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명동 노른자위 공시지가 2배 '껑충'…보유세 폭탄 현실화

아시아경제

2019-02-12 12:10:08


[아시아경제 박민규 기자] 서울 명동 노른자위 땅의 보유세가 올해 세부담 증가 상한인 50%까지 늘어날 전망이다.



12일 국토교통부가 발표한 표준지 공시지가 전국 상위 10개 필지를 대상으로 신한은행 부동산투자자문센터에 의뢰해 올해 보유세를 계산해 본 결과 10곳 모두 지난해보다 50%씩 증가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적게는 900만원에서 많게는 8800만원까지 올해 보유세가 급증할 것으로 예상됐다.



해당 필지들은 올해 공시지가가 대부분 2배로 뛰어 보유세 폭탄이 예고됐다. 10곳 모두 지난해 공시지가 상승률이 6~7%에 머물렀던 점을 감안하면 올해 공시지가가 폭등한 것이다. 이는 정부가 시세와 격차가 컸던 고가 토지를 타깃으로 올해 공시지가의 시세반영률(현실화율)을 끌어올렸기 때문이다.



올해로 16년째 전국 땅값 1위 자리를 지키고 있는 서울 중구 명동 네이처리퍼블릭 부지는 올해 공시지가 1㎡당 1억8300만원으로 지난해보다 100.4% 뛰었다. 이에 따라 보유세도 지난해 6625만원에서 올해 9937만원으로 3312만원(50.0%) 늘어날 것으로 예상됐다. 다만 이는 해당 토지만 보유하고 있다는 가정 하에 종합부동산세를 계산한 데다 도시지역 재산세는 별도로 부과되기 때문에 실제 보유세는 달라질 수 있다.



전국 땅값 2위인 서울 명동 우리은행 부지는 올해 공시지가가 100.3% 오르면서 보유세는 지난해 1억7191만원에서 올해 2억5786만원으로 8595만원(50.0%) 증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세 번째로 비싼 땅인 서울 명동 유니클로 매장 부지도 올해 공시지가가 100.1% 급등했다. 이로 인해 보유세는 지난해 1억2489만원에서 올해 1억8734만원으로 6245만원(50.0%)을 더 내야 한다.



전국 땅값 4위에 이름을 올린 서울 명동 토니모리 부지 역시 올해 공시지가가 100.2% 뛰면서 보유세는 지난해 1893만원에서 올해 2840만원으로 947만원(50.0%) 늘어난다. 5위인 명동 VDL 부지도 올해 공시지가가 100.4% 올라 보유세 부담이 1721만원에서 2582만원으로 861만원(50.0%) 증가할 것으로 예상됐다.



전국 땅값 9위인 서울 명동 아이오페 플래그십스토어 부지의 경우 올해 공시지가가 50.7% 올라 두배까지 늘어나지는 않았지만 보유세는 지난해 1억7627만원에서 올해 2억6440만원으로 8813만원(50.0%) 급증할 전망이다. 10위인 서울 명동 레스모아 부지도 올해 공시지가 상승률이 35.0%로 다른 상위 필지에 비해 낮았지만 보유세는 지난해 6955만원에서 올해 1억433만원으로 3478만원(50.0%) 늘어나게 된다.





     
스토리카드
담배 피는 코끼리
겨울철 반려견 건강관리
겨울철 베프 귤
껍질 벗겨주는 알바가 있다?
강아지들의 직업이 있다?
나보다 오래 산다고?
미세먼지에게서 피부를 보호하려면?
손도 발도 없는 그림 천재의 목표는 반 고흐
극한의 귀여움 바위너구리
얼굴은 거짓말을 못해요~ 안색으로 알아보는 건강상태
액취! 이게 무슨 냄새야?
남자를 위한 올인원 화장품 추천
겨울철 반려견 건강관리
롯데타워가 5등이라고?
외국인들이 찾는 서울 여행지 Best
전세계에 중국 빼고 다 있는 중식 프랜차이즈?
심리와 맞는 벽지 색 고르기
피부가 건조하다구요?
빈 속에 우유마시면 안 좋다고 하는 과학적인 이유
AI가 누드화를 그렸을 때 생기는 일
진짜 있을까? 이색학과
과자의 질소포장 왜 하는 걸까?
세상에서 가장 못생긴 호랑이
여자가 보기 싫은 남자 패션은 남자가 봐도 별로야...
겨울이면 생각나는 일본 온천 정리!
출퇴근길 가장 핫한 지하철 역은?
담배 피는 코끼리
미세먼지에게서 피부를 보호하려면?
껍질 벗겨주는 알바가 있다?
겨울철 베프 귤
인기콘텐츠
40대 女 -22kg 속성 다이어트!
40대女 주름 사라져! 최근 방송에도 나온 '이것'
금주 로또1등 예상번호 "1,26,29,..."

핫포토
실시간 베스트
  • 1라면을 200배!! 맛있게 끓이는 방법
  • 2봐도 봐도 이해 안 되는 나라별 숫자 세는 법
  • 3'우상' 설경구X천우희X이수진 감독, 69회 베를린영화제 '호평'
  • 4'천문' 최민식X한석규, 4개월간 촬영 크랭크업..올 하반기 개봉
  • 556년간 30원 → 3800원…서울 택시비 126배 껑충
  • 6여야 3당, 오늘 원대 회동…'2월 임시국회' 논의
  • 7조선시대 좀비가 등장하면 벌어지는 일
  • 8오래 살고 싶다면 먹어야 할 '이것'!
  • 9방탄소년단, 첫 日 돔투어 화려한 피날레...38만 관객 동원
  • 10라비X청하 'live', 오늘(18일) 음원 공개...가요계 특급 콜라보에 거는 기대
  • 11버닝썬 영업중단 "2~3개월 뒤 재오픈"…누리꾼 "이름만 바꾸겠다는 심보, 장난하냐"
  • 12'동전 택시기사 사망' 며느리, 가해자 강력 처벌 국민청원…"쓰러진 사람 방치한 것에 분통터져"
  • 13영화만큼 재미있는 히어로들의 캐스팅 비하인드
  • 14우리나라엔 없는 세계의 신기한 세금제도!
  • 15박봄, 8년만 신곡 컴백..3월 솔로 앨범 발표 '확정'
  • 16태민, 3월 두번째 단독콘서트 개최..19일 팬클럽 선예매
  • 17검경 수사권 조정 갈등
  • 18미중 무역협상 "중국 구조개혁안 놓고 이견차 팽팽"
  • 19결혼을 결심한 남자가 보내는 신호
  • 20알고 나면 잠 못 드는 롯데월드 괴담
  • 21남주혁, Again 아시아 4개국 팬미팅..'차세대 한류 스타'
  • 22정유미 측 "나영석 PD 관련 지라시 작성·유포자 합의·선처 無"
  • 23사립초도 '에듀파인' 의무화…"불이행시 재정 미지원"
  • 24서울교육청 "北, 교육교류 적극 검토 뜻 밝혀"
  • 25결혼 전부터 예견된 이혼의 징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