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푸른바다의 전설' 전지현 "생일엔 뽀뽀가 필수"…스릴러·로맨스 오가며 쫄깃함 더해

아시아경제

2017-01-12 00:02:41



[아시아경제 피혜림 인턴기자] '푸른 바다의 전설'이 로맨스와 스릴러 장르를 오가며 극의 재미를 더하고 있다.

11일 방송된 SBS '푸른 바다의 전설' 16회에서는 심청(전지현 분)이 준재(이민호 분)에게 자신의 생일임을 알렸다.

심청은 "생일엔 뽀뽀가 필수던데", "생일 뽀뽀할거야? 난 준비 됐어"라며 선물로 키스를 요구해 전지현만의 사랑스러운 매력을 뽐냈다.

두 사람의 달달한 로맨스에 이어 이날 방송에선 '강지현'이라는 인물에 가까워져 가는 준재의 모습이 담겨 긴장감을 높였다.

또 심청의 주위를 맴도는 마대영(성동일 분)의 소름끼치는 눈빛은 이민호와 전지현의 달달함에 섬뜩한 분위기를 더했다.

한편 SBS '푸른 바다의 전설'은 매주 수, 목요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피혜림 인턴기자 pihyeri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핫포토
스타일팁
오늘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