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병원의사協 '수술실 CCTV 설치' 억지주장 즉각 중단하라"

아시아경제

2019-05-22 07:34:08



[아시아경제(수원)=이영규 기자] 경기도는 대한병원의사협의회가 수술실 CCTV 의무화 법안에 대해 반인권적 법안이라는 내용의 성명을 발표한 데 대해 본질을 왜곡하고 있다며 '억지 주장'을 멈추라고 촉구했다.



도는 21일 김용 대변인 명의의 논평을 통해 "대한병원의사협의회는 지난 20일 '수술실 CCTV 의무화 법안은 보건의료 노동자와 환자의 인권을 침해하는 반 인권적인 법안'이라는 내용의 성명서를 발표했다"며 "협회는 수술실 CCTV 설치를 반대하는 핵심적인 이유로 환자의 개인정보 유출 우려, 의사를 비롯한 모든 보건의료 노동자들의 인권 침해 등을 제시했지만 이런 주장은 수술실 CCTV 설치의 취지를 왜곡하고 본질을 가리고 있다"고 주장했다.



도는 논평에서 "환자의 개인정보 유출이라는 협의회 주장은 '침소봉대'식 흠집내기에 불과하다"고 평가 절하한 뒤 "도는 수술실 CCTV촬영 영상의 유출 방지를 위해 보안관리 규정을 마련하고, 개인정보보호법에 따른 보안 규정 등을 완비했다"고 반박했다.



특히 "경기도의료원 본부와 산하 6개병원의 '2중 관리체계'를 통해 보안 책임자가 철저하게 관리하도록 하고 있다"며 "고정된 각도에서 수술실 전경을 촬영하는 '수술실 CCTV'가 의료진에게 둘러싸인 채 수술부위를 제외한 나머지 부분을 수술포로 덮고 있는 환자의 신체를 얼마나 노출시킬 지, 이로 인해 환자의 인권이 심각하게 침해된다고 볼 수 있는지 의문"이라고 덧붙였다.



또 "의사와 간호사뿐 아니라 수술보조 인력과 청소인력 등 모든 보건의료 노동자들이 인권을 침해 당한다는 협의회 주장은 근거 없는 '부풀리기'식 주장"이라고 일축한 뒤 "인적이 드문 골목길에 CCTV를 설치한다고 해서 그 동네 주민들을 잠재적 범죄자로 취급하지는 않고 있듯이 수술실에 CCTV가 설치되었다고 해서 의사나 간호사 등을 범죄자로 취급하지 않는다"고 주장했다.



도는 나아가 "수술실 CCTV는 24시간 가동되는 것이 아니라 환자가 촬영에 동의할 경우 수술이 진행되는 시간에 한해서 만 촬영된다"며 "수술 외에는 촬영되지 않는 CCTV가 수술실 안의 다양한 사람들을 감시함으로써 그들의 인권을 침해한다고 주장하는 것은 상식에서 벗어난 지나친 비약일 뿐"이라고 비판했다.



아울러 "수술실 CCTV 설치는 무자격자가 수술을 하는 행위, 의식이 없는 환자에 대한 성범죄, 사고 발생 시 조직적 은폐 가능성 등을 원천 방지함으로써 정보에 있어 약자일 수밖에 없는 환자의 권리를 보호하기 위한 최소한의 방어장치"라고 "수술실 CCTV는 환자의 불안감을 덜어내는 동시에 의사와 병원에 대한 신뢰를 높이는 효과를 갖게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도는 끝으로 병원의사협의회는 소모적인 논쟁을 중단하고, 환자들의 입장에서 수술실 CCTV 정책에 동참하라고 촉구했다.





     
스토리카드
부엌에 없어도 되는 물건들 BEST 5
이 히어로들은 뭔가 특별하다.
얼음에 둘러쌓인 하룻밤, 어떨까?
당신이 잘못된 연애를 하고 있다는 4가지 증거
착한 프리즌 브레이크? 간수의 생명을 구한 죄수들
2초안에 결정되는 첫인상! 어떻게 행동하는게 좋을까?
하루를 기분좋게 시작할 수 있는 방법
잘 몰랐던 채소와 과일의 하루 권장량
사용기한이 있는 의외의 물건들 TOP 6
남은 음식 제대로 활용하는 방법
아이돌 팬계의 무기(?)라는 응원봉 모음!
경매에 나온 노벨상 메달, 얼마에 팔렸을까?
추억의 하두리 얼짱으로 유명했던 여자 아이돌들!
요즘 애들은 모르는 추억의 물건들
아이들 혼낸 후 꼭 나눠야 할 대화 4가지
박보영이 SNS 안 하는 이유?!
경상도에만 있는 음식이라는데?
술 못 먹는 애들 특징 BEST5
74년간 업그레이드 해 온 슈퍼히어로 <배트맨>의 변천사
세상에 없던 새로운 세계를 경험할 준비 되셨나요?
키우던 반려동물 덕분에 인기예술가가 된 전업주부
집에 굴러다니는 택배용 박스의 변신!
입꼬리가 특히 더 매력적인 아이돌은?
우리에게도 아름다움을 추구할 권리가 있다
의사들이 말리는 맛있는 음식들
도대체 언제 생겼을까? 쉽게 드는 멍의 원인은?
생각해보니 이상하네! 기차에 안전벨트가 없는 이유
쓰기엔 너무 작고 버리기엔 아까운 비누 활용법
얼굴성대모사의 달인, 그의 놀라운 역사
뇌 노화가 곧 내 노화.. 생활 속 작은 습관으로 예방하자!
인기콘텐츠
40대 女 -22kg 속성 다이어트!
40대女 주름 사라져! 최근 방송에도 나온 '이것'
금주 로또1등 예상번호 "1,26,29,..."

핫포토
실시간 베스트
  • 1민트 초코는 누가 만들었을까?
  • 2주머니 쥐 어포섬
  • 3기안84, 수입은 얼마?…"방송 수입, 웹툰 수입의 10분의 1"
  • 4"양현석, 휴대전화 빼앗고…너 하나 어떻게 하는 거 일도 아냐"
  • 5"곰팡이 호박즙에 이어 피부질환까지" 임블리, 이번엔 화장품 소비자들 집단 소송
  • 6유명인 코스프레로 유명해진 러시아 블로거
  • 7물에 잠긴 여성의 묘사
  • 8선미 측 "운동식이요법으로 8kg 증량 성공, 꾸준한 운동으로 체력관리 중"
  • 9"신이 내린 뒤태"..AOA 설현, 여신의 해외여행 근황
  • 10구멍뚫린 해안경비…삼척항 北 어선, 부두까지 왔다
  • 11인천술집 메뉴판 논란, 문장에 멀쩡한 단어가 하나도 없어
  • 12인류 멸망 후 태어난(?) 아기의 충격적 비밀
  • 13파인애플을 먹으면 왜 혓바닥이 아플까?
  • 14'골든볼' 이강인, "상 타도 달라질 것은 없다. 계속 노력할 뿐"
  • 15베리굿 조현 측 "아리 코스프레, 주최 측이 준비해준 의상" 논란 해명
  • 16치마 입고 숙대 화장실 들어간 남성, 구속영장 검찰서 기각
  • 17윤석열 위로 다 옷 벗는다? 검찰 기수문화 어떻길래…
  • 18우리 강아지 인싸견으로 만들어주는 독특한 입마개
  • 19단백질을 많이 먹어야 하는 이유
  • 20봉준호 '기생충', 칸 황금종려상 이어 시드니영화제 최고상 "귀국中"
  • 21"특혜NO"vs"말도 안돼"..임시완, 군 휴가 '123일' 문제된 이유
  • 22입 냄새 나고 갈색소변..."간 때문이야"
  • 23반복되는 '부실수사' 논란…"경찰 못 믿겠다" 말 나오는 이유
  • 24하프물범이 하프물범인 이유
오늘추천