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수부, '국적선박 피랍' 대비 민·관·군 합동 해적진압 훈련

아시아경제

청해부대 제31진 파병 앞두고 거제도 앞 해상서 실시





[아시아경제 주상돈 기자] 해양수산부는 청해부대 제31진 왕건함 파병을 앞두고 13일 오전 11시부터 경남 거제도 앞 해상에서 해군과 국적선사 등과 함께 국적선박 피랍 대비 민·관·군 합동 해적진압 훈련을 실시한다.



이번 훈련은 우리 국적선박이 소말리아 인근 해역에서 해적에 피랍되는 상황을 가정해 실시된다. ▲해적 의심선박 접근 상황 신고 ▲해적 의심선박 식별 후 차단 및 경고 사격 ▲검문검색대 피랍상선 등반, 해적 진압 및 장악 순으로 진행된다.



이번 훈련에는 해수부와 해군, 해운선사의 훈련요원 300여명, 4000t급 국적상선 1척을 비롯해 해군의 청해부대 제31진 왕건함(4400t)과 고속단정 2척, 항만경비정 1척, 해상작전헬기 1대가 참가한다.



소말리아·아덴만 해역은 원유와 액화천연가스(LNG) 등 우리나라의 핵심물자가 수송되는 전략수송로로서 연간 400여척의 우리 국적선박이 통항하고 있다. 2009년부터 청해부대에서 이 해역을 통항하는 우리 국적선박 및 선원을 보호하고 있다.



청해부대 제31진으로 파병을 앞둔 왕건함은 2010년 청해부대 제10진(2010년 7월~2011년 1월)으로 파병된 이래 제27진(2018년6월∼2019년1월)까지 총 6회에 걸쳐 임무를 완수했다. 특히 2015년엔 예멘 우리 국민 철수 지원작전에 참여해 임무를 성공적으로 수행한 바 있다.



고준성 해수부 해사안전관리과장은 "청해부대는 그간 적극적으로 파견임무를 수행하고 연합부대와 협력해 소말리아 인근 해역에서의 해적피해를 줄이는 데 기여해 왔다"라며 "그러나 아직도 위협이 지속되고 있는 만큼 민·관·군 간 지속적인 협력과 더불어 실전과 같은 훈련을 통해 해적대응 역량을 키워나가겠다"고 말했다.




 

실시간 베스트
  • 1김형준 성폭행 고소女 법정구속.."민사 소송 건다"
  • 2"드라이브스루 집회 일부 제한 가능, 법으로 처벌하면 기본권 침해될 수도"
  • 3주호영 "檢, 北 피격사건·추석 틈타 秋 사건 털어버리려 해"
  • 4코로나19 재확산에 꺾인 전산업생산…3개월 만에 다시 감소
  • 5코로나19 신규확진 38명…49일 만에 50명↓
  • 6귀성길, 30일 오전 가장 혼잡…귀경길, 내달 3일 오후 몰릴 듯
  • 7필리핀 원정도박 의혹에…탁재훈 "사실 아냐", 이종원 "20만원 정도"
  • 8유인석 '버닝썬' 혐의 선고 사실상 연기
  • 9정세현 "北, 축소보고 했을 것…국방부 발표가 진실에 가까워"
  • 10서울시, 시설 퇴소한 아동·청소년에 임대주택 공급한다
  • 11美 수돗물서 '뇌 먹는 아메바' 검출…6세 소년 감염으로 입원
  • 12이낙연 "北 민간인 사살 공동조사·재발방지 특위 설치"
  • 13우아!(woo!ah!) 측 "민서 학폭 논란=악성 루머…법적 대응 진행"
  • 14안철수 “北 싸고 도는 모두가 최순실…세월호 참사 그대로 재현”
  • 15정세균 "해빙무드 남북관계에 찬물…공동조사해야 승복할 것"
  • 16AOA 지민, 탈퇴 後 SNS 비공개 전환…논란 3개월만
  • 17"추석연휴에 비수도권 유흥시설 집합금지…최소 1주간"
  • 18北 만행에도...친문 "정부가 왜 책임", "세월호 프레임 전략"
  • 19'집단성폭행' 정준영·최종훈, 실형 확정..징역 5년·징역 2년6개월
  • 20집단 성폭행 하고 유포…'징역 5년' 정준영 판결 확정되나
  • 21'디지털교도소' 이번엔 차단될까…오늘 재심의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