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주간아이돌' 걸그룹 안무로 '흥폭발'한 빅뱅…"다음에도 나오겠다"

아시아경제

2017-01-12 00:02:53



[아시아경제 피혜림 인턴기자] 빅뱅이 트와이스와 아이오아이로 변신했다.

11일 방송된 MBC에브리원 '주간아이돌'에는 지난주에 이어 빅뱅이 등장했다.

이날 빅뱅 멤버들은 승리의 미션인 걸그룹 댄스를 추며 흥을 주체하지 못했다. 결국 멤버들은 시종일관 춤을 추고 엽기적인 표정을 지으며 잠시도 가만히 있지 못하는 탑에게 제재를 가하며 자제했다.

이후 지드래곤의 깜찍한 'Cheer Up'과 대성의 매혹적인 'Cheer Up' 무대에 승리는 "지드래곤 형과 대성 형이 다시 한 번 아이오아이 '픽 미'로 대결을 펼치는 게 좋을 것 같다"고 제안했다.

이에 지드래곤과 대성은 난처해했지만 음악이 나오자 환상의 칼군무를 자랑해 남다른 춤 실력을 뽐냈다.

한편 방송을 마무리하던 중 탑은 뜬금없이 "다음에도 나오고 2배속 댄스도 추겠다"고 선언해 재출연을 약속했다.




피혜림 인턴기자 pihyeri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핫포토
스타일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