밤새야 할 때 이 음식을 먹어라
현명하게 장보는 방법 5가지
눈으로 마시는 맥주캔
앞에서는 툴툴 거리지만 알고보면 따뜻한 사람들의 특징
시험 전 먹으면 좋은 음식이 있다?
너무 자연스러워서 아역 출신인지 몰랐던 배우들
그 때, 어떤 옷을 입고 있었니?
다른 사람 아냐? 할리우드 배우의 변신
반 고흐 그림에서 발견된 메뚜기의 정체
스캔들을 이겨내고 재기한 스타들
'곰'보다 '여우'? 여우같은 사람이 좋은 이유
스타 작가들의 놀라운 과거 직업
그 시절, 그 괴담
핫한 운동선수의 여친들
인생에서 필요없는 인간 유형
집에서 세탁소처럼 깨끗하게 세탁하는 방법
혹시 포도 알맹이만 드시나요?
곧 웨딩드레스를 입을 신부님들 주목!
너무 아름다워 눈을 뗄 수 없는 웨딩 사진들
직장에서 겪는 공황발작 극복하기
인기콘텐츠
40대 女 -22kg 속성 다이어트!
40대女 주름 사라져! 최근 방송에도 나온 '이것'
금주 로또1등 예상번호 "1,26,29,..."

핫포토
콘텐츠 더보기
실시간 베스트
  • 1미술시간 유형ㅋㅋㅋ
  • 2라면을 끓이는 64가지의 참신한 방법
  • 3"나도 아미다"…보이즈 투 맨, 12월 내한공연서 방탄소년단 지민 만나나
  • 4'레이노병 투병' 조민아 "위험한 고비 넘겨 수술 않기로"
  • 5한국인 승객 버리고 짐만 싣고 떠난 델타항공
  • 6근친상간으로 낳은 아들 2명 살해한 이부남매
  • 7초등학생이라 좋을 때가 있다고??ㅋㅋㅋㅋ
  • 8초절정 훈남이 미녀 개그우먼 번호를 물어봤을 때 남사친이 철벽을 친다면...?
  • 9김태희, 둘째 출산 후 근황 공개…"미모 비결? 스트레스 관리 위해 남산 산책"
  • 10日솔직한 속내 "한일전 이미 매진인데, 결승서도 만났으면…"
  • 11'수험생에게 감동과 웃음을'…역대 필적확인 문구들
  • 12왜 나쁜 기억은 오래 갈까 했더니…
  • 13전화 잘못 걸었을 때 유형ㅋㅋㅋㅋㅋㅋ
  • 14의사들이 수능을 다시 본다면?
  • 15'러브 앳' 연애세포 자극하는 파리감성 로맨틱 스틸
  • 16‘컴백 강다니엘’, 23-24일 팬미팅서 신곡 첫 공개…"팬들에 깜짝 선물"
  • 17독감 유행주의보 발령…예방접종 서둘러야
  • 18바이브 '전화 이벤트' 때문에…유사 번호 피해자 속출
  • 19자기 집 치웠다고 억울해하는 강아지
  • 20한국 수능을 본 영국 10대들의 반응?!?
  • 21"아픈 동생 사랑해"..박하선, 동생 먼저 보낸 슬픔에 위로 봇물
  • 22'설리' 문건유포 공무원 직위해제…해임·파면과 차이는?
  • 23위아래로 닦는 칫솔질 잘못됐다? 오해와 진실
  • 24장점마을 '집단 암 발병' 주범…'연초박' 뭐길래
  • 25만화에 나오는 학교와 실제 학교의 다른 점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